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11.6℃
  • 맑음강릉 13.3℃
  • 맑음서울 13.0℃
  • 구름조금대전 14.0℃
  • 구름조금대구 16.6℃
  • 구름많음울산 12.9℃
  • 흐림광주 12.9℃
  • 구름많음부산 14.0℃
  • 구름많음고창 8.5℃
  • 흐림제주 14.2℃
  • 맑음강화 13.3℃
  • 구름조금보은 9.1℃
  • 구름많음금산 10.7℃
  • 흐림강진군 12.9℃
  • 구름많음경주시 12.0℃
  • 구름많음거제 13.6℃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서울거리예술축제 2019’, 시민참여자 545명 모집

‘서울거리예술축제 2019’ 10월 3일부터 6일까지 서울광장 일대 및 거리 곳곳에서 개최

URL복사

 

 

서울문화재단은 10월 열리는 '울거리예술축제 2019'서 선보이는 설치작품 ‘시민의 역사(People’s Tower)’와 서커스 공연 ‘숨, 자장가’에 함께할 시민 545명을 9월 11일(수)까지 모집한다.

해외 초청작인 ‘시민의 역사’는 올리비에 그로스테트가 개발한 참여형 설치 작품으로, 종이상자를 이용해 높이 16미터에 달하는 대형 조형물을 시민과 함께 만드는 프로젝트다. 지역 주민과 함께하는 이 프로젝트는 크레인이나 어떠한 기계도 없이 오직 시민의 손으로 약 1500개의 종이상자를 직접 쌓아 올리는 것이 특징이다. 작가는 해외 여러 도시의 시민과 함께 그곳의 역사를 담은 성당, 다리, 탑 등의 다양한 건축물을 제작한 바 있다.

10월 3일(수)부터 열리는 '서울거리예술축제 2019'에서는 남과 북을 상징하는 건물인 서울역과 평양역을 연결한 대형 조형물이 서울광장에 설치된다. 사전접수를 통해 모집한 540명의 시민과 함께 만드는 이 작품은 올해 축제의 주제인 ‘틈’에 맞춰, 예술을 통해 남과 북의 틈을 연결하여 평화와 공존에 대해 되새기고 협력을 통해 세대 간의 간격을 메우는 의미를 담았다.

참여를 희망하는 시민은 8월 19일(월)부터 9월 11일(수)까지 서울문화재단 누리집을 통해 개인 또는 5인 이상 단체로 신청할 수 있다. 단, 만 9세 이하의 어린이는 보호자와 함께 참여 가능하다. 선발된 540명의 시민은 예술가와 함께하는 사전 워크숍(9/23~10/2)을 통해 프로젝트에 대한 소개를 듣고 종이박스를 이용한 건축 방법에 따라 구조물의 뼈대를 만든다. 축제 기간(10/3~10/6)에는 서울광장에서 대형 건축물을 직접 손으로 쌓아 올린 후 축제의 마지막 날에 직접 건축물을 해체하는 퍼포먼스를 펼친다.

또한 국내 예술단체 보이스씨어터 몸mom소리의 참여형 퍼포먼스 ‘숨, 자장가’에 참여할 시민 5명도 모집한다. 이 프로젝트는 타인을 위로할 수 있는 목소리의 울림을 주제로 시민과 예술가가 함께 자장가를 완성한 뒤 축제 때 공연한다. 창작 워크숍부터 공연까지 함께 참여하고자 하는 성인이라면 누구나 9월 26일(월)부터 신청할 수 있다. ‘시민의 역사’와 ‘숨, 자장가’ 등 각각의 작품 제작에 참여한 시민은 시민예술공작단 활동 수료증과 봉사활동 시간을 인정받을 수 있다.

세계적인 수준의 거리예술 작품을 매년 선보인 '서울거리예술축제'는 10월 3일(목)부터 6일(일)까지 4일간 서울광장을 중심으로 거리 곳곳에서 열린다. 올해는 축제의 장소를 확장하여 서울의 역사적인 공간이자 시민의 문화공간인 서울시립미술관, 서울도시건축전시관 등에서 세계적인 수준의 거리무용, 거리극, 서커스, 퍼포먼스, 시각예술 등 다양한 공연을 선보인다.

서울문화재단 김종휘 대표이사는 “시민예술공작단에 참여하는 시민은 세계적인 축제로 자리 잡은 서울거리예술축제를 함께 이끌어가는 주인공”이라며 “특히 서울광장에 세워지게 될 ‘시민의 역사’를 통해 가능한 많은 시민이 기념비적인 건축물을 직접 손으로 만드는 특별한 경험을 함께 했으면 한다”고 말했다.

모집과 관련된 보다 자세한 내용은 서울문화재단 누리집 또는 서울거리예술축제 누리집(www.ssaf.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연예&스타

더보기
SBS ‘모범택시’ 억울한 피해자들을 위한 리벤지 타임! ‘시간 순삭’ 3분 메인 예고편 공개!
SBS 상반기 기대작 ‘모범택시’가 3분 메인 예고편을 공개, 사이다 쾌감과 카타르시스를 정조준한 사적 복수 대행극에 대해 기대지수를 한층 높였다. 오는 4월 9일(금)에 첫 방송 예정인 SBS 새 금토드라마 ‘모범택시’(연출 박준우/극본 오상호/제작 스튜디오S, 그룹에이트) 측이 압도적 몰입감, 화끈한 사이다 쾌감의 3분 메인 예고편을 공개해 본 방송에 대한 관심을 뜨겁게 달궜다. 공개된 3분 메인 예고편은 흡인력 높은 완성도를 자랑한다. 특히 사회고발 장르물에 최적화된 박준우 감독의 매직이 제대로 발동하며 웹툰 원작의 탄탄함은 살리고 한국적 정서를 담은 웰메이드 장르물 탄생에 기대지수를 끌어올렸다. ‘택시히어로’ 김도기(이제훈 분)부터 ‘무지개 운수’ 대표 장성철(김의성 분), ‘해커’ 안고은(표예진 분), ‘엔지니어’ 최경구(장혁진 분)와 박진언(배유람 분), 여기에 ‘열혈똘검’ 강하나(이솜 분), ‘지하 금융계의 큰손’ 백성미(차지연 분)까지 선명한 캐릭터가 화면을 꽉 채우며 호기심을 자극한다. 캐릭터에 몰입하기 위한 배우들의 노력이 엿보이는 가운데, 특히 앞서 인터뷰를 통해 “에피소드에 따라 이미지나 행동이 아예 다른 사람으로 변하기도 한다. 캐릭터


영화&공연

더보기
배우 신성록, 뮤지컬 ‘몬테크리스토’이후 ‘드라큘라’ 로 열일행보 이어간다!
배우 신성록이 뮤지컬‘드라큘라’타이틀롤로 출연을 확정했다. 신성록은 최근 뮤지컬 '몬테크리스토'에서 백작 역을 맡아 매 공연 역대급 무대를 선사, 폭발적인 호응과 함께 지난 27일 공연을 끝으로 성황리에 마무리 했다. 그런 가운데 이번에는 뮤지컬 '드라큘라'의 주인공으로 새롭게 합류 소식을 전하며 쉼 없는 열일 행보를 이어간다. 오디컴퍼니㈜ 창립 20주년 두번째 라인업으로 선보이는 판타지 로맨스 뮤지컬 ‘드라큘라’에서 신성록은 치명적이고 신비로운 매력을 가진 뱀파이어 역할을 맡았다. 400년이 넘는 세월동안 한 여인만을 사랑하는 드라큘라를 그가 또 어떤 매력적인 모습으로 그려낼지 벌써부터 많은 이들의 궁금증을 불러모으고 있다. 2004년 뮤지컬 무대로 데뷔한 신성록은 '몬테크리스토', '레베카', '키다리 아저씨', '엘리자벳' 등 다수의 작품을 통해 안정적인 연기력과 가창력은 물론 그만의 감미로운 중저음 보이스로 관객들을 단단히 매료시키며 매 작품 독보적인 존재감을 드러냈다. 이렇듯 브라운관 뿐만 아니라 무대까지 장악하며 연이은 열일 행보를 달리고 있는 신성록. 한계 없는 연기 스펙트럼으로 맹활약을 펼치고 있는 그가 이번‘드라큘라’ 무대에서는 또 어떤 모습

라이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