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조금동두천 15.8℃
  • 구름조금강릉 14.1℃
  • 박무서울 16.8℃
  • 박무대전 17.1℃
  • 구름조금대구 14.2℃
  • 구름많음울산 13.8℃
  • 박무광주 17.8℃
  • 구름많음부산 15.9℃
  • 구름많음고창 ℃
  • 흐림제주 18.3℃
  • 구름조금강화 13.6℃
  • 구름조금보은 13.9℃
  • 구름조금금산 14.7℃
  • 구름많음강진군 15.3℃
  • 구름조금경주시 10.6℃
  • 흐림거제 16.2℃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엑스
  • 인스타그램

SBS ‘꽃선비 열애사’ 강훈-조혜주, 애끓는 심정 x 붉어진 눈시울! 두 사람, 이대로 헤어질까?

SBS 월화드라마 ‘꽃선비 열애사’ 강훈과 조혜주가 안타까운 ‘이별 초읽기 현장’으로 안타까운 눈물바다를 예고한다.

 

“나를 용서치 마시오. 원망하고, 또 미워하시오”

 

SBS 월화드라마 ‘꽃선비 열애사’(극본 권음미, 김자현, 연출 김정민, 제작 ㈜아폴로픽쳐스, ㈜팬엔터테인먼트, 스튜디오S)는 모든 고정관념을 타파한 조선의 셰어하우스 ‘객주 이화원’에서 펼쳐지는 ‘미스터리 밀착 로맨스’이다. 특히 훈훈한 비주얼을 자랑한 이화원의 꽃선비 세 사람이 ‘폐세손 이설’과 얽히고설킨 인물이었다는 대반전 서사가 공개되면서 몰입도를 최고치로 끌어올리고 있다.

 

무엇보다 김시열(강훈)은 한없이 가볍고 능청스러운 조선의 한량인 줄 알았지만, 사실은 폐세손 이설을 지키는 파수꾼이었음이 밝혀져 가장 큰 반전을 일으켰다. 특히 지난 14회에서 윤홍주(조혜주)는 김시열에게 “이거 하나만은. 약조해주십시오. 무슨 일이 있어도, 절대 저를 두고 먼저 떠나지 마셔요”라고 부탁했지만, 윤홍주의 생존을 장태화(오만석)가 알게 되면서 검객들의 습격을 받는 모습으로 위기감을 높였다.

 

이와 관련 강훈과 조혜주가 안타까움을 극대화시킬, ‘가슴 아픈 이별 선언’을 전하는 현장이 포착돼 먹먹한 분위기를 드리운다. 극 중 김시열이 윤홍주에게 이별을 고하는 장면. 김시열은 “나를 용서치 마시오. 원망하고, 또 미워하시오”라며 눈물을 삼긴 채 애써 정색하고, 윤홍주는 절절한 표정으로 마음 속 슬픔을 표현해 안타까움을 더한다. 두 사람이 붉어진 눈시울로 애끓는 심경을 내비친 가운데 과거를 숨긴 김시열과 과거를 밝힌 윤홍주가 결국 과거로 인해 이별을 맞게 될지, 두 사람의 앞으로의 행보에 귀추가 주목된다.

 

그런가 하면 강훈과 조혜주는 ‘홍시 커플 이별 위기’ 장면을 촬영하면서 화면을 장악하는 열연을 쏟아내 현장의 열렬한 호응을 받았다. 강훈은 가혹한 운명에 놓인 김시열의 좌절을 절제된 감정으로 연기했고, 조혜주는 생각지도 못한 이별 선언에 아파하는 윤홍주의 비애를 온전히 터트려 ‘홍시 커플’의 애달픔을 더욱 고조시켰다. 촬영을 준비하면서부터 감정을 다잡으며 혼신의 노력을 기울인 두 사람으로 인해 애처로운 ‘홍시 커플’을 향한 몰입도가 더욱 높아지는 명장면이 완성됐다.

 

제작진은 “오는 8일(월) 방송될 15회에서는 강훈과 조혜주가 이토록 가슴 아픈 감정을 제대로 소화하는 감성 장인으로 거듭났다는 사실에 다시금 놀라게 될 것”이라며 “시련을 맞은 ‘홍시 커플’의 남은 이야기가 어떻게 전개될지, 절절한 두 사람의 로맨스를 지켜봐 달라”고 전했다.

 

SBS 월화드라마 ‘꽃선비 열애사’ 15회는 5월 8일(월) 밤 10시에 방송된다. 




영화&공연

더보기
엘비스 프레슬리의 러브스토리 '프리실라' 6월 개봉
영화 '프리실라'가 오는 6월 국내 개봉을 앞두고 보도스틸 12종을 전격 공개했다. 이 작품은 제80회 베니스 국제 영화제에서 여우주연상을 수상하고 제81회 골든글로브 어워즈에서도 여우주연상 후보에 오른 화제작으로 전 세계 유수의 영화제에서 주목받았다. '프리실라'는 로큰롤의 황제 '엘비스 프레슬리'와 그가 첫눈에 반한 평범한 소녀 '프리실라'의 운명적인 첫 만남부터 사랑, 판타지, 그리고 스타덤의 그늘에 가려진 비밀스럽고도 매혹적인 이야기를 담고 있다. 이 작품은 '에브리씽 에브리웨어 올 앳 원스', '미나리' 등의 웰메이드 작품으로 유명한 스튜디오 A24가 제작한 로맨스 영화다. 이번에 공개된 보도스틸 12종은 다수의 작품을 통해 평단과 관객의 열렬한 지지를 얻은 비주얼리스트 소피아 코폴라 감독의 독보적인 미학을 다시금 확인할 수 있어 이목을 집중시킨다. 소피아 코폴라 감독은 '사랑도 통역이 되나요?'로 아카데미 최우수 각본상 및 골든글로브 각본상을 수상했을 뿐만 아니라, '썸웨어'로 베니스 영화제 황금사자상을 수상, '매혹당한 사람들'을 통해 칸영화제 감독상을 받으며 전 세계 유수 영화제를 휩쓴 할리우드를 대표하는 감독 중 하나이다. 소피아 코폴라 감독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