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10.4℃
  • 맑음강릉 15.7℃
  • 맑음서울 12.2℃
  • 박무대전 11.0℃
  • 맑음대구 14.0℃
  • 맑음울산 16.8℃
  • 맑음광주 14.3℃
  • 맑음부산 19.3℃
  • 맑음고창 13.8℃
  • 구름조금제주 19.5℃
  • 맑음강화 12.0℃
  • 맑음보은 8.8℃
  • 맑음금산 6.7℃
  • 맑음강진군 15.8℃
  • 맑음경주시 15.0℃
  • 맑음거제 16.5℃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JTBC ‘싱어게인’ TOP6 이무진, 스토리를 전하고 싶은 기타 치며 이야기하는 싱어송라이터

URL복사

 

63호 가수 이무진이 ‘싱어게인’ 결승에 임하는 각오를 전했다.

 

2월 8일(월) 밤 10시 30분 방송되는 JTBC ‘싱어게인-무명가수전’(이하 ‘싱어게인’)에서 TOP6 이소정-이정권-정홍일-이승윤-요아리-이무진이 결승 현장이 공개된다. 71명에서 6명까지, 이름을 되찾기 위해 치열한 접전을 펼쳐 온 6인의 파이널리스트들이 마지막 무대를 펼친다.

 

현재 ‘싱어게인’은 파이널 진출자 TOP6를 대상으로 온라인 사전 투표를 실시하고 있다. 투표는 네이버 홈페이지에서 ’싱어게인‘을 검색하면 참여 가능하다. 자세한 내용은 투표 안내 페이지(https://blog.naver.com/nv_tvcast/222224198377)에서 확인할 수 있다. 

결승에 앞서, 그야말로 ‘찐무명의 반란’을 일으키며 이름 석 자를 당당히 알린 63호 가수 이무진과의 일문일답을 소개한다.

 

Q. ‘찐무명’ 이무진, 어떻게 ‘싱어게인’에 지원하게 됐나?
A. ‘싱어게인’은 다른 오디션과 다르게 이미 데뷔한, 즉 노래만 들으면 알 수 있거나 실력이 엄청난 가수들과 경쟁 구도가 그려진다. 그 독특한 시스템 때문에 지원했다. ‘좋은 결과를 거두면 좋고, 떨어져도 창피한게 아니다’라는 생각으로 참가할 수 있었다.

 

Q. ‘싱어게인’에서 보여 준 무대 중 가장 애착이 가는 곡은?
A. TOP6 결정전 때 부른 ‘꿈’이라는 곡이다. 원곡자인 조용필 님이 ‘시골에서 상경한 청년들’에서 영감을 얻으셨듯이, 이 노래를 연습할 당시에 나 역시 그들에게 감정을 이입했다. 그래서인지 막상 무대에 서자 울분이 터져 나왔다. 그동안 많은 사람들에게 들었던 ‘음악 세계가 쉽지 않다’는 현실적인 조언들, 그리고 그 말에 씁쓸함을 느끼면서도 열심히 노래했던 순간들이 떠올랐다. 준비되지 않은 감정이 무대에서 터져 나온 건 처음이어서 스스로도 놀랐다. 

 

Q. 대선배 이선희 심사위원에게 ‘왜 이제 나온 거에요’라는 극찬을 들었는데?
A. 내 나이만 놓고 보면 (이무진은 2000년생이다.) 사실 나는 오디션에 빨리 나온 편에 속한다. 아마 다들 내 나이를 모르고 하신 말씀인 것 같다. 아니면 내가 늙어 보이는 건 아닐까(웃음). 아무튼 나이를 모르셨음에도 그런 평가를 해 주신 덕분에 ‘내가 준비가 돼 있나’라는 생각이 들어 뿌듯했다.

 

Q. 63호 이무진은 앞으로 어떤 가수가 되고 싶나?
A. 항상 무대에 설 때마다 ‘기타 치며 이야기하는 싱어송라이터 이무진입니다’라고 말한다. 이야기는 노래의 필수 요소다. 노래 안에는 화성, 리듬, 세션, 사운드, 가사 등 많은 것들이 있지만 내가 가장 중요하게 생각하는 것은 ‘스토리’다. 내 노래가 끝난 뒤, 내가 전달하고 싶었던 것들이 듣는 이의 마음에 남아있기를 바란다.


연예&스타

더보기


영화&공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