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조금동두천 28.0℃
  • 맑음강릉 32.5℃
  • 구름조금서울 27.9℃
  • 맑음대전 27.0℃
  • 맑음대구 30.1℃
  • 맑음울산 29.7℃
  • 맑음광주 28.1℃
  • 맑음부산 28.2℃
  • 맑음고창 26.9℃
  • 박무제주 22.7℃
  • 맑음강화 25.2℃
  • 맑음보은 26.2℃
  • 맑음금산 27.6℃
  • 맑음강진군 27.9℃
  • 맑음경주시 31.1℃
  • 맑음거제 28.3℃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엑스
  • 인스타그램

SBS ‘꽃선비 열애사’ 신예은-려운-강훈-정건주, “로맨스도! 미스터리도! 진폭이 훨씬 커진다!” ‘격렬 서사’예고!

 

SBS ‘꽃선비 열애사’가 로맨스도, 미스터리도 진폭이 훨씬 커질 ‘7, 8회 관전 포인트’를 공개했다.

 

SBS 월화드라마 ‘꽃선비 열애사’(극본 권음미, 김자현, 연출 김정민, 제작 ㈜아폴로픽쳐스, ㈜팬엔터테인먼트, 스튜디오S)는 모든 캐릭터가 뚜렷한 개성을 지니며 다채로운 시너지를 발휘, 애청자들의 탄탄한 지지를 받고 있는 상황. 무엇보다 ‘꽃선비 열애사’는 매회 선공개 영상이 ‘실시간 추천 영상’에 등극했는가 하면, 아시아 최대 플랫폼 Viu가 발표한 3월 5주 차(3월 27일~4월 2일) 많이 본 드라마 TOP4에 이름을 올리는 등 국내외 뜨거운 호응을 입증했다.

 

이와 관련 ‘꽃선비 열애사’가 격렬한 서사를 예고하고 있는 ‘7, 8회’에서 반드시 짚고 넘어가야 할 ‘시청 포인트’를 3가지로 정리했다.

 

#이설 찾기 : “넌 이설을 찾아내었다. 누구냐?” 윤단오(신예은) 진짜 이설 찾았나? ‘꽃선비 열애사’는 1회부터 폐세손 이설을 미스터리의 중심축으로 두고 단단한 서사를 쌓아왔다. 특히 이화원을 지키기 위해 윤단오(신예은)와 이화원의 하숙생 세 선비가 ‘이설 찾기’에 뛰어들면서 이설에 관해 이목이 집중된 것. 지난 6회에서는 이설 찾기를 포기한 윤단오에게 이상함을 느낀 장태화(오만석)가 윤단오를 찾아와 “넌 이설을 찾아내었다. 누구냐?”라고 칼을 들이밀며 위협했고, 그때 복면을 쓴 강산(려운)이 등장해 눈길을 끌었다. 과연 윤단오는 장태화가 생각한 것처럼 이설을 찾았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뿐만 아니라 이설에 관한 힌트로 발목에 홍점, 적통의 표식인 용의 문양이 있는 귀보(귀중한 보물)가 나온 가운데 뛰어난 무예 실력을 지닌 강산, 모진 심문에도 이설임을 부인한 김시열(강훈), 죽은 본가 양어머니께 특이한 유품을 받은 정유하(정건주) 중 이설은 대체 누구일지 궁금증이 증폭된다.

 

#로맨스 향방 : 윤단오x강산x정유하의 삼각 시그널, 김시열과 윤홍주(조혜주), 육육호(인교진)와 나주댁(이미도)의 미래는?

‘꽃선비 열애사’에서 이설 찾기 못지않게 시청자들이 열광하는 포인트는 바로 ‘로맨스의 향방’이다. 극 초반부터 티격태격하며 심쿵함을 안긴 윤단오와 강산은 지난 6회에서 함께 김시열을 구출한 뒤 도망치던 중 서로를 향한 마음을 은근슬쩍 드러내며 설렘을 자아냈다. 더욱이 두 사람의 묘한 분위기에 신경을 곤두세웠던 정유하는 윤단오에게 줄 꽃신을 사기 위해 난생처음으로 뜀박질을 하고, 윤단오와 따로 약속을 정하는 등 적극적으로 변신해 윤단오, 강산, 정유하의 삼각 시그널 향방에 관심을 일으켰다. 또한 윤단오와 윤단오의 언니 윤홍주, 윤단오의 유모 나주댁이 이화원을 떠난 후 김시열과 윤홍주는 어떻게 될지, 육육호의 적극적인 표현으로 활기를 띤 육육호와 나주댁의 로맨스는 계속 청신호를 켤 수 있을지 기대감이 상승한다.

 

#정치 활극 : 속을 알 수 없는 상선(이준혁)과 신원호(안내상)의 속내, 궁궐을 들썩인 ‘삼한비기’의 파란?

‘꽃선비 열애사’는 역모를 일으켜 왕좌에 오른 조선의 왕 이창(현우)을 중심으로 한 정치 활극의 내용까지 담겨 묵직한 긴장감을 이끌고 있다. 폐세손 이설이 한양에 나타났다는 소식은 이설을 찾는 모든 이들을 들끓게 만들었던 터. 상선은 장성한 이설의 얼굴을 알고 있는 유일한 사람으로, 파수꾼을 쫓던 장태화에게 새판을 짤 것을 알린데 이어 비밀을 지닌 화령(한채아)을 도발해 의뭉스러움을 배가시켰다. 그리고 좌의정 신원호는 상선을 이창 앞에서 지키고 장태화의 배후를 자청하면서도 화령과 은밀히 내통해 의구심을 높였다. 게다가 신원호는 ‘삼한비기’ 한글판을 몰래 보며 목인회를 지원하는 것처럼 보였지만, ‘삼한비기’ 한글판에 폭주한 이창을 향해 “목인회의 수장이 이설이라면, 이는 역심이옵니다”라는 말을 던져 파란을 자초하기도 했. 이로 인해 분노한 이창은 대대적으로 목인회의 근거지와 수장을 색출하라는 명을 내린 상황. 과연 샅샅이 파헤쳐질 목인회와 그로 인한 파란은 조선을 어떻게 휘저을 것인지 호기심이 치솟는다.

 

제작진은 “10일(오늘), 11일(화) 방송될 7, 8회가 ‘꽃선비 열애사’ 중 가장 중요한 회가 될 것”이라며 동시에 “이설 찾기와 로맨스, 정치 활극을 중심으로 살펴보면 더욱더 흥미진진하게 시청할 수 있으니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한편 SBS 월화드라마 ‘꽃선비 열애사’는 7회는 4월 10일(월) 밤 10시에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SBS ‘굿파트너’ 장나라X남지현, 이혼전문변호사들의 워맨스 폭발 오피스물
SBS의 새 금토드라마 '굿파트너'(극본 최유나, 연출 김가람, 기획·제작 스튜디오S·스튜디오앤뉴)가 오는 7월 12일 첫 방송을 앞두고 있다. 이 드라마는 스타변호사 차은경(장나라)과 신입변호사 한유리(남지현)의 극과 극 분위기를 담은 메인 포스터를 공개하며 큰 관심을 모았다. ‘굿파트너’는 이혼이 ‘천직’인 스타변호사 차은경과 이혼은 ‘처음’인 신입변호사 한유리가 펼치는 냉혹하면서도 뜨거운 휴먼 법정 오피스 드라마다. 이 드라마는 예기치 않은 이별을 마주한 사람들과 가정을 해체하는 순간에 벌어지는 다양한 빅딜과 딜레마를 현실적이고 직접적으로 그려낸다. 특히 대중에게 잘 알려진 최유나 이혼전문변호사가 직접 집필한 만큼 공감력 높은 법정 드라마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또한 ‘알고있지만,’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 등의 작품으로 호평받은 김가람 감독이 연출을 맡아 완성도를 높였다. 공개된 메인 포스터에서는 경력 17년 차 베테랑 변호사 차은경의 카리스마 넘치는 모습과 이제 막 첫발을 내디딘 신입 변호사 한유리의 열정적인 모습을 대비시켜 흥미를 자아냈다. 차은경의 자신감 넘치는 눈빛과 여유만만한 자태는 그녀가 독보적인 스타변호사임을 보여주며, 한유리의 반짝이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