• 구름많음동두천 29.5℃
  • 맑음강릉 27.0℃
  • 구름조금서울 30.6℃
  • 구름조금대전 30.9℃
  • 소나기대구 27.4℃
  • 맑음울산 25.7℃
  • 구름많음광주 28.9℃
  • 맑음부산 25.8℃
  • 구름많음고창 29.9℃
  • 흐림제주 26.7℃
  • 구름많음강화 28.0℃
  • 구름조금보은 28.3℃
  • 맑음금산 30.2℃
  • 구름많음강진군 28.2℃
  • 구름조금경주시 28.0℃
  • 구름조금거제 25.6℃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KB국민은행, 개인사업자 오픈뱅킹 서비스 시행

URL복사

 

 

KB국민은행이 지난 14일 개인사업자를 대상으로 오픈뱅킹 서비스를 시행한다고 밝혔다.

이번에 출시한 오픈뱅킹 서비스는 KB스타기업뱅킹, KB기업인터넷뱅킹에서 다른 금융사의 계좌조회,출금,이체 등 금융거래를 할 수 있는 서비스다. 다른 금융사의 개인 및 개인사업자 계좌를 함께 관리할 수 있어 기업 자금관리 시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으며, 오픈뱅킹 이용 고객은 모든 이체 거래 수수료를 면제받을 수 있다.

현재까지 개인사업자는 각 금융사에 흩어져 있는 자금을 모으기 위해 개별사의 인터넷 뱅킹에 매번 접속해야 했다. 하지만 앞으로는 오픈뱅킹을 통해 KB스타기업뱅킹, KB기업인터넷뱅킹에서 한 번에 다른 금융계좌 정보를 조회하고 잔액 모으기 기능을 이용해 자금 집금을 할 수 있다. 또한 잔액 모으기 예약 거래를 통해 매월,매주,매일 중 고객이 지정한 주기별로 자동 집금할 수 있어 기업 자금관리에 편의성을 제공할 수 있다.

KB국민은행은 이번 개인사업자 오픈뱅킹 서비스 시행이 오픈 API를 활용한 전 금융기관 통합자금관리 서비스를 실현하고 선도적인 기업 디지털 플랫폼 기반을 본격화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지속해서 혁신적인 기업 디지털 금융서비스를 선보이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KB국민은행은 7월 13일까지 개인사업자 오픈뱅킹 서비스 출시를 기념해 이벤트를 진행하며, 이용 고객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신세계 상품권, GS SHOP 상품권 등 경품을 제공할 예정이다.


연예&스타

더보기
MBC '미치지 않고서야' 문소리, 냉철한 칼잡이로 부활! 피할 수 없는 감원 칼바람 예고
MBC 수목 미니시리즈 ‘미치지 않고서야’(극본 정도윤, 연출 최정인, 제작 아이윌미디어)가 오늘(11일) 방송되는 11회를 앞두고, 씁쓸한 현실을 마주한 최반석(정재영 분)과 구조조정 칼잡이로 복귀한 당자영(문소리 분)의 엇갈린 모습을 담은 예고편을 공개했다. 감원 칼바람이 불어 닥친 창인 사업부는 무사히 살아남을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창인 사업부는 사활이 걸린 매각을 앞두고 판매신화를 이뤄냈던 식기 세척기의 결함 문제로 발칵 뒤집혔다. 해결책을 찾기 위해 고군분투하던 최반석과 당자영은 이상 감지 시스템을 활용해 위기를 타파했다. 하지만 본사 징계조사는 피할 수 없었고, 창인 사업부의 매각 역시 불투명해졌다. 여기에 5년 차 이상부터 희망퇴직 신청을 받겠다는 회사의 지침은 위기감을 한층 고조시켰다. 그런 가운데 공개된 11회 예고편 속, 살벌한 분위기가 감도는 창인 사업부가 궁금증을 높인다. 대대적인 인력 감축을 앞두고 재무팀 계약직 신정아(차청화 분)의 인사팀 과장 발령도 흥미롭다. 사측의 입장에서 직원들과 밀고 당기는 희망퇴직 프로젝트를 진행해야 하는 만큼, 당자영과 주고받는 눈빛엔 결연함이 묻어난다. 신정아의 초고속 낙하산 승진에 “재무가 인사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
중소벤처기업부, 위기 소상공인에 1조 특례보증, 1인당 최대 2000만원 대출
중소벤처기업부가 코로나19 장기화로 매출과 신용이 하락한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총 1조원 규모의 특례보증을 실시한다. 그동안 집합금지,영업제한 등 행정명령을 이행한 특별업종에 대한 피해지원 프로그램에 비해 상대적으로 일반업종에는 지원이 부족하다는 의견이 있었다. 이에 따라 중기부는 2차 추경을 통해 지원 예산을 확보하고 금융기관 협약 등을 거쳐 이번 특례보증 상품을 출시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지원 대상은 매출 감소로 '버팀목자금플러스'를 지급받은 일반업종의 중,저신용(신용평점 839점, 옛 4등급 이하) 소상공인이다. 다만, 특별피해업종(집합금지,영업제한,경영위기업종) 요건으로 버팀목자금플러스를 지급받은 소상공인은 제외한다. 이들 소상공인은 지역신용보증재단의 보증 심사를 통해 5년 동안(1년 거치 4년 상환) 1인당 최대 2000만원을 빌릴 수 있다. 기존에 대출금 연체 이력이 있어도 보증심사일 기준 연체 사실이 해소된 경우에는 보증 지원이 가능하도록 특례를 적용한다. 또 대상자는 신용등급과 관계없이 연 2.3% 수준의 낮은 대출금리를 적용받을 수 있다. 지역신보에 납부하는 보증수수료 0.8%는 1년차에는 면제하고 2∼5년차에는 0.2%포인트 감면해 0.6%를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