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14.2℃
  • 흐림강릉 20.3℃
  • 황사서울 16.2℃
  • 구름많음대전 15.5℃
  • 황사대구 18.8℃
  • 구름많음울산 17.6℃
  • 흐림광주 15.8℃
  • 구름많음부산 18.5℃
  • 흐림고창 13.7℃
  • 구름많음제주 16.0℃
  • 흐림강화 13.5℃
  • 흐림보은 15.1℃
  • 흐림금산 14.4℃
  • 흐림강진군 15.6℃
  • 흐림경주시 18.7℃
  • 구름많음거제 17.1℃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넷플릭스 '택배기사' 메인 예고편 공개! 파괴된 서울, 본 적 없는 세상이 펼쳐진다

 

극심한 대기 오염으로 산소호흡기 없이는 살 수 없는 미래의 한반도, 전설의 택배기사 ‘5-8’과 난민 ‘사월'이 새로운 세상을 지배하는 천명그룹에 맞서며 벌어지는 일을 그린 넷플릭스 시리즈 <택배기사>가 메인 예고편을 공개했다.

 

공개된 예고편은 <택배기사> 세계관의 거대한 스케일을 짐작하게 만든다. 40년 전 한반도는 사막으로 변했고 단 1퍼센트만의 생존자만이 살아남았다. 서울의 랜드마크가 보이지만 익숙했던 도심과 자연은 온데간데없고, 모래로 가득 찬 한강, 반으로 부서진 N서울타워 등 황폐화된 서울 전경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전설적인 택배기사 5-8(김우빈)은 낮에는 산소와 생필품을 배달하며 살아남은 이들의 생존을 책임지고, 밤에는 블랙 나이트가 되어 황폐화된 세상의 실질적인 지배자인 천명그룹이 세운 질서를 바꾸려 한다. 천명그룹의 후계자 류석(송승헌)은 모든 게 천명이 만든 세상이라며 더 나은 삶을 위해선 대가를 치러야 한다는 말도 서슴지 않는다. 5-8은 새로운 세상의 질서는 류석이 결정할 일이 아니라며 그에게 저항할 것을 예고한다. 군 정보사 소령 설아(이솜)는 감당할 수 없는 혼란이 벌어질 수 있다며 5-8에게 경고하고, 택배기사를 꿈꾸는 난민 사월은 5-8의 택배트럭에 올라타는 배짱으로 택배기사에도 도전한다.

 

더불어 예고편에서 볼 수 있는 휘몰아치는 액션도 흥미를 돋운다. 조의석 감독은 “만화적인 액션보다는 현실적이고 생동감 있게 가자고 했다”며 모래 위를 가로지르는 카체이싱과 총격전, 맨몸 격투 등에 기대감을 더했다. 뒤바뀐 세계의 질서를 바꾸려는 5-8과 점차 드러나는 류석의 야욕, 택배기사에 도전하며 무섭게 성장하는 사월, 독자적인 수사로 천명을 파고들 설아까지 <택배기사>가 펼쳐보일 새롭고 거대한 세계관에 대한 궁금증이 날로 높아지고 있다.

 

메인 예고편으로 신선한 이야기와 캐릭터에 대한 호기심을 더하고 있는 <택배기사>는 오는 5월 12일 오직 넷플릭스에서 공개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SBS '미운 우리 새끼' 중고 거래에 직접 나서는 ‘여자 김종국’ 천우희의 반전매력 공개!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탄탄한 연기력으로 장르를 넘나드는 연기를 선보이는 배우, ‘천의 얼굴’ 천우희가 스페셜 MC로 출연해 남녀노소를 사로잡는 다양한 매력을 선보일 예정이다. 이날, 배우 천우희의 등장에 허경환 母는 “영화 ‘써니’ 를 세 번이나 봤다”라며 술을 먹고 연기한 게 아닌가 생각할 정도로 리얼한 연기에 감탄했다며 천우희를 향한 팬심을 고백했다. 이에 천우희는 “저보다 많이 보셨네요” 라고 놀라며, 술 한 방울 안마시고 맨정신으로 촬영에 임했다고 적극 해명하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술 마시고 한번도 필름이 끊겨본 적이 없다는 천우희는 “술을 좋아하지는 않는데, 못 마시지는 않아요” 라며 회식자리에서도 항상 끝까지 남는 멤버임을 밝혀 남다른 주당의 면모를 보였다. 이어 ‘미우새’ 아들 중 함께 술 한 잔 하고 싶은 상대를 뽑아 달라는 질문에 母벤져스의 아들 중 한 명을 선택했는데, 천우희가 뽑은 영광의 주인공은 과연 누구일지 관심이 주목된다. 한편, 천우희는 ‘여자 김종국’으로 불릴 만큼 알뜰해 주방용품, 운동기구 등 쓰지 않는 물건을 처분하기 위해 중고 물품 거래에 직접 나선다며 털털한 모습을 고백했다. 이에 신동엽은 “강남에도



라이프

더보기
울산창조경제혁신센터, 조선 5개사와 함께 조선해양 스타트업 육성 추진
울산창조경제혁신센터(센터장 김헌성, 이하 울산센터)는 지난 5월 17일 조선해양 스타트업을 육성하기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에는 HD현대중공업, 삼성중공업, 대우조선해양, 현대미포조선, 현대삼호중공업 등 국내 대표 조선 5개사와 함께 울산,부산,경남 창조경제혁신센터 및 해양수산과학기술진흥원이 참여했다. 각 기업 및 기관은 '2023년 조선해양 스타트업 상생 플랫폼' 지원사업을 함께 추진하며 △조선해양 분야의 우수 창업기업 발굴 및 육성 △기술역량 강화 및 사업 협력 기회 지원 △투자유치를 위한 우수 네트워크 연계 등을 협력한다. 민,관의 오픈이노베이션 협력 체계 구축을 통해 조선사는 사이트 투어, 기술 교류회 등을 통해 스타트업의 산업 이해도를 높이고, 창조경제혁신센터와 해양수산과학기술진흥원은 사업화 및 R&D 인프라를 활용하는 지원 체계를 통해 오픈이노베이션을 위한 실행 방안을 구체화 할 계획이다. '2023년 조선해양 스타트업 상생 플랫폼'은 4월부터 본격적으로 추진돼 5월 31일까지 참여기업을 모집한다. 공모 분야는 조선해양 산업 전반에 적용 가능한 DT,DX 기술이며, 예비창업자 혹은 설립 7년 이내의 창업기업은 누구나 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