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4.0℃
  • 구름조금강릉 11.1℃
  • 구름조금서울 4.0℃
  • 구름많음대전 7.1℃
  • 연무대구 10.0℃
  • 흐림울산 10.1℃
  • 흐림광주 9.0℃
  • 흐림부산 11.6℃
  • 구름많음고창 8.4℃
  • 제주 11.0℃
  • 구름많음강화 4.0℃
  • 구름많음보은 6.3℃
  • 구름많음금산 6.7℃
  • 흐림강진군 9.4℃
  • 흐림경주시 9.9℃
  • 흐림거제 11.8℃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LG전자, 빕스 1호점에 'LG 클로이 셰프봇' 본격 도입

지난 22일 서울 강서구 빕스 등촌점에서 'LG 클로이 셰프봇' 처음 선보여

 

 

LG전자가 CJ푸드빌과 함께 개발한 요리 로봇을 음식점 주방에 도입하며 로봇 사업에 박차를 가한다.

LG전자와 CJ푸드빌은 지난 22일 패밀리레스토랑 빕스 1호점인 등촌점에 ‘LG 클로이 셰프봇’을 선보였다. LG전자가 국내외에서 셰프봇을 선보인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클로이 셰프봇은 직접 국수를 만들어 고객에게 제공한다. 고객이 국수 코너인 ‘라이브 누들 스테이션’에서 원하는 재료를 그릇에 담아 셰프봇에게 건네면 셰프봇은 뜨거운 물에 국수 재료를 삶아 다시 그릇에 담고 육수를 부어 요리를 완성한다. 클로이 셰프봇은 1분에 국수 한 그릇을 조리할 수 있다.

LG전자는 빕스 매장에서 클로이 셰프봇을 활용할 수 있도록 조리에 특화된 독자 기술을 개발했다. 요리사의 움직임을 세밀히 연구해 셰프봇이 실제 요리사처럼 움직일 수 있도록 소프트웨어로 구현한 모션제어 기술, 다양한 형태의 그릇과 조리기구를 잡아 떨어뜨리지 않고 안전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하는 스마트 툴 체인저 기술 등을 셰프봇에 적용했다.

클로이 셰프봇이 도입되면 힘들고 위험하거나 단순하고 반복적인 조리 업무는 로봇이 맡고 음식점 직원들은 고객에게 좀 더 가치 있는 경험과 서비스를 제공하는 데 집중할 수 있다. 고객은 언제나 변함없는 품질의 음식을 제공받을 수 있고 셰프봇이 음식을 만드는 과정을 지켜보며 미래 기술이 변화시키는 음식점을 직접 체험할 수 있다.

양사는 이번 셰프봇 도입을 시작으로 외식업에 도입하는 로봇을 점차 확대할 계획이다. 또한 고객에게는 차별화된 경험을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향후 로봇을 활용한 서비스를 추가로 발굴하며 로봇 분야에서 지속적인 협력을 이어갈 계획이다.

CJ푸드빌 외식본부장 김준성 상무는 “22년간 국내 외식문화 선도에 앞장서 온 빕스가 더욱 특별한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LG전자와 협업으로 셰프봇을 도입하게 되었다”며 “감동적인 서비스와 가치를 제공하기 위한 변화와 혁신은 앞으로도 지속될 것”이라고 말했다.

LG전자 로봇사업센터장 노진서 전무는 “CJ푸드빌과 협업을 통해 고객에게 차별화된 가치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식음료 산업 분야에서 로봇의 활용도를 제고해 고객 가치를 높이고 로봇 사업의 경쟁력을 향상시킬 수 있는 방안을 지속적으로 모색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LG전자는 로봇을 미래사업의 한 축으로 삼고 상업용에서 가정용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분야의 로봇과 로봇 관련 솔루션을 지속적으로 개발하고 있다. 또 독자 기술개발뿐 아니라 로봇전문업체, 스타트업, 대학, 연구소 등 외부와의 협력을 강화하고 있다.

한편 1997년 문을 연 빕스 등촌점은 빕스 1호점이며 이달 지난 22일 새롭게 오픈했다. 이 매장은 프리미엄 스테이크부터 해산물 요리, 클로이 셰프봇이 조리한 누들까지 다채로운 음식을 제공하고 있다.


MBC 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도미니카공화국 두 자매! 불가마보다 뜨거운 멘트에 화끈~!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도미니카공화국 두 자매가 한국 찜질방에 방문했다. 11월 28일에 방송될 MBC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에서는 도미니카공화국 자매가 오랜 비행의 피로를 풀기 위해 찜질방을 찾았다. 이날 방송에서 그레이스는 가족을 마중하기 위해 아침 일찍부터 공항을 찾았다. 개인 일정으로 오후에 도착하게 된 호세를 제외하고 먼저 공항에 도착하게 된 마리벨과 알레이다는 그레이스와 뜨거운 재회의 순간을 나눴다. 그레이스는 “오랜 시간 비행했으니 찜질방에서 피로를 풀자”라고 말하며 찜질방으로 향했다. 찜질방에 들어선 삼인방은 찌뿌둥한 몸을 풀기 위해 안마의자에 앉았다. 하지만, 안마가 시작되자 알레이다는 “이거 척추 다 부서지겠는데?”라며 3분 만에 의자에서 탈출했고 다시 쉴 곳을 찾아 나섰다. 알레이다의 방황은 고향과 온도가 비슷한 적외선방을 찾고 나서야 끝이 났다. 46도의 적외선방에 들어선 알레이다는 “여기가 도미니카공화국이네”라며 기뻐했고 누워서 몸을 지졌다. 한편, 완벽 적응을 마친 알레이다와 그레이스 모녀는 오랜만에 회포를 풀며 수다를 떨기 시작했다. 이내 대화에 푹 빠진 알레이다는 서슴지 않고 64금 발언을 해 모두를 당황하게



LG전자, 빕스 1호점에 'LG 클로이 셰프봇' 본격 도입
LG전자가 CJ푸드빌과 함께 개발한 요리 로봇을 음식점 주방에 도입하며 로봇 사업에 박차를 가한다. LG전자와 CJ푸드빌은 지난 22일 패밀리레스토랑 빕스 1호점인 등촌점에 ‘LG 클로이 셰프봇’을 선보였다. LG전자가 국내외에서 셰프봇을 선보인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클로이 셰프봇은 직접 국수를 만들어 고객에게 제공한다. 고객이 국수 코너인 ‘라이브 누들 스테이션’에서 원하는 재료를 그릇에 담아 셰프봇에게 건네면 셰프봇은 뜨거운 물에 국수 재료를 삶아 다시 그릇에 담고 육수를 부어 요리를 완성한다. 클로이 셰프봇은 1분에 국수 한 그릇을 조리할 수 있다. LG전자는 빕스 매장에서 클로이 셰프봇을 활용할 수 있도록 조리에 특화된 독자 기술을 개발했다. 요리사의 움직임을 세밀히 연구해 셰프봇이 실제 요리사처럼 움직일 수 있도록 소프트웨어로 구현한 모션제어 기술, 다양한 형태의 그릇과 조리기구를 잡아 떨어뜨리지 않고 안전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하는 스마트 툴 체인저 기술 등을 셰프봇에 적용했다. 클로이 셰프봇이 도입되면 힘들고 위험하거나 단순하고 반복적인 조리 업무는 로봇이 맡고 음식점 직원들은 고객에게 좀 더 가치 있는 경험과 서비스를 제공하는 데 집중할 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