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19.6℃
  • 맑음강릉 21.1℃
  • 맑음서울 18.8℃
  • 맑음대전 19.5℃
  • 맑음대구 18.3℃
  • 맑음울산 17.1℃
  • 맑음광주 19.3℃
  • 맑음부산 17.3℃
  • 맑음고창 20.6℃
  • 맑음제주 20.0℃
  • 맑음강화 17.7℃
  • 맑음보은 18.4℃
  • 맑음금산 18.8℃
  • 맑음강진군 18.5℃
  • 맑음경주시 18.9℃
  • 맑음거제 16.5℃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건국대-원아시아재단, 교육과 평화를 주제로 ‘원아시아 컨벤션’ 실시

반기문 전 유엔사무총장, 하토야마 전 일본 총리 기조연설

URL복사

 

 

‘2019 서울 원아시아 컨벤션’이 5일~6일 이틀간 서울 롯데호텔에서 ‘교육과 평화’를 주제로 실시된다.

‘2019 서울 원아시아 컨벤션’은 건국대학교와 원아시아 재단이 주관하고 서울시의 후원으로 개최되며 해외 450여명과 국내 90개 대학에서 250여명의 교수들이 참여해 교육이 평화에 기여할 수 있는 방안을 논의하게 된다.

첫날인 5일에는 반기문 전 유엔사무총장, 하토야마 전 일본총리 등의 기조연설에 이어 라운드 테이블에서는 강상중 도쿄대 명예교수의 사회로 Sunaryo Kartadinata 전 인도네시아교육대학 총장, 서남수 전 교육부장관, 사토 요지 원아시아재단 이사장의 발표와 토론이 진행된다.

2일차에서는 4개 섹션으로 나눠 아시아 여러 나라 교수들이 ‘아시아공동체론’ 강의 사례 발표와 정치 경제 환경 사회문제, 역사 교육 사상 철학 종교문제, 문화 예술 미디어 등 다양한 영역에서 아시아의 미래를 논의하게 된다.

원아시아 재단은 재일교포 3세 기업가인 사토 요지 이사장이 사재 1000억원을 출연해 2009년 설립한 비영리 민간단체다. 원아시아 재단은 유럽연합 모델을 넘어 동북아시아와 동남아시아 중앙아시아 등 40여개국 35억 인구의 아시아공동체의 설립을 목표로 경제 문화 시민교류 등 다양한 활동을 펼쳐오고 있다. 특히 대학생들에게 세계를 바라보는 글로벌 역량을 높이고 아시아인들의 공동체 의식을 함양하기 위해 원아시아 재단의 취지에 공감하는 각 대학에 ‘아시아공동체론’ 강의 개설을 지원해 일체의 이념적·정치적·종교적 요인을 배제한 순수 대학 교양교육을 제공하고 있다.

현재 아시아 40여개 국가, 390여개 대학이 ‘아시아공동체론’을 개설해 운영하고 있으며 건국대는 2009년부터 아시아공동체론 강의를 개설해 운영하면서 아시아적 문제나 세계적인 이슈에 대해 강의와 토론하는 형식으로 진행한다. 원아시아재단은 매년 8월초 ‘아시아공동체론’을 개설하고 있는 대학의 교수들을 아시아지역의 도시에 초청해 교수들의 연구 성과와 강의경험을 공유하면서 아시아공동체를 위한 더 좋은 방안에 대하여 논의하는 원아시아 컨벤션을 열고 있다.

원아시아 컨벤션은 2011년 제1회 일본 도쿄 대회를 시작으로 인천과 인도네시아 반둥, 제주, 중국 상하이, 캄보디아프놈펜, 일본 나고야, 베트남 하노이에서 개최돼 아시아 각국의 대학 교수와 전문가들이 모여 지식과 정보를 교류하고 나누는 행사다.

특히 이번 행사는 민족주의와 국제주의의 대립이 첨예하게 벌어지고 있는 가운데 열리는 아시아 지성인들의 행사라는 점에서 주목을 끌고 있다.

그동안 ‘내셔널리즘을 억제하는 동아시아 공동체론'을 역설해온 하토야마 유키오 전 수상의 기조연설은 오늘날 한·일간의 정치갈등이 고조되고 있는 현실에서 관심을 모으고 있다. 아울러 패널에 참석하는 동경대 강상중 명예교수 등 많은 일본 학자들의 현안에 대한 논의와 아시아 여러 나라의 교수들이 보는 견해도 흥미를 끌 것으로 전망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마마무, 영국 ‘라이브나우’와 손잡고 스페셜 라이브! 5월 1일 전 세계 방영
그룹 마마무가 한국 아티스트 최초로 영국 라이브나우 스페셜 라이브 첫 주자로 발탁됐다. 마마무(화사, 문별, 솔라, 휘인)는 오는 5월 1일 글로벌 스트리밍 플랫폼인 라이브나우와 손잡고 스페셜 무대 ‘LIVENow K-Pop Presents MAMAMOO’(라이브나우 케이팝 프리젠츠 마마무)를 꾸민다. 특히 이번 공연은 뉴욕을 테마로 한 스튜디오에서 데뷔 7년간의 역사적 히트곡들을 선보이게 될 것으로 알려져 눈길을 끈다. 또한 기존에 선보였던 온라인 공연과는 확연히 차별화된 색다른 배경들과 콘셉트로 아티스트와 팬들이 더욱 가까이 호흡할 수 있는 무대를 선보일 예정이다. 뿐만 아니라 리허설 및 퍼포먼스를 준비하는 뒷모습까지 리얼하게 담겨 팬들의 호기심을 한껏 충족시킬 것으로 알려졌다. 이번 공연은 두아 리파, 마룬 파이브, 고릴라즈, 엘리 골딩 같은 세계적인 아티스트들의 색다른 무대들뿐만 아니라 스포츠, 코미디 분야 등에서도 유니크한 콘텐츠들을 선보이면서 마니아층을 형성한 글로벌 스트리밍 플랫폼인 라이브나우가 주최한다. 라이브나우는 한국의 티알엔터테인먼트와 손잡고 이제 세계 음악 시장에 주류로 자리 잡은 케이팝을 시리즈로 준비를 하고 있으며 그 첫 번째 주자로


영화&공연

더보기
배우 신성록, 뮤지컬 ‘몬테크리스토’이후 ‘드라큘라’ 로 열일행보 이어간다!
배우 신성록이 뮤지컬‘드라큘라’타이틀롤로 출연을 확정했다. 신성록은 최근 뮤지컬 '몬테크리스토'에서 백작 역을 맡아 매 공연 역대급 무대를 선사, 폭발적인 호응과 함께 지난 27일 공연을 끝으로 성황리에 마무리 했다. 그런 가운데 이번에는 뮤지컬 '드라큘라'의 주인공으로 새롭게 합류 소식을 전하며 쉼 없는 열일 행보를 이어간다. 오디컴퍼니㈜ 창립 20주년 두번째 라인업으로 선보이는 판타지 로맨스 뮤지컬 ‘드라큘라’에서 신성록은 치명적이고 신비로운 매력을 가진 뱀파이어 역할을 맡았다. 400년이 넘는 세월동안 한 여인만을 사랑하는 드라큘라를 그가 또 어떤 매력적인 모습으로 그려낼지 벌써부터 많은 이들의 궁금증을 불러모으고 있다. 2004년 뮤지컬 무대로 데뷔한 신성록은 '몬테크리스토', '레베카', '키다리 아저씨', '엘리자벳' 등 다수의 작품을 통해 안정적인 연기력과 가창력은 물론 그만의 감미로운 중저음 보이스로 관객들을 단단히 매료시키며 매 작품 독보적인 존재감을 드러냈다. 이렇듯 브라운관 뿐만 아니라 무대까지 장악하며 연이은 열일 행보를 달리고 있는 신성록. 한계 없는 연기 스펙트럼으로 맹활약을 펼치고 있는 그가 이번‘드라큘라’ 무대에서는 또 어떤 모습

라이프

더보기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