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19.2℃
  • 흐림강릉 24.1℃
  • 서울 20.1℃
  • 대전 19.3℃
  • 대구 19.0℃
  • 울산 19.1℃
  • 흐림광주 20.2℃
  • 부산 19.2℃
  • 흐림고창 20.7℃
  • 구름많음제주 26.2℃
  • 흐림강화 17.5℃
  • 흐림보은 18.6℃
  • 흐림금산 18.3℃
  • 흐림강진군 21.6℃
  • 흐림경주시 19.1℃
  • 흐림거제 19.6℃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BAE173 이한결, BTS부터 NCT까지! 커버 영상 인기몰이 ‘메인 댄서 다운 매력 발산’

URL복사

 

BAE173(비에이이일침삼) 이한결이 커버 댄스 영상으로 국내외 케이팝 팬들의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지난 9일 원더케이(1theK) 공식 유튜브 채널에 공개된 BAE173 ‘카운트댄스’가 150만 뷰를 돌파하며 화제를 모으고 있다. 그중 이한결은 독보적인 춤선과 섬세한 표현력을 뽐내며 BAE173 메인 댄서로서의 매력을 뽐냈다.

 

공개된 영상에서 이한결은 NCT(엔시티) ‘Cherry Bomb’(체리 밤) 커버 댄스를 통해 강렬한 눈빛과 함께 섹시미를 더해 이한결표 퍼포먼스를 완성했고, 강한 흡입력으로 보는 이들을 사로잡았다. 해당 영상은 각종 SNS와 온라인 커뮤니티 등을 통해 빠르게 퍼져나가며 연일 호평을 받고 있다.

 

그동안 이한결은 2PM(투피엠) ‘우리집’ ITZY(있지) ‘WANNABE’(워너비) 등 다양한 커버 댄스를 공개하며 팬들의 관심을 모은 바 있다. 절도 있고 강약 완급 조절이 돋보이는 임팩트 있는 안무 영상이 적절히 섞여 원곡의 느낌을 풍성하게 표현했다.

 

뿐만 아니라 최근에는 웹툰 ‘바른연애 길잡이’ 컬래버 음원인 죠지의 ‘좋아해’를 커버한 영상을 게재했다. 이한결은 직접 피아노를 연주하며 감미로운 보이스로 원곡과는 또 다른 매력을 탄생시키며 무한 반복 재생을 유발했다. 이번 영상을 통해 이한결은 메인 댄서지만 보컬까지 모두 소화하며 올 라운더 면모를 과시했다.

 

이처럼 다양한 커버 영상으로 전 세계 케이팝 팬들에게 눈도장을 찍은 이한결이 앞으로 펼쳐낼 무궁무진한 활약에 기대감이 모아지고 있다.

 

한편 이한결이 속한 그룹 BAE173은 신곡 ‘사랑했다’로 활발하게 활동 중이다.


연예&스타

더보기
TV조선 ‘사랑의 콜센타’ TOP6 X 박상민-김정민-홍경민-김현정-고유진-이혁, 고음신 6과 함께
“시원하게 고막 샤워하세요!” ‘사랑의 콜센타’ TOP6 임영웅, 영탁, 이찬원, 정동원, 장민호, 김희재가 박상민-김정민-홍경민-김현정-고유진-이혁과 함께 더욱 강력해진 ‘고음의 신’ 특집 2탄을 가동한다. 3일(오늘) 방송될 TV CHOSUN ‘신청곡을 불러드립니다-사랑의 콜센타’(이하 ‘사랑의 콜센타’) 58회에서는 TOP6가 대한민국 대표 ‘고음 끝판왕’들과 만나 역대급 고음 열전을 펼치며, 소름 돋는 고음 릴레이 무대를 선보인다. 이와 관련 ‘상남자 고음신’ 박상민, ‘명품 허스키 보이스’ 김정민, ‘한국의 리키 마틴’ 홍경민, ‘롱다리 고음 여신’ 김현정, ‘노래방의 제왕’ 고유진, ‘최상층 고음신’ 이혁 등 대한민국 대표 고음신들은 등골이 오싹해질 정도의 오프닝을 선보이며 등장, 현장의 열기를 끌어올렸다. 특히 박상민은 무대를 마친 직후 “TOP6, 이제 한번 내려올 때도 됐다. 꼭 이기겠다”라는 결의에 찬 선전포고를 던져, TOP6를 긴장하게 했다. 무엇보다 이혁은 고음의 끝판왕을 인증하는 역대급 고음 포텐을 터트리며 무대를 뒤흔들었다. 이혁의 고음을 들은 임영웅은 무릎까지 꿇었고, ‘사콜’ 사상 최초로 TOP6 대결 상대가 “포기하겠다”라고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
카카오페이지, 한국 무협 판타지의 전설 ‘묵향’ 신간 단독 선연재
카카오엔터테인먼트가 ‘한국 무협 판타지의 전설’로 불리는 전동조 작가의 ‘묵향’ 신간(36권)을 6월 9일까지 카카오페이지에서 단독 선연재 한다. 2년간의 휴재를 끝내고 팬들의 기대 속에 돌아온 ‘묵향’은 국내 장르 문학의 전성기를 열어젖힌 기념비적 작품으로 평가받는다. ‘묵향’이 처음 선보인 1990년대 당시는 비슷한 양산형 무협 작품이 즐비하던 때로, 평면적 이야기와 캐릭터를 벗어난 다채로운 상상력에 힘입어 PC통신에서 공개된 1999년부터 20여년간 꾸준한 사랑을 받았다. 카카오페이지에서 136만명이 읽은 대표 밀리언페이지 작품 중 하나이기도 하다. 소설의 주인공은 어릴 적부터 암살자로 길러진 살수 출신의 묵향. 무공에 대한 일념으로 궁극의 경지를 위해 매진하던 묵향은 일련의 음모에 빠지면서 무림과 서구 대륙을 넘나들게 된다. 이처럼 동양 무협 세계관과 서양 판타지의 시공간을 결합한 ‘묵향’은 현재 장르 문학의 주류 중 하나인 이세계물과 퓨전 판타지의 원조 격으로 거론된다. 대학생 시절 스트레스를 풀고자 무협과 판타지 소설을 즐겨 읽던 전동조 작가는 ‘묵향’의 줄거리를 불현듯 떠올리고 PC통신에 연재를 시작했다고 알려져 있다. ‘웹소설의 웹툰화’로 콘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