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15.3℃
  • 흐림강릉 18.9℃
  • 흐림서울 14.1℃
  • 대전 12.3℃
  • 천둥번개대구 13.1℃
  • 흐림울산 17.2℃
  • 흐림광주 21.2℃
  • 흐림부산 19.4℃
  • 흐림고창 17.7℃
  • 맑음제주 21.0℃
  • 흐림강화 13.7℃
  • 흐림보은 11.2℃
  • 흐림금산 11.3℃
  • 구름많음강진군 23.2℃
  • 흐림경주시 15.0℃
  • 흐림거제 19.9℃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MBC에브리원 ‘대한외국인’ 내일은 미스트롯2 양지은X홍지윤X김다현X김태연X김의영 출연

URL복사

 

트로트 열풍의 주역 ‘미스트롯2’ TOP5가 ‘대한외국인’에 완전체로 출격해 퀴즈 도전에 나섰다.

 

5일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대한외국인’은 어린이날 특집으로 ‘미스트롯2’ TOP5 양지은, 홍지윤, 김다현, 김태연, 김의영이 출연해 퀴즈 대결을 펼친다. 김다현과 김태연의 통통 튀는 활약 가운데, TOP5의 범상치 않은 퀴즈 실력으로도 눈길을 끌었다.

 

먼저 ‘미스트롯2’에서 최종 우승을 차지한 양지은은 나이가 가장 많다는 이유로 TOP5 멤버들로부터 퀴즈 에이스로 지목됐다. 특히 김다현은 “지은 언니가 사신 만큼(?) 많은 걸 알고 있을 것”이라며 양지은을 응원해 웃음을 자아냈다. 양지은은 최근 제주도에서 경기도로 이사한 사실을 깜짝 고백하는 등 ‘미스트롯2’ 우승 후 근황을 전했다고.

 

가녀린 외모에 구수한 음색을 자랑하는 ’반전 트롯 바비’ 홍지윤은 생애 첫 화장품 모델로 발탁된 사실을 알리며 대세를 입증했는데. 또한, ‘미스트롯1’ 선 홍자와 ‘미스터트롯’ 선 영탁이 대한외국인 우승을 한 사실이 회자되며 ‘미스트롯2’ 선 홍지윤 또한 우승자 명단에 이름을 올릴 수 있을지에 관심이 집중됐다.

 

13살의 나이로 ‘미스트롯’ 최연소 미를 차지한 김다현은 평소 어른스러워 보인다는 말을 많이 듣지만, 사실은 애교가 많다고 밝히며 ‘다현 표 애교송’으로 퀴즈 기선제압에 나섰다. 이날 김다현은 대한외국인 팀의 13살 동갑내기 맥과의 달달한 케미로 어른들을 설레게(?) 했다는 후문.

 

이와 함께 최연소 퀴즈 도전에 나서는 11살 김태연은 평소 육회와 파김치를 좋아하는 ‘반전 입맛’을 공개해 웃음을 자아냈다. 특히 ‘어린이날’을 맞아 그 누구보다 퀴즈 도전에 의욕을 보인 김태연은 언니들의 퀴즈 도전 중에도 열혈 응원을 하는 등 폭풍 리액션으로 한국인 팀의 분위기 메이커로 활약했다.

 

‘캡사이신 보이스’ 김의영은 한때 치킨집을 운영했던 박명수 팀장을 위해 ‘졸린 닭’ 개인기를 선보이며 엉뚱 매력을 톡톡히 발산했다. 뿐만 아니라 ”김의영이 평소 아이디어가 좋고 두뇌 회전이 좋다“는 멤버들의 제보가 잇따라 대한외국인 팀을 한껏 긴장하게 했다는 후문.

 

5인 5색 ‘미스트롯2’ TOP5가 총출동한 어린이날 특집에서 퀴즈 우승자가 나올 수 있을지는 5월 5일 오후 8시 30분 MBC에브리원 '대한외국인'을 통해서 확인할 수 있다.


연예&스타

더보기
KBS ‘슈퍼맨이 돌아왔다’ 사유리와 젠의 좌충우돌 첫 외출! 2주 연속 최고 시청률 주인공 '눈길'
‘슈퍼맨이 돌아왔다’ 사유리 아들 젠이 시청률과 화제성을 동시에 잡고 있다. 5월 10일 시청률 조사 기관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5월 9일 방송된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 381회 '아버지를 위한 세레나데' 편의 분당 최고 시청률이 13.1%(수도권 기준)로 집계됐다. 이날 방송 최고의 1분은 지난주에 이어 사유리와 젠이 차지했다. 공감과 웃음을 당시에 잡은 이들 가족의 매력에 시청자들이 푹 빠져든 것이다. 특히 이날은 사유리와 젠의 좌충우돌 첫 외출이 그려져 모두의 시선을 끌었다. 젠의 이유식 용품과 장난감을 사기 위해 외출을 시도한 사유리. 자신의 물건은 대충 사는 사유리지만, 젠이 쓸 물건은 꼼꼼히 살펴보고 사야 했기에 어려울 줄 알면서도 함께 집을 나섰다. 사유리는 외출 전 꼼꼼하게 짐을 체크했다. 분유와 기저귀 등 젠을 위한 물품만으로도 무거운 가방이 완성됐다. 여기에 젠까지 안아들고 집을 나서는 사유리의 모습이 아기를 키우는 부모들의 공감을 자아냈다. 이어 택시에 탑승한 사유리는 혹시나 젠이 울까 계속해서 아이를 살폈다. 그러나 사유리의 걱정과 달리 젠은 금세 새로운 환경에 적응했다. 차 밖으로 보이는 낯선 풍경을 바라보며


영화&공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