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조금동두천 22.4℃
  • 맑음강릉 26.4℃
  • 연무서울 23.4℃
  • 구름조금대전 25.5℃
  • 구름조금대구 25.8℃
  • 구름많음울산 22.3℃
  • 구름많음광주 25.6℃
  • 구름많음부산 22.2℃
  • 구름조금고창 ℃
  • 흐림제주 20.8℃
  • 맑음강화 19.3℃
  • 구름조금보은 24.9℃
  • 구름조금금산 25.8℃
  • 구름많음강진군 24.3℃
  • 구름많음경주시 25.6℃
  • 구름많음거제 22.9℃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엑스
  • 인스타그램

KBS ‘1박 2일 시즌4’ ‘초딘’ 딘딘 VS ‘막내’ 유선호, 4번째 최약체 팔씨름 대결 승자는?

‘1박 2일’ 막내 유선호가 당일 퇴근을 향한 역대급 의지를 선보인다. 

 

19일(오늘) 저녁 6시 15분 방송되는 KBS 2TV ‘1박 2일 시즌4’(이하 ‘1박 2일’) ‘유산을 지켜라’ 특집에서는 멤버들의 운명을 바꿀 막무가내 퇴근 게임 현장이 그려진다. 

 

한강을 배경으로 멤버 개개인 맞춤별 당일 퇴근 미션을 수행하던 여섯 남자는 선물 같은 당일 퇴근 소식에 기뻐하는 것도 잠시, 고난도 게임 수준에 당혹감을 내비친다. 

 

한순간의 결과로 천국과 지옥을 오가는 감정을 고스란히 느끼는 현장이기에 누구보다도 간절한 마음으로 담아 퇴근 미션에 응한다. 

 

특히 유선호는 자신과 알맞은 맞춤형 종목 소식에 “저 진짜 진지하게 할게요”라고 승부욕을 불태우는가 하면 독기까지 품으며 역대급 퇴근 의지를 내세워 웃음 폭탄을 안길 예정이다.

 

하지만 형들은 유선호가 아닌 의문의 누군가를 응원하는 등 갖가지 배신과 음모로 분위기를 과열시킨다고 해 흥미진진한 상황이 만들어졌다는 후문이다.

 

여기에 ‘1박 2일’의 찐 최약체를 가리기 위한 ‘초딘’ 딘딘과 ‘예능 병아리’ 유선호가 무려 4번째 팔씨름 대결을 펼치고, 기대 이상으로 치열한 경기에 현장에서는 강추위도 이겨내는 뜨거운 반응이 나왔다고 해 관심이 쏠린다. 지금까지 딘딘vs유선호 대결에 딘딘이 모두 승리한 상황에서 유선호는 명예 회복을 펼칠 수 있을지 결과에 대한 호기심을 치솟게 만든다. 

 

과열된 분위기 속 어느 멤버가 미션에 성공하며 당일 퇴근의 기쁨을 누릴 수 있을지 본방송이 더욱 기다려진다.

 

대한민국 대표 리얼 야생 로드 버라이어티 ‘1박 2일 시즌4’는 19일(일) 저녁 6시 15분에 방송된다.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