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3.5℃
  • 맑음강릉 0.0℃
  • 맑음서울 -1.9℃
  • 맑음대전 -1.6℃
  • 맑음대구 2.4℃
  • 맑음울산 2.8℃
  • 맑음광주 0.7℃
  • 맑음부산 4.5℃
  • 맑음고창 -2.1℃
  • 구름많음제주 5.8℃
  • 맑음강화 -1.6℃
  • 맑음보은 -3.5℃
  • 맑음금산 -4.1℃
  • 맑음강진군 1.4℃
  • 맑음경주시 0.5℃
  • 맑음거제 4.8℃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MBC '나 혼자 산다' 2PM 준호, '조카 바보' 고슴도치 삼촌 인증? 삼촌 껌딱지 '리틀 준호' 애교에 사르르!

URL복사

 
2PM 준호가 5개월 만에 '나 혼자 산다'를 다시 찾았다. 준호는 자신을 똑 닮은 생후 32개월  조카 ‘리틀 준호’와 애정 넘치는 하루를 예고해 관심을 끌어올린다.

 

오는 29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연출 허항 김지우)에서는 '조카 바보' 2PM 준호의 하루가 공개된다.

 

준호는 오랜만의 휴일을 맞아 곧장 친누나의 집으로 향한다. 준호는 지난 5월 ‘나 혼자 산다’에 출연해 완벽한 자기 관리로 화제를 모았던 터. ‘계획파 짐승돌’ 준호가 휴일의 운동도 제쳐 두고 누나를 찾아간 이유가 무엇일지 이목이 쏠린다.

 

준호의 목표는 생후 32개월이 된 첫 조카였다. 준호는 조카를 만나러 가는 길부터 배시시 흘러나오는 ‘삼촌 미소’를 숨기지 못했다고. “작고 소중한 나의 조카 우진이”라는 준호의 소개와 함께 등장한 조카는 ‘리틀 준호’라고 불릴 만큼 붕어빵 외모를 자랑해 시선을 강탈한다.

 

준호의 조카는 외모뿐만 아니라 아이돌 능력치까지 삼촌의 DNA를 물려받아 놀라움을 자아낸다. ‘리틀 준호’는 생후 32개월이란 사실이 믿기지 않는 발재간과 댄스 실력은 물론 아이돌의 필수 덕목인 ‘엔딩 요정’까지 마스터해 감탄을 안긴다.

 

준호는 “조카 우진이와 제가 닮았다는 소리를 많이 들었다”며 세 살배기 조카의 주체할 수 없는 끼를 연신 확인, '고슴도치 삼촌'을 인증했다는 후문이다. 특히 “우진이 ‘이것’이 장난 아닌데?”라며 집안의 황금 내력(?)을 끄집어냈다고 해 궁금증을 유발한다.

 

급기야 준호는 조카를 위해 스마트폰을 들고 뮤직비디오 감독을 자처하기도. 역동감 넘치는 카메라 촬영 기법은 물론 ‘리틀 준호’와 ‘어른 준호’가 함께하는 2PM 댄스 메들리를 예고해 기대를 모은다.

 

이날 준호는 조카를 위해 서면 무엇이든 해내는 '해야 해 삼촌'으로 변신할 예정이다. 자전거 플렉스 선물부터 조립까지 쉴 틈 없는 하루에도 삼촌 껌딱지인 '리틀 준호'의 애교 한 번에 사르르 녹아내리며 금쪽같은 케미를 자랑한다고.

 

특히 준호는 생에 첫 조카와 함께 한 하루를 회상하며 “처음 느껴보는 예상치 못한 감정, 조카는 제 첫사랑이에요”라고 고백, 진한 감동을 전할 예정이다.

 

준호와 조카의 금쪽같은 케미는 오는 29일 밤 11시 10분 방송되는 ‘나 혼자 산다’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나 혼자 산다'는 1인 가구 스타들의 다채로운 무지개 라이프를 보여주는 싱글 라이프 트렌드 리더 프로그램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연예&스타

더보기
TV조선 '탐사보도 세븐' 신년기획 - 대통령의 조건 _오늘(6일) 밤 8시 방송
두 달 여 앞으로 다가온 20대 대통령 선거. 우리는 과연 어떤 대통령을 원하고 있을까. 대통령에게 요구되는 조건은 시대마다 달랐다. 민주화, 경제 성장, 국민 통합 등 당대의 요구를 정확히 읽고 이에 응답한 후보가 국민의 부름을 받았다. 이번 대선의 시대정신은 무엇일까. 또 후보들은 이 시대정신에 얼마나 부응하고 있을까. 오늘(6일) 밤 8시 방송되는 TV CHOSUN <탐사보도 세븐>에서는 빅데이터 분석과 역대 대통령들의 사례를 통해, 대통령이 되기 위한 조건이 무엇인지 제시한다. ■ 코앞에 다가온 20대 대선, 국민이 원하는 대통령은? 취재진이 20대 대선 후보들과 관련해 어떤 키워드들이 온라인 상에서 언급되고 있는지 빅데이터를 통해 분석한 결과, 유력 후보들의 정책이나 능력 대신 사생활이나 구설에 대한 키워드가 주목받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또한 이재명 후보와 윤석열 후보에 대한 온라인 상 부정 감성이 비슷한 추이를 보이며 움직이는 현상도 발견됐다. ■ SNS 빅데이터로 본 ‘시대정신’ 취재진은 또한 빅데이터 전문 업체와 함께 인스타그램, 트위터 등 소셜네트워크와 인터넷 커뮤니티 등에 게시된 대선 관련 연관어를 분석했다. 이를 통해 국민들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
삼성전자 “가치 있는 고객 경험으로 사업품격 높이자” 2022년 신년사 발표
삼성전자 한종희 대표이사 부회장과 경계현 대표이사 사장이 지난 3일 임직원을 대상으로 '2022년 신년사'를 전했다. 한 부회장과 경 사장은 이날 공동명의의 신년사에서 '지난해 팬데믹 장기화로 많은 어려움이 있었다'며 '잠시도 마음을 놓을 수 없는 상황에서 우리는 기술 개발에 힘을 쏟고 투자를 늘려 경쟁력을 회복하면서 좋은 성과를 거뒀다'고 먼저 임직원에게 감사를 표했다. 이어 한 부회장과 경 사장은 '우리가 하는 사업의 경쟁은 치열해지고 있다'고 진단한 뒤 '선두 사업은 끊임없는 추격을 받고 있고, 도약해야 하는 사업은 멈칫거리고 있다. 2022년 우리는 다시 한번 바꿔야 한다'고 밝혔다. 특히 '과거의 비즈니스 모델과 전략, 경직된 프로세스와 시대의 흐름에 맞지 않는 문화는 과감하게 버려야 한다'며 '개인의 창의성이 존중 받고 누구나 가치를 높이는 일에 집중할 수 있는 민첩한 문화로 바꿔 가자'고 강조했다. 한 부회장과 경 사장은 새해 화두로 고객 우선, 수용의 문화, ESG 선도 등을 제시했다. 한 부회장과 경 사장은 '고객을 지향하는 기술의 혁신은 지금의 삼성전자를 있게 한 근간이며, 세계 최고의 기술력은 우리가 포기할 수 없는 부분'이라며 '이제는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