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25.9℃
  • 맑음강릉 31.6℃
  • 맑음서울 26.5℃
  • 맑음대전 27.0℃
  • 맑음대구 29.2℃
  • 맑음울산 27.4℃
  • 맑음광주 27.8℃
  • 맑음부산 24.0℃
  • 맑음고창 ℃
  • 맑음제주 25.0℃
  • 맑음강화 22.6℃
  • 맑음보은 26.3℃
  • 맑음금산 27.7℃
  • 맑음강진군 25.3℃
  • 맑음경주시 30.3℃
  • 맑음거제 24.4℃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엑스
  • 인스타그램

푸바오와 함께한 1354일의 여정, MBC 다큐멘터리 방영

 

MBC에서 제작된 특별 다큐멘터리 <푸바오, 우리가 사랑한 시간 1354>가 오는 토요일 저녁에 시청자들을 찾아간다. 이 작품은 한국에서 태어나 자연번식으로 큰 관심을 모았던 판다 푸바오의 생애를 조명하며, 그의 성장 과정과 중국으로의 귀환까지 아우르는 내용을 담고 있다.

 

지난 3일은 푸바오가 한국 땅을 밟은 지 정확히 1354일째 되는 날로, 이날을 기점으로 그는 중국으로의 새로운 여정을 시작하게 되었다. 악천후 속에서도 수천 명의 열성 팬들이 직접 현장에 모여 푸바오에게 작별 인사를 전했으며, 온라인상에서도 많은 이들이 감사의 메시지를 남기며 애정을 표현했다.

 

이번 다큐멘터리에서는 그런 팬들과 함께한 가슴 벅찬 작별 인사 현장과 함께, 푸바오를 위해 마련된 중국으로의 안전한 이송 작전에 대한 뒷얘기도 공개될 예정이다.

 

판다를 향한 팬들의 사랑은 다양한 형태로 나타나는데, 일부는 자신의 손목에 푸바오의 이니셜을 새기고, 또 다른 이들은 사찰에 금등을 바치는 등 개인적인 방법으로 애정을 드러내고 있다. <푸바오, 우리가 사랑한 시간 1354>는 이처럼 판다로 인해 변화된 일상과 팬들 사이에서 유통되는 최애 영상 등을 소개하면서 푸바오가 가진 매력을 탐구한다.

 

‘뿌집자’라고 불리는 ‘뿌빠 TV’의 영상 편집자는 한국에서 마지막으로 제작한 영상을 통해 지난 3년간의 추억과 감정을 회상하며, 푸바오가 중국에서도 건강하고 행복하기를 바라는 마음을 전달한다.

 

새로운 보금자리인 중국 쓰촨성에 위치한 판다 기지와 그곳에서 만날 이웃 판다들, 그리고 중국 현지에서 푸바오를 기다리는 팬들의 이야기도 다루어져, 시청자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푸바오, 우리가 사랑한 시간 1354>는 동물과 인간 간 교감이 가져온 감동적인 순간들과 앞으로 있을 '판생'에 대한 응원 메시지를 담아 내일(6일) 오후 8시 40분에 방송될 예정이다.


연예&스타

더보기
JTBC ‘최강야구’ ‘야신 행동 분석가’ 정근우, 김성근 감독 징크스 낱낱이 파헤치다!
‘최강 몬스터즈’가 2024 시즌 첫 번째 직관 경기를 통해 부스터즈를 만난다. 오는 20일(월) 밤 10시 30분에 방송되는 JTBC 예능 프로그램 ‘최강야구’ 82회에서는 ‘최강 몬스터즈’가 4연승에 도전한다. 올 시즌 3전 3승으로 현재 승률 10할을 달리고 있는 ‘최강 몬스터즈’가 ‘전승’의 기세를 이어갈 수 있을지 이목이 집중된다. 김성근 감독은 고척돔 정중앙에 앉아 웜업 중인 선수들을 유심히 관찰하며 선발 라인업을 고심한다는데. 이를 바라보던 정근우는 현재 팀이 연승을 달리고 있기에 김 감독이 또 하나의 징크스를 정확하게 지키는 중이라고 분석하며 “(김 감독은) 징크스가 매년 몇 십 개씩 늘어난다”고 덧붙이기도. 직관 경기 개시 직전, 제작진은 새로운 슬레이트 요정을 임명한다. 해당 소식을 들은 선수는 깜짝 놀라며 부담감을 감추지 못한다. 몇 번이고 슬레이트를 치는 행동과 멘트를 복습하던 선수는 잔뜩 붉어진 얼굴로 그라운드에 나타난다고. 이에 이홍구 다음으로 2대 슬레이트 요정이 되어 ‘최강 몬스터즈’의 승리 루틴으로 자리 잡을 선수는 누구인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한편 고려대 야구부 역시 승리에 대한 열의를 다진다. 김지훈 감독은 “고려대 정신인


영화&공연

더보기
엘비스 프레슬리의 러브스토리 '프리실라' 6월 개봉
영화 '프리실라'가 오는 6월 국내 개봉을 앞두고 보도스틸 12종을 전격 공개했다. 이 작품은 제80회 베니스 국제 영화제에서 여우주연상을 수상하고 제81회 골든글로브 어워즈에서도 여우주연상 후보에 오른 화제작으로 전 세계 유수의 영화제에서 주목받았다. '프리실라'는 로큰롤의 황제 '엘비스 프레슬리'와 그가 첫눈에 반한 평범한 소녀 '프리실라'의 운명적인 첫 만남부터 사랑, 판타지, 그리고 스타덤의 그늘에 가려진 비밀스럽고도 매혹적인 이야기를 담고 있다. 이 작품은 '에브리씽 에브리웨어 올 앳 원스', '미나리' 등의 웰메이드 작품으로 유명한 스튜디오 A24가 제작한 로맨스 영화다. 이번에 공개된 보도스틸 12종은 다수의 작품을 통해 평단과 관객의 열렬한 지지를 얻은 비주얼리스트 소피아 코폴라 감독의 독보적인 미학을 다시금 확인할 수 있어 이목을 집중시킨다. 소피아 코폴라 감독은 '사랑도 통역이 되나요?'로 아카데미 최우수 각본상 및 골든글로브 각본상을 수상했을 뿐만 아니라, '썸웨어'로 베니스 영화제 황금사자상을 수상, '매혹당한 사람들'을 통해 칸영화제 감독상을 받으며 전 세계 유수 영화제를 휩쓴 할리우드를 대표하는 감독 중 하나이다. 소피아 코폴라 감독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