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24.5℃
  • 맑음강릉 32.7℃
  • 맑음서울 25.4℃
  • 맑음대전 28.9℃
  • 맑음대구 32.1℃
  • 맑음울산 23.8℃
  • 맑음광주 27.5℃
  • 연무부산 22.9℃
  • 맑음고창 ℃
  • 구름많음제주 24.1℃
  • 맑음강화 19.3℃
  • 맑음보은 27.5℃
  • 맑음금산 27.6℃
  • 맑음강진군 29.1℃
  • 맑음경주시 32.2℃
  • 맑음거제 24.8℃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엑스
  • 인스타그램

티빙 '아일랜드' 오늘공개! '재벌 3세' 이다희, 자숙 위한 제주도 行 공포와 두려움에 떠는 이유는?

 

티빙 오리지널 시리즈 <아일랜드> 김남길, 이다희, 차은우의 예사롭지 않은 인연이 시작된다.

 

오늘(30일) 낮 12시 첫 공개되는 티빙 오리지널 시리즈 <아일랜드>(연출 배종 / 극본 오보현(키트프로젝트) / 제공 티빙 / 제작 와이랩 플렉스, 스튜디오드래곤)는 윤인완, 양경일 작가의 동명 만화/웹툰 원작으로 세상을 멸망시키려는 악에 대항해 싸워야 하는 운명을 가진 인물들의 여정을 그린 판타지 액션 드라마다.

 

<아일랜드>는 신비의 섬 제주를 습격한 악에 대적하기 위해 수천의 세월을 홀로 견뎌온 '반(김남길 분)'을 비롯해 운명의 중심에 선 '원미호(이다희 분)', 지상 최고의 최연소 구마사제 '요한(차은우 분)'이 냉혹한 인과율의 굴레를 벗어날 방법을 찾아 나서며 진정한 삶의 의미에 대한 질문을 던질 예정.

 

오늘 1, 2화 본편 공개를 앞두고 수천 년의 세월을 홀로 견뎌낸 '반인반요' 반과 불미스런 사건에 휩싸여 제주도에서 자숙을 하게 된 원미호의 운명적 첫 만남이 담긴 스틸을 공개했다.

 

반은 슬프고도 아릿한 표정으로 원미호를 가만히 바라보고 있는가 하면, 원미호는 충격적인 장면을 마주한 듯 공포에 질린 눈빛을 발산하고 있어 두 사람 사이 어떤 사건이 벌어졌을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그런가 하면 제주도에 도착하자마자 정염귀로부터 쫓기기 시작하던 원미호가 벽 뒤에 몸을 숨기고 입을 틀어막은 채 벌벌 떨고 있어 극강의 긴장감을 선사한다.

 

이어진 스틸 속 반은 정염귀와 팽팽하게 대치하며 치열한 사투를 예고한다. 그는 붉은 피가 튄 상황 속 의미심장한 눈빛으로 원미호를 바라보고 있어 어떤 극한 상황에 처하게 된 건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반면 구마사제 요한은 수도원장과 함께 벽에 걸린 예언서를 결연한 얼굴로 바라보고 있다. 수도원장으로부터 예언서에 담긴 비밀을 접한 요한은 무언가 결심한 듯한 표정을 짓고 있어 앞으로 펼쳐질 이야기에 흥미를 더하고 있다.

 

<아일랜드> 제작진은 “1,2화부터 '반인반요'로 분한 김남길과 재벌 3세이자 운명의 중심에 선 원미호 역의 이다희, 최연소 구마사제로 변신한 차은우가 타래처럼 얽히고설킨 이들의 운명의 시작을 알리며 웅장한 스케일의 서막을 올린다. 신비로우면서도 아름다운 제주도의 풍광뿐만 아니라 섬을 덮친 악, 그리고 그 악과 대항하는 세 주인공의 험난한 여정이 휘몰아치듯 펼쳐지며 원작과는 또 다른 긴장감과 재미를 안길 예정이니 많은 관심과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티빙 오리지널 시리즈 <아일랜드> 1, 2화는 오늘 낮 12시 티빙에서 공개된다.

 

<아일랜드>는 아마존프라임비디오를 통해 글로벌 시장에도 진출, K콘텐츠 센세이션을 일으킬 전망이다.




영화&공연

더보기
야생을 빼앗긴 동물과 보금자리 만들려는 사람들, '생츄어리' 6월 12일 개봉
오는 6월 12일, 인간의 시대 속에서 야생을 빼앗긴 야생동물과 그들을 위한 보호소 '생츄어리'를 만들려는 사람들의 모습을 담은 다큐멘터리 영화 '생츄어리'. 개봉이 한 달도 채 남지 않은 가운데 도시 속 야생동물의 오늘을 보여주는 2차 포스터를 공개하며 많은 주목을 받고 있다. 공개된 2차 포스터는 농수로에 빠진 고라니의 모습을 서정적이고 감성적인 색감으로 담아내며 길 잃은 야생동물의 현재를 보여준다. 인간의 시대에서 야생을 잃어가는 동물들은 어디로 가야 할까 라는 질문에 대한 답이라도 하듯 포스터는 야생동물 생츄어리의 필요성을 역설하며 관객들의 의식을 환기시킨다. 포스터에는 들판이나 산이 아닌 인공물인 농수로 안에 서 있는 고라니의 모습과 함께 “야생동물 생츄어리: 자연으로 돌아갈 수 없는 야생동물을 위한 보호 시설”이라는 문구가 어우러져 있다. 이를 통해 예비 관객들은 야생동물들의 보금자리에 대한 궁금증을 가지게 된다. 또한, 옅은 갈색의 색감과 고라니의 실루엣이 어우러져 쓸쓸하면서도 다정한 분위기를 자아내며 영화의 사려 깊은 시선을 예감케 한다. 영화 제목 옆에 쓰인 문구 “인간의 시대, 야생동물의 자리”는 자연으로 돌아갈 수 없는 야생동물과 그들을

라이프

더보기
한국음악저작권협회, 총 상금 4천600만원 논문 공모전 개최
사단법인 한국음악저작권협회(회장 추가열, 이하 한음저협)가 창작자의 권익 강화와 올바른 저작권 문화의 정착을 목적으로 '제2회 한국음악저작권협회 논문 공모전'을 개최한다. 이번 공모전은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로 진행되며 음악 산업의 발전 방향 모색 및 저작권 인식 제고를 위해 마련되었다. 특히 이번 공모의 주제로는 '음악저작권 및 자유주제' 외에도 현재 화두로 떠오르고 있는 '생성형 AI와 음악저작물에 대한 연구'가 포함되어 연구자들의 큰 관심이 예상된다. 한음저협은 AI 기술의 발달로 인해 저작권 분야에서 새롭게 대두되는 이슈에 대한 이해를 돕고 저작권자의 권리 보호를 위한 정책 연구 및 저작권법 개정의 기초 자료로 활용할 계획임을 밝혔다. 또한, AI 사업자의 무단 저작물 사용과 관련된 입법안에 반대하는 입장을 표명하며, 이번 공모전이 이론적 바탕을 마련하는 데 큰 의미가 있을 것으로 보인다. 공모전은 대학 및 대학원 재학생 또는 학사 이상의 학위를 소지한 사람이라면 누구나 개인 또는 5인 이내의 팀으로 참가할 수 있으며 5월 20일부터 8월 20일까지 논문 접수가 가능하다. 접수된 논문은 한음저협 내·외부의 저작권 전문가로 구성된 심사단의 서면 심사를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