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8.9℃
  • 구름많음강릉 -1.9℃
  • 흐림서울 -6.7℃
  • 구름많음대전 -6.5℃
  • 구름많음대구 -2.9℃
  • 구름조금울산 -1.3℃
  • 맑음광주 -2.6℃
  • 구름많음부산 0.0℃
  • 맑음고창 -7.6℃
  • 제주 1.9℃
  • 흐림강화 -6.4℃
  • 구름조금보은 -10.5℃
  • 맑음금산 -9.6℃
  • 구름조금강진군 -4.0℃
  • 구름조금경주시 -4.4℃
  • 구름많음거제 0.3℃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TV조선 '우리 이혼했어요' 최고기-유깻잎 & 박재훈-박혜영 가족들과 함께한 행복한 추억 만들기! 이대로 재결합 갈까?

“우리 집에 다시 들어와 살래?”

URL복사

 

TV CHOSUN ‘우리 이혼했어요’ 최고기-유깻잎이 본격적인 재결합 분위기 모드를 형성하며 뭉클한 속마음을 고백한다.

 

TV CHOSUN 리얼 타임 드라마 ‘우리 이혼했어요(이하 우이혼)’는 이혼한 부부들의 그 후 이야기를 통해 새롭고 파격적인 예능의 지평을 열며 기존에는 볼 수 없던 색다른 즐거움과 감동을 선사하고 있다. 매주 월요일 밤 10시로 자리를 옮긴 후에도 여전히 동시간대 시청률 1위를 수성하며, 시청자들의 폭발적인 관심을 입증했다.

 

이와 관련 오는 11일(월) 방송되는 ‘우이혼’ 8회에서는 ‘2호 커플’ 최고기와 유깻잎이 재결합 분위기를 더욱 고조시키는 모습으로 기대감을 극대화시킨다. 지난 방송분에서 제작진에 긴급 SOS 요청까지 했던 최고기가 이혼 전 함께 살던 집에서 유깻잎과 진솔한 대화를 나누며 드디어 진심을 전하게 된 것.

 

무엇보다 최고기는 이혼 전 같이 살던 집에서 유깻잎, 솔잎이와 이틀을 보내며 많은 생각에 잠겼던 상황. 한 침대에서 똑 닮은 모습으로 함께 자고 있는 ‘붕어빵 모녀’ 유깻잎과 솔잎이의 모습을 한참 바라보던 최고기는 핸드폰으로 사진까지 찍으며, 흐뭇하면서도 안타까운, 복잡한 마음을 드러냈다.
 

예정보다 하루 더 최고기의 집에 머물게 된 유깻잎과의 마지막 밤, 최고기는 솔직한 마음을 털어놨다. 최고기가 유깻잎에게 “우리 집에 다시 들어와 살래?”라며 깜짝 돌직구 고백을 던졌던 것. 이어최고기는 “나중에 솔잎이가 ‘아빠가 나를 위해 용기를 내줬구나’ 생각해주면 좋겠다”라는 깊은 진심을 전했다. 과연 진짜 속내를 가감 없이 드러낸 두 사람의 대화는 어떤 내용이었을지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그런가 하면 ‘3호 커플’ 박재훈-박혜영은 이전보다 더욱 ‘레벨업’된 두 번째 만남을 선보였다. 첫 만남에서도 핫 핑크 터틀넥 차림으로 시선을 강탈했던 박재훈은 한층 업그레이드된 컬러풀한 의상으로 나타나 박혜영을 놀라게 했다. 박혜영은 박재훈을 보자마자 “주먹을 부르는 의상”이라고 말하는가 하면, 이날 함께 만난 아들 준성 역시 “솔직히 당황스러웠어요”라고 난감함을 표해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2021 F/W 패션 종결자를 자처한 박재훈이 그토록 화려한 의상을 입은 남다른 이유는 무엇일지 관심이 쏠리고 있다.

 

여기에 박재훈은 아들 준성이, 딸 서영이와의 만남을 위해 크리스마스 선물을 준비하며 설렘을 드러냈다. ‘우이혼’ 촬영 이후 자주 만남을 가졌다는 네 가족은 즐거운 시간을 보내며 추억을 쌓았던 터. 특히 박재훈을 쏙 빼닮은 아들 준성이는 훈훈한 비주얼을 뽐내며 스튜디오에 감탄을 불러일으켰고, 박혜영의 성격을 닮아 통통 튀는 매력을 지닌 딸 서영이는 엄마, 아빠에게 “데이트하러 가요?”, “엄마 남편일 때요?” 등 거침없는 질문을 던져 폭소를 안겼다.

 

이후 아기자기한 핑크 하우스에서 본격적인 두 번째 재회 여행을 시작한 박재훈-박혜영은 첫 만남 이후 한결 편안해진 분위기 속에서 진솔한 대화를 나눴다. 박혜영은 “명절날, 우리 엄마 생일 때 꼬박꼬박 연락해서 다 챙기지 않아도 돼”라고 박재훈의 각별한 배려를 언급했고, 이에 박재훈은 “특별한 이유가 있어서 챙기는 것보다, ‘우리는 가족이다’라는 마음에서 하는 거니 불편하게 생각하지 않았으면 좋겠다”고 답해 눈길을 끌었다. 조금 더 마음을 연 두 사람이 두 번째 재회 여행에서는 어떤 대화들을 주고받을지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제작진은 “단지 부부만의 문제가 아닌 가족의 일이어서 이혼 후 관계가 여전히 혼란스러울 수 있고, 여러 생각과 감정이 드는 것 또한 현실”이라며 “월요일 밤 10시로 방송 시간을 옮긴 ‘우이혼’에 계속해서 관심과 사랑 부탁드린다”라고 밝혔다.

 

한편 TV CHOSUN 리얼 타임 드라마 ‘우리 이혼했어요’는 매주 월요일 밤 10시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MBC '배달고파? 일단 시켜!' 평균 연령 44.3세 아재들의 배달 음식을 먹기 위한 치졸(?)한 전쟁
평균 연령 44.3세 아재들이 배달 음식을 먹기 위한 치졸(?)한 웃음 전쟁에 돌입한다. 우리 동네 ‘찐’ 배달 맛집을 찾기 위해 ‘배달고파? 일단 시켜’에 모인 신동엽, 현주엽, 박준형, 이규한, 셔누가 배달 맛집 찾기에 본격적으로 시동을 건 가운데, 확신에 찬 신동엽과 버퍼링에 걸린 현주엽의 모습이 포착돼 웃음과 호기심을 유발한다. 오는 1월 16일 토요일 밤 9시 50분 첫 방송되는 MBC 파일럿 예능 ‘배달고파? 일단시켜!’(제작 SM C&C STUDIO/ 기획 박현석/ 연출 선혜윤/ 이하 일단 시켜!) 측은 11일 언택트 시대에 ‘찐’ 배달 맛집을 찾아나선 멤버들의 ‘불꽃 경쟁’ 예고편을 공개했다. MBC 파일럿 예능 ‘일단 시켜!’는 최근 ‘배달의 시대’에 들어서 대한민국의 숨은 ‘찐’ 배달 맛집을 찾는 국내 최초 배달 맛집 리뷰 예능이다. 연예계 최고 미식가와 대식가, 먹방계 샛별 5인이 전국의 숨은 배달 맛집을 찾아 솔직하고 생생한 리뷰를 전한다. 언택트 시대에 발맞춰 화려하게 변신 중인 배달 음식이 눈길을 사로잡는 가운데 멤버들이 모인 자리에 입이 떡 벌어지게 하는 배달 음식이 등장해 궁금증을 끌어올린다. 배달의 신세계를 접한 박준형은


영화&공연

더보기
뮤지컬 '몬테크리스토' 신성록, SBS '집사부일체' 안방극장으로 옮겨온 완벽한 뮤지컬 무대 완성!
뮤지컬 ‘몬테크리스토’의 히어로 신성록이 ‘집사부일체’를 통해 뮤지컬 무대를 안방극장으로 옮겨오며 화제를 모았다. 뮤지컬 ‘몬테크리스토’의 몬테크리스토 백작으로 출연 중인 뮤지컬 배우 신성록가 지난 10일 오후 6시25분에 방송한 SBS ‘집사부일체’의 뮤지컬 특집 ‘집사부로드웨이’에서 완벽한 무대를 완성시켰다. ‘집사부일체’의 멤버들은 “록몬테를 실제로 볼 수 있는거냐”고 들뜬 기대감을 감추지 못했고, 이런 기대에 부응하듯 신성록은 뮤지컬 ‘몬테크리스토’의 무대를 완성도 높게 재현해 냈다. 이날 방송에서 신성록은 지난 2010년과 2011년 ‘메르세데스’로 출연한 뮤지컬 배우 차지연과 환상의 호흡을 선보였다. 두 사람은 뮤지컬 ‘몬테크리스토’의 대표곡 ‘언제나 그대 곁에’를 함께 부르며 10년의 시간이 흘렀음에도 찰떡 같은 호흡으로 애절하고 감성 깊은 가창력과 연기력을 보여주며 보는 이들의 감탄을 자아냈다. 이날 신성록과 차지연이 부른 ‘언제나 그대 곁에’는 억울하게 누명을 쓴 에드몬드가 메르세데스와 헤어진 후, 서로 다른 곳에 있는 두 사람의 그리움이 담긴 곡이다. 예고 없이 이별을 마주한 에드몬드와 메르세데스가 연인을 향해 다시 만날 것을 약속하고 기도

라이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