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11.5℃
  • 구름많음강릉 18.2℃
  • 박무서울 12.9℃
  • 대전 15.5℃
  • 흐림대구 14.0℃
  • 흐림울산 15.8℃
  • 구름많음광주 15.2℃
  • 흐림부산 15.7℃
  • 구름많음고창 13.9℃
  • 흐림제주 16.4℃
  • 구름많음강화 11.1℃
  • 구름많음보은 14.8℃
  • 구름많음금산 15.0℃
  • 흐림강진군 13.4℃
  • 흐림경주시 15.1℃
  • 흐림거제 15.8℃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KBS ‘슈퍼맨이 돌아왔다’ 찐건나블리X민호, 응원 전 든든한 도시락 식사! 진우의 터프한 치킨 먹방 '시선 강탈'

URL복사

 

‘슈퍼맨이 돌아왔다’ 찐건나블리와 샤이니 민호가 박주호 응원을 위해 수원에서 뭉친다.

 

4월 4일 방송되는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 376회는 ‘육아에 스며든다’라는 부제로 꾸며진다. 그중 찐건나블리는 주호 아빠 응원을 위해 수원FC 경기장을 찾는다. 샤이니 민호와 함께 열정적으로 아빠를 응원하는 아이들의 모습이 흐뭇한 미소를 안겨줄 것으로 기대된다.

 

이날 찐건나블리는 주호 아빠의 축구 경기를 응원하기 위해 수원FC 경기장에 방문했다. 그곳에서는 민호가 아이들을 기다리고 있었다. 바쁜 스케줄에도 불구하고 찐건나블리의 보고 싶다는 말에 한달음에 달려온 것.

 

그토록 보고 싶었던 민호를 만난 아이들은 포옹과 미소로 그를 반겼다. 민호 역시 여전히 다정하고 스윗한 모습으로 아이들을 대하며 또 한 번 특급 케미를 뽐냈다는 후문이다. 이때 아빠도 오랜만에 만나면 우는 진우가 지난번 만남에서 그토록 좋아했던 민호에게는 어떤 반응을 보였을지 궁금해진다.

 

본격적인 경기에 앞서 이들은 민호가 직접 준비해 온 도시락으로 배를 채웠다. 나은이는 동생들을 챙기고, 민호는 그런 나은이까지 챙기는 훈훈한 식사 시간이 이어진 가운데 진우가 터프한 치킨 먹방으로 모두의 웃음을 자아냈다고.

 

이어 축구 경기가 시작되고 이들의 본격적인 응원도 펼쳐졌다. 그러나 아이 셋을 돌보며 응원을 하는 건 민호에게도 쉬운 일이 아니었다고 한다. 한 명을 챙기면, 다른 한 명이 민호를 찾는 일이 발생하며 급기야 민호가 “주호 형이 필요하다”고 외치기까지 했다는 전언.

 

과연 찐건나블리와 민호가 함께한 응원 현장에서는 어떤 일들이 펼쳐졌을까. 오랜만에 다시 만난 이들의 케미는 또 어떤 힐링을 선사할까. 주호 아빠는 응원을 온 아이들과 민호를 보고 어떤 반응을 보였을까. 이 모든 것을 확인할 수 있는 ‘슈돌’ 본 방송이 기다려진다.

 

한편 응원요정이 된 찐건나블리와 민호의 하루를 함께할 수 있는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 376회는 오늘(4일) 밤 9시 15분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둘째이모 김다비, ‘2021년을 잘 보내는 방법’ 오프닝 5월 컴백 확정
가수 둘째이모 김다비가 ‘2021년을 잘 보내는 방법’ 프로젝트의 오프닝을 장식한다. 27일 컨텐츠랩 VIVO(이하 VIVO)는 ‘2021년을 잘 보내는 방법’의 메인 포스터를 공개했다. 공개된 포스터에 따르면 프로젝트 오프닝은 둘째이모 김다비가 맡는다. 둘째이모 김다비는 이 시대 젊은이들을 대신해 쓴소리를 하는 어른 캐릭터다. 데뷔곡 ‘주라주라’는 생업에 종사하는 모든 직장 조카들의 고충과 애환, 바람과 같은 속마음을 간절하게 풀어내 대중의 큰 사랑을 받아 여러 CF에서 러브콜이 쏟아졌을 뿐만 아니라 ‘뽕숭아학당’ ‘유 퀴즈 온 더 블록’ 등 예능프로그램에서 활약했다. 이처럼 유쾌하면서도 모두의 공감을 산 둘째이모 김다비가 ‘2021년을 잘 보내는 방법’을 통해 우리에게 또 어떤 위로를 전할지 기대가 폭발하고 있다. 앞서 지난 26일 VIVO는 새 프로젝트 ‘2021년을 잘 보내는 방법’ 시작을 알리는 티저 영상과 포스터를 공개해 화제를 모았다. ‘2021년을 잘 보내는 방법’은 오프닝 둘째이모 김다비를 시작으로 여러 아티스트가 힘든 시기를 함께 버티고 있는 대중들에게 비보가 선물하는, 소소하지만 행복한 음악 프로젝트다. 5월을 시작으로 10월까지 매달 다


영화&공연

더보기
서현철, ‘스페셜 라이어’ 흥행 이끈 ‘美친 연기력’
배우 서현철이 연극 ‘스페셜 라이어’에서 완벽한 캐릭터 소화력으로 관객에게 웃음을 선사했다. 서현철은 오는 25일 막을 내리는 ‘스페셜 라이어’에서 존 스미스의 거짓말을 함께 감싸주다 자신이 덫에 걸리는 스탠리 가드너로 열연했다. 그는 귀엽고 엉뚱한 매력이 있는 백수 스탠리를 찰떡 같이 소화하며 극의 흥미를 책임졌다. 특히 서현철은 믿고 보는 배우답게 웃음이 빵빵 터지는 연기로 관객의 박수갈채를 받았다. 공개된 현장 사진 속 그는 스탠리의 웃음기 가득한 행동을 표현하며 눈길을 끈다. 친구 존 스미스를 연기하는 배우 테이와의 친근한 호흡도 시선을 사로잡는다. 서현철은 영화, 드라마, 공연을 넘나들며 다양한 작품에서 다양한 캐릭터로 옷을 갈아입는 팔색조 배우다. 그는 믿고 보는 연기력과 함께 친근하고 호감 가득한 입담으로 큰 사랑을 받고 있다. 특히 최근에는 제약, 앱마켓 등의 광고모델로 활동하는 등 광고계의 러브콜이 끊이지 않는 배우이기도 하다. 한편 서현철이 활약한 ‘스페셜 라이어’는 하나의 거짓말을 시작으로 서로 속고 속이는 상황과 자신의 거짓말에 스스로 걸려드는 폭소유발 캐릭터들이 펼치는 해프닝을 그린 작품으로 오는 25일까지 백암아트홀에서 공연한다.

라이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