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3.28 (목)

  • 맑음동두천 10.3℃
  • 흐림강릉 4.5℃
  • 연무서울 9.1℃
  • 연무대전 11.9℃
  • 연무대구 13.4℃
  • 구름많음울산 12.2℃
  • 맑음광주 14.6℃
  • 연무부산 14.5℃
  • 흐림고창 8.9℃
  • 박무제주 14.2℃
  • 맑음강화 8.6℃
  • 맑음보은 11.7℃
  • 구름조금금산 11.7℃
  • 구름많음강진군 15.8℃
  • 흐림경주시 10.1℃
  • 구름조금거제 16.0℃
기상청 제공

뉴스인비즈



[비즈인스타] LG전자, 2019년 첫 ‘이노페스트’ 개최… 생활공간 속 프리미엄 가치 알렸다

12일부터 이틀간 호주 시드니에서 올해 첫 ‘LG 이노페스트’ 개최

LG전자가 현지시간 지난 12일부터 이틀간 호주 시드니에서 올해 첫 ‘LG 이노페스트’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LG 이노페스트’는 LG전자 고유의 지역 밀착형 신제품 발표회로, 주요거래선과의 파트너십을 강화하기 위한 ‘혁신’과 ‘축제’의 장이다. LG전자는 올해 아시아에 이어 유럽, 중동아프리카, 중남미에서 순차적으로 ‘LG 이노페스트’를 진행할 계획이다.

이번 행사에는 LG전자 H&A사업본부장 송대현 사장, 글로벌마케팅센터장 이혜웅 부사장, 아시아지역대표 송승걸 전무를 비롯해 주요거래선, 외신기자 등 약 250명이 참석했다.

LG전자는 시드니 근교의 일반 주택을 ‘LG 홈’으로 꾸며 고객들이 실제 주거공간에서 제품을 직접 경험할 수 있도록 했다. 기존처럼 제품을 나열해서 보여주는 전시에서 벗어나 실생활 공간에 있는 가전제품의 디자인과 기능적 가치를 보여주고자 했다.

LG전자는 1인 가구 증가, 삶의 질을 높이는 주거공간에 대한 요구, 제품이 아닌 경험을 구매하는 소비 트렌드의 확산 등 시장환경의 변화에 따라 가전제품을 ‘생활공간에서 최적의 솔루션을 제공하는 서비스’로 새롭게 정의했다.

LG전자는 거실, 서재, 주방, 세탁실 등 실제 생활공간에서 고객들이 인공지능 ‘LG 씽큐’가 제공하는 다양한 프리미엄 라이프스타일을 경험할 수 있도록 했다.

‘LG 씽큐’는 진화·접점·개방의 지향점을 기반으로 공간의 한계를 뛰어 넘는 고객 맞춤형 사용자경험을 통해 그 동안 경험하지 못했던 기대 이상의 인공지능을 보여준다. 제품을 더 쉽고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는 스마트한 사용자경험의 강화, 최상의 성능유지를 위한 능동적인 제품관리, 상황에 맞는 최적의 서비스 제공 등이 특징이다.

본질에 충실한 디자인으로 프리미엄 공간의 가치를 더해주는 ‘LG 시그니처’, 나만의 공간을 완성해 주는 프리미엄 프라이빗 가전 ‘LG 오브제’ 등은 집안의 공간과 완벽한 조화를 이루며 프리미엄 가전의 품격과 아름다움을 제공한다.

이 밖에도 LG전자는 ‘LG V50 ThinQ 5G’와 ‘LG G8 ThinQ’, 누구나 손쉽게 나만의 수제맥주를 만들 수 있는 캡슐맥주제조기 ‘LG 홈브루’, 손쉽게 피부를 관리할 수 있는 프리미엄 홈 뷰티기기 ‘LG 프라엘’ 등 다양한 혁신 제품도 소개했다.

행사에 참석한 베트남 대형 유통사 카오퐁 CEO 트랑 홍 타이는 “고객의 삶 속에 녹아있는 LG전자의 앞선 기술력과 혁신을 볼 수 있어 매우 인상적이었다”며 “함께 성장할 수 있는 파트너십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LG전자 아시아지역대표 송승걸 전무는 “생활 속에서 고객 가치를 높이는 혁신 제품을 통해 프리미엄 브랜드 입지를 더욱 확고히 하겠다”고 밝혔다.



KBS '옥탑방의 문제아들' 방송 최초, 김보성이 연주하는 '엘리제를 위하여' 공개!
‘옥탑방의 문제아들’ 김보성이 출연해 반전 매력을 선보였다. 오는 27일 방송되는 KBS 2TV 예능 프로그램 ‘옥탑방의 문제아들’은 김용만, 송은이, 김숙, 정형돈, 민경훈 5명의 문제아들이 10개의 상식 문제를 맞히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본격 퇴근 전쟁. 특히 이날 게스트로 김보성이 출연. 엉뚱 개인기부터 반전 피아노 실력까지 역대급 매력을 방출할 예정이다. 이날 방송에서 김보성은 문제가 막힐 때마다 힌트요정으로서 대 활약을 펼쳤다. 김보성은 옥탑방 최초 청양고추 개인기를 선보였다고 전해져 눈길을 끈다. 그는 청양고추 30개를 먹어 대회에서 우승한 적이 있다고 밝히며 청양고추 한 다발을 입에 가득 넣었다는 후문이다. 뿐만 아니라 그는 장풍을 쏴서 책을 넘어뜨리는 등의 엉뚱한 개인기들을 연이어 선보여 문제아들을 폭소케 했다. 김보성의 활약은 여기서 멈추지 않았다. 그는 숨겨둔 비장의 개인기로 ‘피아노 연주’를 언급했는데 이를 들은 김숙은 “오빠가 피아노를 치면 대박이지!”라며 감탄했다. 이에 김보성은 과거 체르니 40번까지 쳤다고 밝히며 그동안 어느 방송에서도 볼 수 없었던 피아노 실력을 깜짝 공개해 현장에 있던 모든 사람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았다. 그의 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