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조금동두천 28.5℃
  • 맑음강릉 30.9℃
  • 구름조금서울 30.1℃
  • 구름조금대전 30.6℃
  • 맑음대구 32.3℃
  • 연무울산 28.9℃
  • 맑음광주 31.0℃
  • 박무부산 29.2℃
  • 맑음고창 29.0℃
  • 흐림제주 28.6℃
  • 구름많음강화 27.9℃
  • 맑음보은 30.3℃
  • 맑음금산 29.2℃
  • 맑음강진군 31.2℃
  • 구름많음경주시 31.9℃
  • 구름많음거제 30.1℃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JTBC '열여덟의 순간' 김향기VS한성민 멀리서 지켜보는 옹성우, 아슬아슬 '단짠' 로맨스
‘열여덟의 순간’ 김향기의 첫사랑에 아슬아슬한 순간이 찾아온다. JTBC 월화드라마 ‘열여덟의 순간’(연출 심나연, 극본 윤경아, 제작 드라마하우스·키이스트) 측은 9회 방송을 앞둔 18일, 수빈(김향기 분)과 로미(한성민 분)의 미묘한 신경전을 포착했다. 먼발치에서 이를 지켜보는 준우(옹성우 분)의 모습도 함께 공개돼 호기심을 유발한다. 지난 방송에서는 고백 이후로 머뭇거리던 준우가 다시 용기 내는 모습이 그려졌다. 로미와의 관계를 오해하는 수빈에게 “내가 좋아하는 사람, 딱 한 사람”이라며 다시 한번 자신의 마음을 고백한 준우는 깜짝 데이트 신청으로 설렘을 증폭했다. 첫사랑, 첫 데이트, 모든 게 처음이라 서툴지만 그래서 더 가슴 설렜던 두 사람. 하지만 방송 말미에는 눈물이 그렁그렁한 채 준우를 바라보는 수빈의 모습이 그들의 ‘단짠’ 로맨스 향방을 더욱 궁금케 했다. 찰나의 설렘도 잠시, 아직 제자리걸음 중인 준우와 수빈의 첫사랑. 이날 공개된 사진에는 ‘준우 바라기’ 로미와 마주한 수빈의 달라진 분위기가 이목을 집중시킨다. 자신의 손목까지 붙잡고 무언가 따지듯 묻는 로미에 수빈은 더 이상 물러서지 않는다. 이전까지와 달리 냉철하고 다부진 표정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