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23.6℃
  • 구름많음강릉 21.1℃
  • 구름많음서울 23.9℃
  • 흐림대전 24.2℃
  • 구름많음대구 22.2℃
  • 구름많음울산 21.0℃
  • 구름많음광주 23.4℃
  • 구름많음부산 21.1℃
  • 구름많음고창 19.6℃
  • 구름많음제주 22.1℃
  • 구름많음강화 18.4℃
  • 구름많음보은 22.1℃
  • 흐림금산 23.0℃
  • 구름많음강진군 21.6℃
  • 구름많음경주시 21.2℃
  • 흐림거제 21.3℃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인터뷰

전체기사 보기

KBS ‘이미테이션’ 정지소, 매일 춤+노래 연습. 식단까지 병행하며 준비” 러블리 인터뷰 공개!

정지소가 어릴 적 아이돌을 꿈꿨었다고 밝혀 KBS ‘이미테이션’을 통해 걸그룹 데뷔를 앞둔 그의 활약에 기대감이 고조된다. 오는 5월 7일(금) 첫 방송 예정인 KBS 새 드라마 ‘이미테이션’(감독 한현희/작가 김민정, 최선영/제작 히든시퀀스/기획 카카오페이지, KBS)은 아이돌 100만 연예고시 시대에 맞춰 진짜를 꿈꾸는 모든 별들을 응원하는 아이돌 헌정서. 이중 정지소는 3인조 걸그룹 티파티의 센터 ‘마하’ 역을 맡았다. 마하는 춤에서만큼은 타고난 감각을 자랑하는 아이돌계 해피바이러스로, 밝고 사랑스러운 에너지를 발산해 시청자들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이에 ‘이미테이션’을 통해 아이돌 데뷔를 앞둔 정지소는 “어릴 적 아이돌이 꿈이었던 때가 있었는데 이렇게 애정 하는 작품을 통해 데뷔를 하게 돼 정말 뜻깊고 행복하다”며 소감을 전했다. 특히 정지소는 영화 ‘기생충’, 드라마 ‘방법’에 이어 또 한번 180도 다른 변신을 앞두고 있는 바. “전작들과는 완전히 다른 연기를 시도하고 싶기도 했지만, 마하라는 캐릭터와 ‘이미테이션’이라는 작품은 연기를 하며 늘 꿈꿔왔던 로망 그 자체였다. 촬영이 시작되기까지 기다리는 몇 개월이 몇 년처럼 느껴질 정도로 정말 맡고 싶






연예&스타

더보기
SBS ‘라켓소년단’ 탕준상 VS 손상연, “주장 말 좀 들어야~!”VS “니가 주장이지, 여기 1등은 아니거든?!”
“너나 잘해, 뭘 이래라 저래라야?!” ‘라켓소년단’ 탕준상과 손상연이 불꽃 튀는 날선 대치 기류에 휩싸인, ‘팽팽 기싸움 투샷’이 포착됐다. SBS 월화드라마 ‘라켓소년단’(극본 정보훈/ 연출 조영광/ 제작 팬엔터테인먼트)은 배드민턴계 아이돌을 꿈꾸는 ‘라켓소년단’의 소년체전 도전기이자, 땅끝마을 농촌에서 펼쳐지는 열여섯 소년 소녀들의 레알 성장 드라마다. 생활 밀착형 에피소드를 유쾌한 상상력과 기발한 재치로 그려내며, 중장년층과 MZ세대 모두를 아우른 웰메이드 스포츠물이라는 호평을 받고 있다. ‘라켓소년단’에서 탕준상은 천부적인 운동 능력의 소유자로 배드민턴 초등학교 국가대표로 활약했던 윤해강 역, 손상연은 해남서중 배드민턴부 주장으로 리더십과 실력을 겸비한 방윤담 역을 맡았다. 배드민턴에 관한 한 자타가 공인한 실력파인 두 사람은 팀 내 에이스 자리를 양분해가며 엎치락뒤치락 선의의 경쟁을 벌이고 있다. 이와 관련, 14일(오늘) 밤 10시 방송되는 ‘라켓소년단’ 5회에서는 탕준상과 손상연이 심상찮은 대립 기류에 휩싸여 팽팽한 기싸움을 벌이는 모습으로 긴장감을 높인다. 극중 윤해강(탕준상)과 방윤담(손상연)이 복식조로 한 팀을 이뤄 호흡을 맞추는 장면.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