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11.3℃
  • 맑음강릉 -6.7℃
  • 맑음서울 -11.3℃
  • 맑음대전 -8.7℃
  • 맑음대구 -6.4℃
  • 맑음울산 -4.6℃
  • 맑음광주 -6.0℃
  • 맑음부산 -3.0℃
  • 구름조금고창 -9.8℃
  • 제주 0.8℃
  • 맑음강화 -11.3℃
  • 구름조금보은 -10.1℃
  • 맑음금산 -9.0℃
  • 맑음강진군 -4.8℃
  • 맑음경주시 -5.6℃
  • 맑음거제 -3.3℃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KBS ‘슈퍼맨이 돌아왔다’ 윌리엄의 인형 친구 120, 운명의 친구에서 나쁜 아기로...

URL복사

 

‘슈퍼맨이 돌아왔다’ 윌벤져스에게 수상한 친구가 찾아온다.


4월 5일 방송되는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 324회는 ‘슬기로운 육아생활’이라는 부제로 꾸며진다. 그중 윌벤져스 윌리엄-벤틀리 형제는 수상한 친구와 함께하는 무서운 하루를 보낸다.


공개된 사진에는 인형을 안고 예뻐하는 윌리엄이 담겨있다. 윌리엄의 흐뭇한 미소에 인형을 향한 윌리엄의 애정이 듬뿍 담겨있다. 이어 벤틀리가 윌리엄의 인형을 어루만지며 돌보는 모습이 보인다. 그런 벤틀리와 인형을 바라보는 윌리엄의 표정이 어두워 보여 어떤 일이 있었던 건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이날 윌리엄은 물물교환 가게에서 가지고 놀지 않는 장난감들을 정리하고, 운명 같은 새 친구를 만났다. 자신과 공통점이 많은 아기 인형에 한눈에 반한 윌리엄은 그 자리에서 ‘120’이라고 이름을 붙여주고 집으로 데려왔다고 한다. 윌리엄은 다른 인형 친구들에게 120을 소개해 주며 지극정성으로 돌봤고, 벤틀리도 인형을 보며 “이삐야 이삐”라고 말하며 귀여워해 현장 모두를 심쿵하게 했다.


그러나 새 친구가 집으로 온 뒤 윌벤져스의 집에서는 수상한 일들이 펼쳐졌다는 후문이다. 인형이 혼자 움직이는 것 같은 정황이 포착된 것이다. 또한 벤틀리도 바닥에 누워 이상한 행동을 보이는가 하면 정체불명의 말들을 내뱉어 분위기를 더욱 수상하게 만들었다는 전언이다. 이에 윌리엄은 자신의 운명이었던 120을 ‘나쁜 아기’라고 부르기까지 했다고.


과연 윌벤져스의 집에서는 어떤 일이 펼쳐진 것일까. 윌벤져스 형제는 수상한 인형의 비밀을 밝힐 수 있을까. 윌벤져스와 새 친구 120의 수상한 동거는 오늘(5일) 방송되는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 324회에서 확인할 수 있다.


연예&스타

더보기
"유일무이한 그룹" 세븐틴, 美 대중문화지 롤링스톤 단독 인터뷰 전격 공개!
그룹 세븐틴이 미국 대표 대중문화지 롤링스톤과 단독 인터뷰를 진행했다. 미국 롤링스톤은 지난 6일(현지 시각) “Why K-Pop Group Seventeen Can Never Be Divided(K팝 그룹 세븐틴이 절대 분열될 수 없는 이유)”라는 제목의 그룹에 대한 자부심과 자체 제작에 대한 생각 등 다채로운 이야기를 담은 단독 인터뷰를 공개해 화제다. 롤링스톤은 세븐틴에 대해 “스윙부터 펑크에 이르기까지 유일무이한 시각적 아이덴티티와 노래를 보여주는 13인조 보이 그룹”이라며 “아시아에서 큰 성공을 거두고 미국 시장을 빠르게 정복하고 있다”고 소개, 전 세계를 무대로 눈부신 활약을 펼치고 있는 이들의 높은 위상을 실감케 했다. 먼저 에스쿱스는 “세븐틴 13명은 서로 다른 배경과 강점을 가지고 있지만 이러한 다름이 세븐틴만의 특색과 독보적인 음악, 퍼포먼스로 탄생한다”고 그룹에 대한 자부심을 보였으며, 민규는 “개개인이 하나가 되어 우리의 이야기를 노래로 만들고 퍼포먼스로 보여드리며 저희만의 정체성을 확고히 해나가고 있다”고 단단한 팀워크를 보였다. 특히 자체 제작에 관해 버논은 “음악을 작업할 때 멤버 모두가 자연스럽게 의견을 내고 적극적으로 대화하는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