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25.7℃
  • 구름많음강릉 30.9℃
  • 서울 26.2℃
  • 흐림대전 26.8℃
  • 구름많음대구 27.6℃
  • 흐림울산 27.2℃
  • 흐림광주 26.0℃
  • 구름많음부산 24.0℃
  • 흐림고창 26.1℃
  • 흐림제주 28.3℃
  • 흐림강화 25.0℃
  • 흐림보은 23.4℃
  • 흐림금산 26.1℃
  • 흐림강진군 25.0℃
  • 구름많음경주시 25.4℃
  • 흐림거제 24.2℃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MBC '닥터로이어' 소지섭, 임수향 앞 죽음 위기 ‘숨멎 스토리 예고’

 

‘닥터로이어’ 죽음 위기에 처한 소지섭은 어떻게 될까.

 

MBC 금토드라마 ‘닥터로이어’(극본 장홍철/연출 이용석, 이동현/제작 셀트리온엔터테인먼트, 몽작소)가 중반부에 접어들며 강력한 스토리 폭탄을 펑펑 터뜨리고 있다. 한이한(소지섭 분)의 복수가 본격적으로 시작된 가운데 베일에 싸인 남자 제이든 리(신성록 분)가 위험한 행보를 보이고 있는 것. 여기에 금석영(임수향 분)이 5년 전 사건의 진실을 알게 되면서 극의 긴장감이 수직 상승했다.

 

시청률도 응답했다. 6월 19일 방송된 6회가 닐슨코리아 전국 기준 시청률 6.9%로 자체 최고 기록을 경신한 것. 분당 최고 시청률은 7.6%를 나타냈다. 특히 복수를 위해 내달리는 한이한이 죽음 위기에 처한 6회 엔딩에서 시청자들의 몰입도가 치솟았다는 반응이다.

 

한이한은 5년 전 사건 당시 자신의 뒤통수를 친 동료 의사 박기태(김형묵 분)를 변호해주면서 구진기(이경영 분)를 향한 복수를 시작하려 했다. 그런데 결정적인 순간, 박기태가 구치소에서 살해당했다. 한이한은 박기태의 죽음과 구진기가 연루돼 있다는 것을 직감적으로 알았다. 그런데 6회 엔딩에서 박기태를 죽인 남혁철(임철형 분)이 이번에는 한이한을 흉기로 위협한 것이다. 그 자리에는 5년 전 사건에 가장 큰 피해자 중 한 명이라고 할 수 있는 검사 금석영도 있었다.

 

사실 남혁철은 5년 전 한이한과 함께 수술실에 들어간 간호사 조정현(김호정 분)의 전남편이다. 둘 사이에는 심장병을 앓고 있는 아들이 있는데 구진기가 그 아들을 빌미로 조정현과 남혁철을 제 손아귀에 넣은 채 쥐락펴락하고 있는 것으로 예상된다. 그렇다면 남혁철이 구치소에서 박기태를 죽인 것도, 한이한에게 흉기를 들이민 것도 모두 아귀가 들어맞는다.

 

하지만 당하고만 있을 한이한이 아니다. 한이한은 조정현에게 자신이 아들을 살릴 테니 남혁철을 설득하도록 거래를 제안했다. 오랫동안 구진기의 뒤를 따랐고 5년 전 사건의 진실을 모두 아는 조정현이 과연 한이한의 제안을 받아들일까. 남혁철은 이대로 한이한을 죽음으로 몰고 갈 것인가. 금석영은 한이한과 함께 5년 전 사건의 비밀, 죽은 동생의 억울함을 풀어줄 수 있을까.

 

의문이 끝없이 생기고, 긴장감이 하늘까지 치솟는 드라마 ‘닥터로이어’. 처절하고 짜릿한 ‘닥터로이어’ 7회는 6월 24일 금요일 밤 9시 50분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MBC '구해줘! 홈즈' 샘 해밍턴X이국주, 주거와 영업이 가능한 매물 찾으러 경기 남부 출격!
오늘(26일) 방송되는 MBC ‘구해줘! 홈즈’(연출:이민희,전재욱 /이하‘홈즈’)에서는 코미디언 샘 해밍턴, 백예진 인테리어 전문가, 장동민 그리고 코미디언 이국주와 양세찬이 각각 매물 찾기에 나선다. 이날 방송에서는 한 건물에서 주거와 영업이 가능한 매물을 찾는 4인 가족이 의뢰인으로 등장한다. 현재 작은 잡화점을 운영하고 있는 의뢰인 부부는 매달 나가는 월세의 부담과 아이들에게 각 방을 주고 싶어 이사를 결심했다고 한다. 이들은 잡화점 운영과 거주가 동시에 가능한 상가주택을 찾고 있으며, 용도 변경이 가능한 단독주택도 괜찮다고 밝힌다. 지역은 경기도 남부 지역을 선호하며, 인근에 초등학교가 있는 곳을 바랐다. 예산은 임차인 보증금을 제외한 실매매가 12억 원대까지 가능하다고 밝혔다. 복팀에서는 코미디언 샘 해밍턴과 백예진 인테리어 전문가 그리고 장동민이 출격한다. 세 사람이 소개한 곳은 경기도 화성시 남양읍에 위치한 다가구 주택으로 2021년에 준공됐다고 한다. 1층은 이미 근린생활 시설 허가를 받은 상태였으며, 2층과 3층은 세입자가 살고 있어 매달 임대 수익이 발생한다고 한다. 의뢰인 가족이 사용할 공간은 건물의 4층으로 엘리베이터가 운행되어 눈길을


영화&공연

더보기
영화 '헌트' 감독 이정재, 30년 차 배우의 새로운 도전! 각본부터 감독, 연기, 제작까지!
1993년 데뷔 이후 30년간 드라마, 멜로, 액션 등 다양한 장르의 작품을 섭렵하며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배우로 자리매김한 이정재가 첫 연출 데뷔작 <헌트>로 연출은 물론 각본, 연기, 제작까지 맡으며 멀티플레이어로서의 면모를 뽐냈다. <헌트>는 국내 개봉에 앞서 제75회 칸영화제 미드나잇 스크리닝에 공식 초청되어, 3천여 명의 관객들로 가득 찬 뤼미에르 대극장에서 7분간의 기립박수와 찬사를 받으며 2022년 최고의 기대작으로 뜨겁게 부상하고 있다. <헌트>는 조직 내 숨어든 스파이를 색출하기 위해 서로를 의심하는 안기부 요원 '박평호'와 '김정도'가 ‘대한민국 1호 암살 작전’이라는 거대한 사건과 직면하며 펼쳐지는 첩보 액션 드라마로 이정재가 무려 4년간 시나리오 작업에 매진하며 작품으로 완성도를 높이는 데 주력, 지극히 현실적인 모습들을 사실감 있게 그려내면서도 기존의 한국형 첩보 액션과 차별화되는 지점을 만들기 위해 애썼다. 화려한 액션을 겸비한 대중적인 장르물이면서도 인물들의 심리전을 긴장감 넘치고 섬세하게 다루고자 한 것. 시나리오에 오랜 공을 들인 이정재는 주변의 제안과 응원에 힘입어 직접 연출에도 나섰다. 특히 캐

라이프

더보기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