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18.8℃
  • 맑음강릉 ℃
  • 구름많음서울 20.4℃
  • 맑음대전 17.3℃
  • 흐림대구 22.4℃
  • 흐림울산 22.3℃
  • 흐림광주 21.7℃
  • 흐림부산 23.6℃
  • 흐림고창 20.0℃
  • 흐림제주 25.3℃
  • 구름조금강화 18.8℃
  • 구름많음보은 16.5℃
  • 구름많음금산 17.0℃
  • 흐림강진군 21.6℃
  • 흐림경주시 22.1℃
  • 구름많음거제 22.4℃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MBC '구해줘! 홈즈' 강수정, “홍콩은 웃풍이 심해서, 얼굴에 에어컨 틀어 놓은 기분”

 

14일 방송되는 MBC ‘구해줘! 홈즈’(연출:이민희,전재욱 /이하‘홈즈’)에서는 방송인 강수정과 장동민 그리고 방송인 조나단과 박영진이 각각 매물 찾기에 나선다. 

 

이날 방송에서는 파이어족을 꿈꾸는 3인 가족이 의뢰인으로 등장한다. 2,30대를 치열하게 살아왔다는 의뢰인부부는 복잡한 서울을 떠나 여유롭고 한적한 생활을 즐기는 일명, 파이어족을 꿈꾸고 있다고 한다. 당장 은퇴를 결심한 것은 아니지만, 훗날의 삶을 꿈꾸며 교외의 단독주택으로 이사를 결심 했다고 한다. 지역은 아내 친정집이 있는 서울 강동구에 근접한 경기 동부지역으로 리모델링된 집 또는 신축을 바랐다. 아이의 교육을 위해 도보권 또는 차량 10분 이내에 초등학교가 있길 희망했으며, 프라이버시를 위해 옆집과 거실창이 마주보지 않길 바랐다. 예산은 최대 10억 원대까지 가능하다고 밝혔다. 

 

먼저, 복팀에서는 방송인 강수정과 장동민이 경기도 광주시 도척면으로 향한다. 2022년 준공한 신축 주택으로 도시가스와 상수도가 설치되어 있다고 한다. 깔끔하고 럭셔리한 외경에 강수정은 “마치 LA 주택가에 와 있는 기분이다.”라고 말해 매물에 대한 기대를 높인다. 

 

거실을 둘러보던 강수정은 두꺼운 벽체와 섀시를 보며 부러움을 나타낸다. 그는 “홍콩은 웃풍이 심하다. 잠 잘 때마다 얼굴에 에어컨을 틀어 놓는 것 같다.”고 말해 안타까움을 자아낸다. 

 

한편, 장동민은 알록달록 예쁘게 꾸민 어린이 방에서 눈을 떼지 못했다고 한다. 그는 “우리 보물이가 생각난다. 지금은 바닥에 누워있다.”며 유아용 범퍼 침대를 휴대전화기로 찍어 가는 등 딸바보의 모습을 보였다고 한다. 이에 강수정은 장동민에게 아기 침대를 선물로 사주겠다고 현장에서 약속했다고 한다. 이 모습을 지켜보던 스튜디오의 코디들은 “여기 베이비 페어가 아니에요~”라고 말해 웃음을 유발한다.

 

덕팀에서는 방송인 조나단과 박영진이 경기도 양평군으로 출격한다. 주차장은 물론 잔디 마당 전체에서 묻어나는 한국적인 아름다움에 두 사람은 넋을 놓고 감상한다. 두 사람은 매물명을 소개하는 과정에서 한복으로 환복, 장구와 소고까지 수준급으로 연주했다고 전해져 기대를 모은다. 

 

내부는 올해 올 리모델링한 곳으로 우드 템바보드와 대리석 타일보드, 간접 조명으로 멋을 내는 등 반전매력을 선보인다고 한다. 특히, 다락방 느낌이 나도록 꾸민 아이 방에서는 ‘K-사춘기’ 콩트를 선보인다. 두 사람 모두 실감나게 사춘기를 연기해 모두를 폭소케 했다고 전해져 궁금증을 유발한다. 

 

파이어족을 꿈꾸는 3인 가구의 보금자리 찾기는 14일 밤 10시 35분 MBC ‘구해줘! 홈즈’에서 공개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ENA '굿잡' 초시력 능력자 권유리, 재벌 회장 정일우 도둑으로 오해! ‘묘한 인연의 시작’
‘굿잡’ 정일우와 권유리의 묘한 인연이 시작됐다. 지난 8월 24일 ENA 수목드라마 ‘굿잡’(연출 강민구, 김성진 / 극본 김정애, 권희경 / 기획 KT스튜디오지니 / 제작 프로덕션에이치)이 첫 방송됐다. ‘굿잡’은 첫 방송부터 빵빵 터지는 웃음, 개성 만점 캐릭터들의 매력, 수사극의 쫄깃한 긴장감 등을 모두 담아내며 시청자를 사로잡았다. 이에 ‘굿잡’은 첫 방송부터 2.322%의 시청률을 기록, 좋은 스타트를 끊었다. 분당 최고 시청률은 2.84%까지 치솟았다. (닐슨코리아 제공, 전국 기준) 이날 방송에서는 재벌 탐정 은선우(정일우 분)가 20년 전 사라졌던 어머니의 목걸이 ‘여왕의 눈물’을 찾아 그날의 진실을 밝히려는 모습이 그려졌다. 그는 자신의 가장 친한 친구이자, 직속 변호사, 그리고 천재 해커인 양진모(음문석 분)와 함께 ‘여왕의 눈물’을 지금까지 누가 가지고 있었는지 수사를 시작했다. 먼저 그는 목걸이가 나온 불법 경매장에서 장부를 확보해, 유명한 도둑 강춘길(최기섭 분)이 이를 경매에 넘겼다는 것을 알아냈다. 이어 카지노에서 강춘길을 만나 그가 이 목걸이를 처음 훔친 장소가 여배우 오아라(신고은 분)의 집이라는 점까지 파악했다. 이 과정에서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
‘본인부담 초과’ 의료비 돌려준다, 1인당 평균 136만원
개인별 본인부담상한액 확정으로 의료비 본인부담상한액을 초과해 의료비를 지출한 174만 9831명에게 2조 3860억 원이 환급된다. 개인별로는 평균 1인당 136만 원의 혜택을 받게 된다. 보건복지부와 국민건강보험공단은 '2021년도 개인별 본인부담상한액'이 확정돼 오는 24일부터 상한액 초과금 지급 절차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국민건강보험공단은 지급 대상자에게 24일부터 안내문을 순차적으로 발송한다. 지급대상자는 본인 명의의 계좌로 지급해 줄 것을 국민건강보험공단에 신청하면 된다. 본인부담상한제는 과도한 의료비로 인한 국민의 경제적 부담을 덜어주기 위한 제도다. 연간 본인부담금 총액이 개인별 상한금액을 초과하는 경우 초과 금액을 국민건강보험공단이 부담해 가입자,피부양자에게 돌려준다. 수혜자와 지급액은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 올해도 개인별 본인부담상한액 확정을 통해 의료비 본인부담상한액을 초과해 의료비를 지출한 대상에게 초과 금액을 지급한다. 이에 앞서 정부는 본인부담상한액 최고액인 584만 원을 이미 초과해 소득 수준에 따른 개인별 상한액 확정 전에라도 초과금 지급이 필요한 23만 1563명에게 6418억 원을 미리 지급했다. 이번에 개인별 본인부담상한액 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