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22.6℃
  • 흐림강릉 25.9℃
  • 흐림서울 22.5℃
  • 흐림대전 27.0℃
  • 흐림대구 29.0℃
  • 구름많음울산 27.8℃
  • 구름많음광주 29.1℃
  • 구름많음부산 27.6℃
  • 흐림고창 26.2℃
  • 구름조금제주 30.2℃
  • 흐림강화 22.4℃
  • 흐림보은 25.2℃
  • 흐림금산 26.5℃
  • 구름많음강진군 29.6℃
  • 구름많음경주시 29.8℃
  • 구름조금거제 26.9℃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영화 '범죄도시2' 개봉 25일째 천만 관객 돌파! 역대 20번째 천만 한국 영화

 

대한민국 대표 범죄 액션 시리즈 영화 <범죄도시2>가 영진위 통합전산망 실시간 배급사 집계 기준, 개봉 25일째인 6월 11일(토) 오후 1시 50분, 천만 관객을 돌파했다. 영화 <범죄도시2>는 대한민국 영화 사상 역대 28번째 천만 영화이자, 팬데믹 이후 최초 천만 영화, 마동석 주연 기준 4번째 천만 영화 돌파 및 역대 20번째 천만 한국 영화가 되었다.

 

특히 마동석은 네이버 DB 기준, <부산행>(2016), <신과함께-죄와 벌>(2017), <신과함께-인과 연>(2018)에 이어 주연작 4번째 천만 영화 탄생을 알렸다. 무엇보다 영화 <범죄도시2>는 지난 2019년 7월 22일 개봉 53일 만에 천만 관객을 돌파한 <기생충> 이후 첫 천만 한국 영화 탄생으로 앞으로의 행보 역시 주목된다.

 

영화 <범죄도시2>는 개봉 첫날 팬데믹 이후 한국 영화 최고 오프닝, 개봉 2일 100만, 4일 200만, 5일 300만, 7일 400만, 10일 500만, 12일 600만, 14일 700만, 18일 800만, 20일 900만, 25일 1,000만 관객을 돌파했다. 조만간 <겨울왕국>(2014), <인터스텔라>(2014) 및 역대 5월 개봉 최고 흥행작 <기생충>(2019)의 기록도 뛰어넘을 것으로 예상된다.

 

팬데믹 이후 최초의 천만 관객 돌파 작품 <범죄도시2>는 괴물형사 ‘마석도’(마동석)와 금천서 강력반이 베트남 일대를 장악한 최강 빌런 ‘강해상’(손석구)을 잡기 위해 펼치는 통쾌한 범죄 소탕 작전을 그린 영화로, 절찬 상영 중이다.


연예&스타

더보기
ENA '굿잡' 초시력 능력자 권유리, 재벌 회장 정일우 도둑으로 오해! ‘묘한 인연의 시작’
‘굿잡’ 정일우와 권유리의 묘한 인연이 시작됐다. 지난 8월 24일 ENA 수목드라마 ‘굿잡’(연출 강민구, 김성진 / 극본 김정애, 권희경 / 기획 KT스튜디오지니 / 제작 프로덕션에이치)이 첫 방송됐다. ‘굿잡’은 첫 방송부터 빵빵 터지는 웃음, 개성 만점 캐릭터들의 매력, 수사극의 쫄깃한 긴장감 등을 모두 담아내며 시청자를 사로잡았다. 이에 ‘굿잡’은 첫 방송부터 2.322%의 시청률을 기록, 좋은 스타트를 끊었다. 분당 최고 시청률은 2.84%까지 치솟았다. (닐슨코리아 제공, 전국 기준) 이날 방송에서는 재벌 탐정 은선우(정일우 분)가 20년 전 사라졌던 어머니의 목걸이 ‘여왕의 눈물’을 찾아 그날의 진실을 밝히려는 모습이 그려졌다. 그는 자신의 가장 친한 친구이자, 직속 변호사, 그리고 천재 해커인 양진모(음문석 분)와 함께 ‘여왕의 눈물’을 지금까지 누가 가지고 있었는지 수사를 시작했다. 먼저 그는 목걸이가 나온 불법 경매장에서 장부를 확보해, 유명한 도둑 강춘길(최기섭 분)이 이를 경매에 넘겼다는 것을 알아냈다. 이어 카지노에서 강춘길을 만나 그가 이 목걸이를 처음 훔친 장소가 여배우 오아라(신고은 분)의 집이라는 점까지 파악했다. 이 과정에서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
‘본인부담 초과’ 의료비 돌려준다, 1인당 평균 136만원
개인별 본인부담상한액 확정으로 의료비 본인부담상한액을 초과해 의료비를 지출한 174만 9831명에게 2조 3860억 원이 환급된다. 개인별로는 평균 1인당 136만 원의 혜택을 받게 된다. 보건복지부와 국민건강보험공단은 '2021년도 개인별 본인부담상한액'이 확정돼 오는 24일부터 상한액 초과금 지급 절차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국민건강보험공단은 지급 대상자에게 24일부터 안내문을 순차적으로 발송한다. 지급대상자는 본인 명의의 계좌로 지급해 줄 것을 국민건강보험공단에 신청하면 된다. 본인부담상한제는 과도한 의료비로 인한 국민의 경제적 부담을 덜어주기 위한 제도다. 연간 본인부담금 총액이 개인별 상한금액을 초과하는 경우 초과 금액을 국민건강보험공단이 부담해 가입자,피부양자에게 돌려준다. 수혜자와 지급액은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 올해도 개인별 본인부담상한액 확정을 통해 의료비 본인부담상한액을 초과해 의료비를 지출한 대상에게 초과 금액을 지급한다. 이에 앞서 정부는 본인부담상한액 최고액인 584만 원을 이미 초과해 소득 수준에 따른 개인별 상한액 확정 전에라도 초과금 지급이 필요한 23만 1563명에게 6418억 원을 미리 지급했다. 이번에 개인별 본인부담상한액 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