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20.1℃
  • 구름많음강릉 20.1℃
  • 구름많음서울 22.8℃
  • 흐림대전 23.7℃
  • 구름많음대구 22.4℃
  • 구름많음울산 22.0℃
  • 구름많음광주 22.5℃
  • 구름많음부산 22.9℃
  • 구름많음고창 23.4℃
  • 흐림제주 24.9℃
  • 구름조금강화 20.8℃
  • 흐림보은 21.6℃
  • 구름많음금산 22.6℃
  • 구름많음강진군 22.4℃
  • 구름많음경주시 21.9℃
  • 구름많음거제 23.2℃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엑스
  • 인스타그램

JTBC ‘싱어게인’ TOP6 이무진, 스토리를 전하고 싶은 기타 치며 이야기하는 싱어송라이터

 

63호 가수 이무진이 ‘싱어게인’ 결승에 임하는 각오를 전했다.

 

2월 8일(월) 밤 10시 30분 방송되는 JTBC ‘싱어게인-무명가수전’(이하 ‘싱어게인’)에서 TOP6 이소정-이정권-정홍일-이승윤-요아리-이무진이 결승 현장이 공개된다. 71명에서 6명까지, 이름을 되찾기 위해 치열한 접전을 펼쳐 온 6인의 파이널리스트들이 마지막 무대를 펼친다.

 

현재 ‘싱어게인’은 파이널 진출자 TOP6를 대상으로 온라인 사전 투표를 실시하고 있다. 투표는 네이버 홈페이지에서 ’싱어게인‘을 검색하면 참여 가능하다. 자세한 내용은 투표 안내 페이지(https://blog.naver.com/nv_tvcast/222224198377)에서 확인할 수 있다. 

결승에 앞서, 그야말로 ‘찐무명의 반란’을 일으키며 이름 석 자를 당당히 알린 63호 가수 이무진과의 일문일답을 소개한다.

 

Q. ‘찐무명’ 이무진, 어떻게 ‘싱어게인’에 지원하게 됐나?
A. ‘싱어게인’은 다른 오디션과 다르게 이미 데뷔한, 즉 노래만 들으면 알 수 있거나 실력이 엄청난 가수들과 경쟁 구도가 그려진다. 그 독특한 시스템 때문에 지원했다. ‘좋은 결과를 거두면 좋고, 떨어져도 창피한게 아니다’라는 생각으로 참가할 수 있었다.

 

Q. ‘싱어게인’에서 보여 준 무대 중 가장 애착이 가는 곡은?
A. TOP6 결정전 때 부른 ‘꿈’이라는 곡이다. 원곡자인 조용필 님이 ‘시골에서 상경한 청년들’에서 영감을 얻으셨듯이, 이 노래를 연습할 당시에 나 역시 그들에게 감정을 이입했다. 그래서인지 막상 무대에 서자 울분이 터져 나왔다. 그동안 많은 사람들에게 들었던 ‘음악 세계가 쉽지 않다’는 현실적인 조언들, 그리고 그 말에 씁쓸함을 느끼면서도 열심히 노래했던 순간들이 떠올랐다. 준비되지 않은 감정이 무대에서 터져 나온 건 처음이어서 스스로도 놀랐다. 

 

Q. 대선배 이선희 심사위원에게 ‘왜 이제 나온 거에요’라는 극찬을 들었는데?
A. 내 나이만 놓고 보면 (이무진은 2000년생이다.) 사실 나는 오디션에 빨리 나온 편에 속한다. 아마 다들 내 나이를 모르고 하신 말씀인 것 같다. 아니면 내가 늙어 보이는 건 아닐까(웃음). 아무튼 나이를 모르셨음에도 그런 평가를 해 주신 덕분에 ‘내가 준비가 돼 있나’라는 생각이 들어 뿌듯했다.

 

Q. 63호 이무진은 앞으로 어떤 가수가 되고 싶나?
A. 항상 무대에 설 때마다 ‘기타 치며 이야기하는 싱어송라이터 이무진입니다’라고 말한다. 이야기는 노래의 필수 요소다. 노래 안에는 화성, 리듬, 세션, 사운드, 가사 등 많은 것들이 있지만 내가 가장 중요하게 생각하는 것은 ‘스토리’다. 내 노래가 끝난 뒤, 내가 전달하고 싶었던 것들이 듣는 이의 마음에 남아있기를 바란다.


연예&스타

더보기
tvN ‘졸업’ “사랑한다고” 폭풍전야 속 정려원의 고백! 위하준의 애틋 입맞춤 엔딩
tvN ‘졸업’ 정려원, 위하준 앞에 폭풍이 휘몰아쳤다. 지난 22일 방송된 tvN 토일드라마 ‘졸업’(연출 안판석, 극본 박경화, 제작 스튜디오드래곤·(주)제이에스픽쳐스) 13회에서는 비밀 연애가 탄로 나며 혼란에 휩싸이는 서혜진(정려원 분)과 이준호(위하준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서혜진은 자신의 피땀 눈물이 담긴 USB를 포기하며 “저도 성장해야죠. 이 자료에 매달리지 않고 가르쳐보려구요”라는 선전포고를 던졌다. 세 사람의 팽팽한 기싸움을 끝낸 사람은 최형선(서정연 분)이었다. 그는 짐짓 안타깝다는 마음을 드러내며 “기회를 지금 자기 손으로 놓아버린 거잖아요. 어린 제자랑 운우지정에 빠져서. 이준호 선생이 아니었어도 그런 결정을 했을 거냐”라는 말로 서혜진을 자극했다. 사실 최형선은 앞서 조교 박기성(이규성 분)을 통해 서혜진과 이준호의 사이를 알고 있었던 것. 최형선에 이어 우승희(김정영 분)에게까지 비밀 연애를 들키게 된 서혜진과 이준호는 대책 마련에 나섰다. 서혜진은 “난 다 열어놓고 대응하고 싶어”라며 이준호의 허락을 구하고자 했다. 전도유망한 강사인 이준호의 연애 상대가 스승인 서혜진이라면, 소문 역시 지저분할 것이 분명했다. 길어지는 그


영화&공연

더보기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