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2.9℃
  • 맑음강릉 9.8℃
  • 맑음서울 3.1℃
  • 연무대전 5.0℃
  • 연무대구 6.9℃
  • 연무울산 7.7℃
  • 연무광주 7.6℃
  • 연무부산 9.0℃
  • 맑음고창 8.8℃
  • 구름많음제주 12.9℃
  • 구름조금강화 2.0℃
  • 구름많음보은 3.7℃
  • 구름조금금산 5.8℃
  • 구름많음강진군 9.7℃
  • 맑음경주시 7.0℃
  • 맑음거제 7.8℃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MBC ‘놀면 뭐하니?’ 박진주X이미주, 단체 줄넘기하다 대역죄인 된 상황

 

‘놀면 뭐하니? 멤버들이 돈을 벌기 위해 단체 줄넘기에 도전한다.

 

12월 3일 방송되는 MBC 예능 ‘놀면 뭐하니?’(연출 박창훈, 김진용, 장우성, 왕종석, 신현빈/작가 최혜정)는 ‘서울 온 거지’ 편으로 꾸며진다. 유재석, 정준하, 하하, 신봉선, 박진주, 이이경, 이미주는 가진 것을 모두 빼앗긴 채 거지꼴로 서울 명소들을 여행하러 나선다.

 

이날 멤버들은 여행에 필요한 각종 경비를 벌기 위해 다양한 게임, 퀴즈를 펼쳐 웃음을 선사한다. 그 중 단체 줄넘기에 도전한 멤버들의 광기 어린 모습이 공개돼 벌써부터 폭소를 유발한다.

 

공개된 사진 속 박진주, 이미주 ‘주주 시스터즈’는 줄 싸대기 고통도 이겨내며 단체 줄넘기를 하고 있다. 무섭게 돌아가는 줄에 박진주는 겁을 잔뜩 먹은 모습. 이미주는 바닥에 주저 앉은 채 대역죄인(?) 포즈를 하고 있어 눈길을 끈다.

 

하찮은 운동 신경으로 인해 구멍이 된 ‘주주 시스터즈’는 맹훈련 속 비장한 표정으로 단체 줄넘기를 한다. 오빠들은 줄에 걸릴 때마다 “정신 차려야 돼”, “돈 벌어야지”라며 잔소리를 하고, 급기야 박진주는 유재석, 하하와 개별 면담까지 한다고. 특히 하하는 박진주에게 줄을 넘을 수밖에 없는 살벌한(?) 팁을 알려줘, 과연 특단의 조치 속 멤버들은 단체 줄넘기 미션을 성공할 수 있을지 관심이 집중된다.

 

단체 줄넘기로 멤버들은 과연 얼마를 벌게 될지, 12월 3일 토요일 저녁 6시 25분 방송되는 MBC ‘놀면 뭐하니?’에서 확인할 수 있다.


연예&스타

더보기
MBN ‘불타는 트롯맨’ 최종‘응원 투표수’상금 환산! 결승 진출 TOP7, 전액 지급! “한 표로 당락 갈린다!”
“서혜진 사단, 또 한 번 칼을 빼 들었다!” MBN ‘불타는 트롯맨’이 국내 최초로 시도한 ‘오픈 상금제’에 이은 ‘응원 투표 상금제’를 전격 도입, 전 세계 오디션 역사상 전무후무한 ‘초신박 상금제’로 새 역사를 펼친다. MBN ‘불타는 트롯맨’(이하 ‘불트’)은 1회부터 MBN 첫 방송 기록을 다시 쓴 것은 물론, 2회와 3회 연속 자체 시청률을 갈아치우며 지상파, 종편, 케이블 등 동시간대 모든 프로그램의 시청률 2배 이상을 뛰어넘는 기록으로 극강의 파워를 증명했다. 무엇보다 ‘불타는 트롯맨’은 세상 어디에도 없는 ‘오픈 상금제’를 선보이면서 ‘최종 우승상금’에 대한 끊임없는 화제를 모았다. 더욱이 기본 상금 3억에 매 미션마다 상금 적립률의 변화를 꾀해 상금 잭팟에 대한 초미의 관심을 집중시키고 있다. 이런 가운데 오디션계 미다스의 손 ‘서혜진 사단’이 또 한 번 칼을 빼든, 전세계 오디션 최초 ‘응원 투표 상금제’로 ‘더블 임펙트’를 선사한다. ‘응원 투표 상금제’란 트롯맨들이 본선 시작부터 준결승, 결승까지 약 10주간 총 누적된 응원 투표수를 상금으로 환산해 결승 TOP7에 오른 트롯맨에게 지급하는 전무후무한 신개념 특별 상금제도다. 오직 ‘트



라이프

더보기
오뚜기, 플렉소 인쇄 ‘친환경 포장재’ 라면에 적용 업계 선도 나서
오뚜기가 플렉소 인쇄설비로 제조한 친환경 포장재를 라면 제품에 적용해 라면업계 내 친환경 패키징을 선도하고 있다. 그간 제과업계는 플렉소 방식을 활용했지만, 라면업계는 이를 처음 적용해 자원과 에너지를 절감한다는 점에서 더욱 주목받고 있다. 오뚜기는 ESG 경영을 강화하고자 오뚜기 제품 용기와 포장재를 생산하는 식품 포장재 전문 기업 풍림P&P를 통해 라면 등에 친환경 포장재를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오뚜기는 2022년 6월부터 △진라면 매운맛,순한맛(봉지라면) △케챂 △마요네스 등 총 10개 품목의 낱개 속포장지를 플렉소 인쇄 방식으로 생산하고 있으며, 추후 라면류 등 외포장까지 확대 적용할 예정이다. 녹색인쇄라 불리는 플렉소는 기존 유성잉크를 사용하는 그라비아 인쇄와 달리 안전성 높은 친환경 수성잉크를 사용하며 양각 인쇄로 기존 대비 잉크 사용량을 30% 이상 절약하고 연간 최대 약 1600톤의 잉크와 유해 화학물인 유기용제 사용량을 절감할 수 있다. 또한 기존과 다른 건조 방식을 통해 온실가스 배출량을 평균 50%를 절감해 탄소중립에 도움이 되는 효과도 있다. 또한 오뚜기는 지난해 7월부터 진라면 봉지면 멀티 포장재를 기존 복합재질에서 단일재질로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