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25.2℃
  • 맑음강릉 29.9℃
  • 맑음서울 26.8℃
  • 맑음대전 27.6℃
  • 맑음대구 30.6℃
  • 맑음울산 25.5℃
  • 맑음광주 27.4℃
  • 맑음부산 21.6℃
  • 맑음고창 27.6℃
  • 맑음제주 25.0℃
  • 맑음강화 21.3℃
  • 구름조금보은 27.1℃
  • 맑음금산 27.2℃
  • 맑음강진군 26.8℃
  • 맑음경주시 30.1℃
  • 맑음거제 23.1℃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엑스
  • 인스타그램

MBC ‘안싸우면 다행이야’ 박세리, 곽윤기X박태환X오상욱과 무인도行

‘안싸우면 다행이야’ 박세리가 월드클래스 운동부 동생들과 무인도에 간다.

 

2월 6일 방송되는 MBC '안싸우면 다행이야'(연출 김명진, 이하 ‘안다행’) 110회에서는 박세리와 곽윤기, 박태환, 오상욱의 ‘내손내잡’(내 손으로 내가 잡는다)이 그려진다.

 

이날 박세리는 월드클래스 운동부 동생들과 함께 무인도로 향한다. 앞서 ‘안다행’을 통해 함께 무인도를 방문해 찰떡 호흡을 보여준 ‘박남매’ 동생 박태환, 실력과 끼 모두 꽉 잡은 쇼트트랙 선수 곽윤기, 세계 랭킹 1위 펜싱 선수 오상욱이 그 주인공들이다. 박세리는 “나는 오늘 너희들을 믿고 의지할 수 있으면 좋겠어”라며 동생들에 대한 기대를 밝힌다.

 

하지만 운동부 동생들은 박세리의 기대와 달리 허당기 가득한 모습을 보여준다. 행동보다 말이 앞서는 곽윤기부터, 대식가이지만 ‘내손내잡’에는 영 소질이 없는 오상욱 그리고 경험자임에도 헤매는 박태환까지. 특히 저녁 식사를 준비할 때는 세 명 다 요리에 소질이 없어, 박세리가 두 팔 걷어붙이고 나서야 한다고. 이에 박세리는 “신부 수업하는 것 같아”라고 말한다고 해 어떤 상황이 펼쳐진 것인지 궁금증을 자극한다.

 

또한 동갑내기 박태환과 곽윤기는 박세리 오른팔 자리를 두고 치열한 쟁탈전을 펼친다. 곽윤기의 애교에 웃는 박세리를 보며 위기감을 느낀 박태환은 “우리한테 진주는 세리 누나지”라는 절호의 멘트를 날리며 경쟁심을 불태운다고. 과연 박태환과 곽윤기 중 박세리의 오른팔 자리를 차지하는 동생은 누가 될까. 이를 확인할 수 있는 ‘안다행’이 궁금해진다.

 

한편 박세리와 동생들의 무인도 생존기를 확인할 수 있는 MBC ‘안다행’은 2월 6일 월요일 밤 9시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영화&공연

더보기
"카사노바" 도발적이면서도 우아한 성인 전용 공연! 6월 21일 윤당아트홀에서 개막
성인 관객을 위한 새로운 차원의 공연 "카사노바"가 오는 6월 21일 압구정동에 위치한 윤당아트홀에서 화려한 막을 올린다. 기존의 19금 공연과는 한 차원 다른 ‘카사노바’는 단순한 성인용 콘텐츠를 넘어서 예술적 깊이와 복잡한 인간 감정의 진정성을 보여준다. 이 공연은 한국의 연출가와 미국, 영국, 브라질, 벨기에, 이스라엘, 독일, 러시아 등 8개국에서 모인 다국적 배우들이 협력하여 만든 새로운 형식의 공연으로, 이 국제적 예술 협력은 관객들에게 문화적 으로 풍부하고 시각적 및 감성적으로 깊은 경험을 선사할 것으로 연출가 서상우는 "다양한 국가에서 온 배우들이 협업함으로써, 각기 다른 문화적 배경과 표현 방식을 통해 언어적, 비언어적 요소가 융합된 독특한 공연 스타일이 창조되었다"라고 설명했다. 이는 공연의 신선함과 리얼리즘, 그리고 진정성을 강조하며, 관객이 캐릭터의 감정에 더 깊이 공감하도록 유도하며 성인 관객만을 위해 고안된 "카사노바"는 무대 위의 과감한 나체 장면과 강렬한 스토리텔링으 로 주목받으며, 무대 위 나체 장면은 예술적, 미학적 방식으로 접근하여, 캐릭터의 솔직함과 취약성을 드러냄으로써 스토리의 리얼리즘을 높이고, 관객에게 강한 감정적 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