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20.7℃
  • 맑음강릉 21.5℃
  • 맑음서울 22.5℃
  • 맑음대전 20.8℃
  • 맑음대구 22.7℃
  • 맑음울산 22.7℃
  • 맑음광주 22.2℃
  • 맑음부산 24.4℃
  • 맑음고창 20.4℃
  • 구름조금제주 24.1℃
  • 맑음강화 20.7℃
  • 맑음보은 19.0℃
  • 구름조금금산 21.1℃
  • 맑음강진군 22.5℃
  • 맑음경주시 20.8℃
  • 구름조금거제 22.2℃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JTBC '재벌집 막내아들' '순양家X현성일보' 세기의 결혼식 현장 포착! 살벌한 피로연 이유는?

 

'재벌집 막내아들' 세기의 결혼식에서 벌어진 일은 무엇일까. 

 

JTBC 금토일드라마 ‘재벌집 막내아들’(연출 정대윤, 극본 김태희∙장은재, 제작 SLL∙래몽래인∙재벌집막내아들문화산업전문회사) 측은 4일, 순양그룹과 현성일보의 만남이 만든 세기의 결혼식 현장을 포착했다. 이어진 피로연장의 살벌한 분위기가 순양가를 휩쓴 폭풍이 무엇인지를 궁금케 한다. 

 

지난 방송에서는 새서울타운 개발 사업을 둘러싼 진도준(송중기 분)과 순양의 치열한 게임이 펼쳐졌다. 진양철(이성민 분)은 장손 진성준(김남희 분)과 함께 미라클을 저지하기 위한 수 싸움을 펼쳤고, 이에 진도준이 계획했던 디지털미디어시티 프로젝트는 한순간 백지화의 위기에 놓였다. 그런 가운데 진양철의 건강에 찾아온 이상 징후는 그가 가장 사랑하는 자식이 순양이라는 사실을 일깨우며 새로운 결심을 불러일으켰다. 

 

디지털미디어시티 프로젝트의 실현이 위태로워진 상황에서 진도준에게 먼저 도움의 손길을 내민 이는 모현민(박지현 분)이었다. 하지만 진도준은 '을'이 되기 싫다는 이유로 이를 거절했고, 모현민은 결국 진성준의 손을 잡는 것을 택했다. 그런 가운데 공개된 사진 속에는 진성준과 모현민의 결혼식이 담겨 눈길을 끈다. 저마다 지어보이는 미소 뒤에 어떤 속내를 감추고 있을지 궁금해진다. 

 

이와 달리 혼란 가득한 피로연 현장은 한순간 긴장감을 증폭시킨다. 팽팽한 대치를 펼쳤던 진도준이 보고 있는 가운데, 전에 없이 결연한 얼굴로 자식들을 둘러보는 진양철. 이어 이날의 주인공이나 다름 없었던 진영기(윤제문 분), 손정래(김정난 분) 부부와 진성준, 모현민의 얼굴은 당혹감으로 일그러진다. 여기에 또 다른 사진 속 진도준의 멱살을 움켜쥔 진성준의 모습은 또 한 번 위기감을 더한다. 과연 아수라장이 된 피로연에서 어떤 일이 있었던 것인지 이목이 집중된다. 

 

'재벌집 막내아들' 제작진은 “저마다의 위치에서 대한민국을 움직이는 순양과 현성일보의 만남은 진도준의 전쟁에 변수를 불러온다. 더욱 날카로워질 대립 속에서 진도준의 수 싸움은 더욱 치밀해진다. 또 한 번 휘몰아칠 전개를 기대해달라”고 전했다. 

 

JTBC 금토일드라마 ‘재벌집 막내아들’ 8회는 오늘(4일) 밤 10시 30분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MBC ‘전지적 참견 시점’ 영탁X매니저, 콘서트 앞두고 산해진미 폭풍 먹방
추석을 맞이해 가수 영탁이 ‘전참시’에 출격, 매니저와 함께 알차고 꽉 찬 일상을 공개한다. 오는 30일 토요일 밤 11시 10분 방송되는 MBC 예능 프로그램 ‘전지적 참견 시점’(기획 박정규 / 연출 김윤집, 이준범, 이경순, 김해니 / 작가 여현전 / 이하 ‘전참시’) 266회에서는 영탁이 콘서트 준비에 박차를 가하는 모습이 그려진다. 이날 방송에서 영탁은 매니저와 아침 러닝에 나선다. 두 사람은 가까이 살고 있어 평소 운동을 같이 한다는데. 영탁은 러닝 도중 본인을 알아보고 사진 요청을 하며 인사를 건네는 시민들을 만나며 뜨거운 인기를 입증한다. 영탁을 향한 시민들의 끊이지 않는 사진 요청에 그야말로 팬미팅을 방불케하는 광경이 펼쳐졌다고. 한편, 영탁은 ‘에너자이탁’ 모드를 발동, 쏟아지는 비에도 개의치 않고 폭풍 러닝을 하는 모습을 예고해 호기심을 자아낸다. 운동을 마친 뒤, 영탁의 사촌 동생이라는 매니저는 어머니가 싸주신 음식을 꺼내 영탁을 놀라게 만든다. 게다가 매니저는 야무진 손놀림으로 음식을 정갈하게 차려놓으며 참견인들의 이목을 사로잡는다. 장어부터 갈비, 전복, 곰국 등 산해진미 한상차림이 눈앞에 펼쳐치고, 두 사람은 보는 군침을 돌게 하는


영화&공연

더보기
제28회 부산국제영화제 독립영화 지원 및 육성 위해 LG전자 참여 새로운 상 신설
제28회 부산국제영화제가 한국과 아시아의 신인 감독 및 독립영화 창작자들의 역량 강화를 위해 LG전자와 함께 새로운 상을 신설했다. 올해 새롭게 신설된 LG 올레드 뉴 커런츠상은 뉴 커런츠의 10편을 대상으로, LG 올레드 비전상은 한국영화의 오늘 – 비전 섹션의 10편과 뉴 커런츠 한국 작품 2편을 포함해 총 12편을 대상으로 한다. LG 올레드 뉴 커런츠상과 LG 올레드 비전상 수상자에게는 각 3천만 원의 상금과 부상이 수여된다. 아시아영화의 미래를 이끌 신인 감독들의 첫 번째 또는 두 번째 장편 경쟁 부문인 뉴 커런츠, 뛰어난 작품성과 독창적 비전을 지닌 한국독립영화 최신작을 소개하는 비전 부문은 아시아영화의 새로운 재능을 발견하길 원하는 전세계 영화 산업 관계자들의 관심을 한 몸에 받는, 부산국제영화제의 대표적인 프로그램이다. 제28회 부산국제영화제 뉴 커런츠 섹션에는 2022 아시아프로젝트마켓 선정작이자 관동대지진 이후 발생한 조선인 학살 사건을 배경으로 한 모리 다츠야 감독의 <1923년 9월>, 손현록 감독이 선사하는 청소년 멜로드라마 <그 여름날의 거짓말>, 방글라데시 전통 스포츠인 볼리를 중심으로 펼쳐지는 이퀴발 초두리

라이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