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14.8℃
  • 맑음강릉 22.2℃
  • 맑음서울 17.6℃
  • 맑음대전 17.8℃
  • 맑음대구 21.3℃
  • 맑음울산 21.5℃
  • 맑음광주 17.6℃
  • 맑음부산 20.9℃
  • 맑음고창 17.7℃
  • 맑음제주 21.5℃
  • 흐림강화 15.9℃
  • 맑음보은 16.5℃
  • 맑음금산 17.3℃
  • 맑음강진군 18.5℃
  • 맑음경주시 22.2℃
  • 맑음거제 19.6℃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엑스
  • 인스타그램

JTBC ‘닥터 차정숙’ 엄정화, 응급상황에 도움을 청한 사람은 남편 김병철?!

‘닥터 차정숙’ 위기의 엄정화가 김병철을 소환한다.


JTBC 토일드라마 ‘닥터 차정숙’(연출 김대진·김정욱, 극본 정여랑, 제작 ㈜스튜디오앤뉴·SLL·JCN) 측은 23일, 응급상황을 맞은 레지던트 차정숙(엄정화 분)이 남편 서인호(김병철 분)를 호출하는 모습을 포착했다. 병원에서 절대로 아는척 하지 않기로 했던 차정숙이 서인호를 소환한 사연은 무엇일지, 또 철벽 방어를 하던 서인호가 달려온 이유에도 궁금증이 쏠린다.


지난 방송에서는 차정숙의 병원 입성에 아연실색하며 방해 공작을 시작한 서인호의 모습이 그려졌다. 최승희(명세빈 분)의 꼼수로 차정숙은 가정의학과에서 남편과 아들이 있는 외과에 파견을 나가게 됐다. 서인호는 부부 관계를 비밀로 하며 엄격한 상하관계 속 차정숙에게 모진 말 내뱉기도 서슴지 않은 채 차정숙을 밀어내는 데 총력을 기울였다. 그러나 차정숙 역시 남편의 방해 공작에 굽히지 않고 꿋꿋이 레지던트 생활을 이어갔다. 회식 자리에서 서인호를 면전에 두고 남편이 죽었다는 말로 통쾌한 반격을 가하기도.


팽팽한 기싸움을 이어가는 가운데, 차정숙이 남편 서인호에게 도움을 요청하는 모습이 공개돼 눈길을 끈다. 외과에 파견된 차정숙의 레지던트 생활은 예측 불가의 연속. 열정 만렙이지만 아직은 서툰 신입 레지던트 차정숙에게 응급상황이 찾아온다. 다급한 차정숙의 도움 요청에 서인호는 나 몰라라 단번에 거절한다. 그러나 이어진 사진 속 급반전된 상황이 호기심을 자극한다. 응급실에 근엄한 얼굴로 서인호가 등판한 것. 과연 서인호를 소환한 차정숙의 회심의 일격, 마법의 단어는 무엇일지 궁금증을 높인다.


‘닥터 차정숙’ 제작진은 “외과로 파견된 차정숙의 고군분투가 그려진다. 환자에게 최선을 다하면서 가정생활에도 충실하려 하지만 마음처럼 쉽지 않은 차정숙의 분투가 공감을 불러일으킬 것”이라면서 “차정숙이 이를 어떻게 돌파해 갈지 지켜봐 달라”고 전했다.


한편, JTBC 토일드라마 ‘닥터 차정숙’ 4회는 오늘(23일) 밤 10시 30분에 방송된다.




영화&공연

더보기
소리없는 공포 '콰이어트 플레이스: 첫째 날' 6월 개봉
제작비를 훨씬 뛰어넘는 엄청난 수익을 올린 전설적인 시리즈, '콰이어트 플레이스'가 다시 우리 곁으로 돌아온다. 이번에는 세상에서 소리가 사라진 그 순간을 담은 '콰이어트 플레이스: 첫째 날'로, 6월 개봉을 앞두고 새로운 예고편을 선보였다. 이 영화는 소리를 내면 공격받게 되는 괴생명체가 등장하며 모든 것이 침묵으로 가득 찬 그날의 시작을 말해준다. 최근 공개된 예고편은 뉴욕에서 고양이와 평범한 일상을 보내던 '사미라'(루피타 뇽오)부터 시작하여 갑작스러운 섬광과 함께 도시를 혼란에 빠트린 괴생명체의 습격까지 급변하는 상황을 담았다. 폐허가 된 도시에서 '사미라'와 생존자 '에릭'(조셉 퀸)은 함께 힘을 모아 위기에서 벗어나려 한다. 무음의 싸움은 지하철부터 성당에 이르기까지 뉴욕 곳곳에서 펼쳐지며 관객들마저 숨죽이게 만든다. '콰이어트 플레이스: 첫째 날'은 '소리를 내면 죽는다'는 독창적인 설정으로 1, 2편 합산 6억 달러 이상의 수익을 기록하며 작품성과 흥행성 모두를 인정받은 시리즈의 새로운 장을 열었다. 전작을 연출한 존 크래신스키가 각본을 맡고, '피그'로 다수의 상을 수상한 마이클 사노스키 감독이 연출을 맡았다. 여기에 '노예 12년', '어스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