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13.5℃
  • 맑음강릉 -9.2℃
  • 맑음서울 -11.5℃
  • 맑음대전 -9.3℃
  • 맑음대구 -7.8℃
  • 맑음울산 -6.8℃
  • 광주 -6.1℃
  • 맑음부산 -6.2℃
  • 흐림고창 -7.5℃
  • 제주 0.8℃
  • 맑음강화 -11.1℃
  • 맑음보은 -9.8℃
  • 맑음금산 -9.3℃
  • 구름조금강진군 -4.0℃
  • 맑음경주시 -7.5℃
  • 맑음거제 -4.3℃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예스24, 김금희 소설가 독자들이 뽑은 ‘2019 한국 문학의 미래가 될 젊은 작가’ 선정

독자 25만3894명 투표 참여… 김금희 작가 7% 득표율로 1위 올라, 29일, 팟캐스트 ‘책읽아웃’ 공개방송 진행

URL복사

 

 

소설 '너의 도큐먼트'로 등단해 문학계에서 주목받는 소설가로 자리 잡은 김금희 작가가 독자들이 뽑은 ‘2019 한국 문학의 미래가 될 젊은 작가’로 선정됐다.

대한민국 대표 서점 예스24는 7월 15일부터 8월 15일까지 약 한달간 홈페이지를 통해 한국 문학의 미래를 이끌어갈 젊은 작가를 뽑는 독자 투표를 진행했다. 소설가 및 시인을 포함한 총 24명의 작가 후보 중 1명의 최종 수상자를 뽑는 이번 투표에는 25만3894명의 독자들이 참여했다.

5만9695표(7%)를 얻으며 투표 1위에 오른 김금희 작가는 일상의 틈새를 섬세하게 포착한 시선과 경쾌한 문체로 독자들에게 큰 호평을 받고 있다. 2018년 첫 장편 소설 '경애의 마음'으로 큰 주목을 받은 이후 단편소설 모음집 '나는 그것에 대해 아주 오랫동안 생각해'를 펴낸 김금희 작가는 미세한 감정의 결을 어루만지며 꾸준히 독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아 왔다. 2위는 5만3119표(6.2%)를 받은 백수린 작가가 차지했으며 이소호 시인이 4만9073표(5.7%)로 그 뒤를 이어 3위다.

투표 결과를 전해 들은 김금희 작가는 “나는 이제 10년 차 졸업반인 셈이니까 올해 독자들의 선택이 더 의미 있게 다가온다”며 “요즘에는 세상의 모든 일들이 타인들의 크고 작은 조력 없이는 가능하지 않다는 생각을 자주한다. 젊은 작가는 세상에 대한 의혹을 거두지 않고 질문을 계속하는 사람이라고 생각하며 지금은 젊은 작가로서의 졸업장을 받지만 계속해서 문학이 할 수 있는 그 ‘물음의 자세’를 마음을 다해 견지해 나가겠다”고 수상 소감을 말했다.

김금희 작가는 19일 신작 소설 '오직 한 사람의 차지'를 선보이며 한국 문학의 미래가 될 작가로서의 행보를 이어 나갈 예정이다. 또한 1위 수상을 기념해 9월 중 예스24 독자들을 만나는 자리를 가진다.

이와 함께 예스24는 8월 29일 홍대 팟빵홀에서 팟캐스트 ‘책읽아웃’ 공개방송을 진행한다. ‘소설 쓰는 사람, 소설 읽는 마음’을 주제로 김하나, 오은, 김세희, 박상영 등의 젊은 작가와 한국 문학을 사랑하는 독자 100명이 함께 문학을 이야기하는 시간을 갖는다. 참석자들에게는 예스24 문학 굿즈 세트를 증정한다.

조선영 예스24 도서1팀장은 “한국 문학의 미래가 될 젊은 작가를 뽑는 이번 온라인 투표에 뜨거운 관심을 보내준 25만3000여명의 독자들에게 감사드린다”며 “예스24는 앞으로도 국내 문학에 대한 독자들의 관심을 이끌기 위한 노력을 지속적으로 해나 갈 것”이라고 말했다.

예스24 ‘한국 문학의 미래가 될 젊은 작가’ 투표 결과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예스24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연예&스타

더보기
JTBC '싱어게인' TOP10 30호,33호, 37호 47호, 63호 가수 세미 파이널 ‘한 마디’ 공개
‘싱어게인’ TOP10 가수들이 ‘세미 파이널’ 무대 밖 떨리는 소감을 전해왔다. 2월 1일(월) 방송되는 JTBC와 디스커버리 채널 ‘싱어게인-무명가수전’(연출 김학민, 박지예 / 기획 윤현준)(이하 ‘싱어게인’)에서는 지난 주에 이어 TOP6 선발을 위한 세미파이널 대전이 펼쳐진다. 이번 방송에서는 지난주 이미 일대일 승부를 치른 김준휘-이정권, 이소정-이무진에 이어 최예근, 정홍일, 이승윤, 유미, 태호, 요아리가 번호가 아닌 진짜 이름을 내걸고 무대에 오른다. 결승으로 향하는 마지막 관문 앞에 선 TOP10 가수들(30호 이승윤, 33호 유미, 37호 태호, 47호 요아리, 63호 이무진)의 각오 한 마디를 들어봤다. ‘화제의 가수’ 30호 이승윤은 “’싱어게인’을 통해 어떤 음악인이 되어야 할지 답을 얻고 싶었는데, 이제는 ‘싱어게인’ 무대가 질문을 던져준다”라고 밝혔다. 이어 “사실 나는 유별나게 특별한 음악을 하려는 사람은 의외로 아니다. 그저 하고 싶은 것들을 다양하게 시도해보는데 그게 때로는 신선하고 때로는 친절하게 보이는 것 같다. 사람들이 취향에 따라 골라 들을 수 있는 음악을 하고 싶다”라고 덧붙였다. 지난 주 자신만의 스타일로 박효신의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
카카오페이지 '기다리면 무료 플러스' 하루 두 번 최대 10개까지 무료 열람! 레전드 작품 무료로 즐긴다
카카오페이지의 대표적인 서비스 ‘기다리면 무료(이하 기다무)’의 업그레이드판 ‘기다리면 무료 플러스(이하 기다무 플러스)’가 새롭게 론칭한다. ‘기다무 플러스’는 매일 자정 12시, 정오 12시마다 5개의 무료 이용권을 지급함으로써 독자들이 ‘기다무 플러스’를 통해 제공되는 웹툰과 웹소설 작품을 마음껏 볼 수 있도록 하는 서비스이다. ‘기다무 플러스’ 작품이라면 어떤 작품이든 볼 수 있는 자유이용권이다. 5개의 이용권은 12시간 이내 사용 가능하며, 한 번에 보유할 수 있는 이용권은 최대 5개를 넘을 수 없다. 예를 들어 오전에 지급된 5개 이용권에서 2개를 사용하더라도, 남은 3개가 누적되는 것은 아니며 오후에 5개 이용권이 새롭게 충전된다. 따라서 이용권을 오전 오후에 5개씩 모두 사용할 경우 하루 최대 10개의 이용권을 사용할 수 있다. 기존의 ‘기다무’와 새로운 서비스인 ‘기다무 플러스’는 이용권 지급 주기와 작품 적용 범위에서 차이를 갖는다. ‘기다무’는 이용권 지급 주기가 12시간, 24시간, 48시간 등으로 작품에 따라 다르며, 독자가 작품을 열람한 시간을 기준으로 주기가 계산된다. 반면 ‘기다무 플러스’는 독자 작품 열람 시간과는 무관하게 12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