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17.7℃
  • 구름많음강릉 21.6℃
  • 연무서울 17.4℃
  • 박무대전 18.2℃
  • 맑음대구 22.7℃
  • 맑음울산 25.0℃
  • 박무광주 17.6℃
  • 맑음부산 22.8℃
  • 맑음고창 18.0℃
  • 박무제주 17.3℃
  • 구름많음강화 16.4℃
  • 맑음보은 18.3℃
  • 맑음금산 19.8℃
  • 맑음강진군 21.3℃
  • 맑음경주시 24.2℃
  • 맑음거제 22.1℃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나랏말싸미' 한글 창제에 뜻을 모은 사람들의 캐릭터 스틸 공개!

세종의 아들, 세자-수양대군-안평대군부터 신미의 제자들, 학조-학열, 중궁전 나인 진아까지!

 

<나랏말싸미>는 모든 것을 걸고 한글을 만든 세종과 불굴의 신념으로 함께한 사람들, 역사가 담지 못한 한글 창제의 숨겨진 이야기를 그린 영화. <나랏말싸미>는 한글 창제를 시작하고 맺은 임금 ‘세종’(송강호), 뜻을 합쳐 한글을 만드는 스님 ‘신미’(박해일), ‘세종’의 뜻을 품어준 현명한 여장부 ‘소헌왕후’(전미선)과 함께 한글 창제에 힘을 보태는 인물들이 등장해 극의 풍성함을 더한다. 

 

<박열>의 일본인 예심판사와 [슬기로운 감빵생활] 속 마약 범죄로 수감된 한양의 연인, 최근 [봄밤]에서 한지민의 오랜 연인으로 대중에게 강한 인상을 남긴 김준한은 아버지와 왕실의 존립을 걱정하는 ‘세자’ 역을 맡았다. ‘세종’과 ‘소헌왕후’의 장남인 ‘세자’는 신하들의 눈을 피해 스님과 손을 잡고 새 문자를 만들고자 하는 아버지와 왕실의 존립을 걱정하지만, 건강을 해쳐가면서까지 백성을 위해 글자를 만드는 ‘세종’의 진심을 알게 된 후 든든한 조력자가 된다. TV와 스크린을 오가며 탄탄한 연기력을 보여준 차래형과 윤정일은 ‘세종’의 둘째 아들 ‘수양’, 셋째 아들 ‘안평’으로 분해, 아버지의 명으로 ‘신미’의 제자가 된 후 한글 창제에 함께 한다. 매사를 진지하게 받아들이는 원칙주의자 ‘수양’과 서예와 시문, 그림과 음악에 두루 능한 예술가형 ‘안평’이 자신의 장기를 살려 새 문자 만들기에 일조하는 모습은 소소한 웃음과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다. 


 

한편, 각기 다른 능력으로 한글 창제에 힘을 보태는 ‘신미’의 제자들의 활약도 눈길을 끈다. 순수하고 밝은 소년 스님 ‘학조’ 역은 탕준상이, 그의 학형 ‘학열’ 역은 임성재가 맡았다. ‘학조’는 남다른 암기력과 언어능력으로, ‘학열’은 뛰어난 서예 실력으로 새 문자 만들기에 힘을 보탠다. 어릴 때부터 절에서 함께 생활하고 같이 배운 두 사람은 친형제 같은 케미로 극에 활력을 더할 예정이다. 마지막으로 ‘소헌왕후’의 명으로 ‘신미’ 일행을 돕는 중궁전 나인 ‘진아’는 <독전><더 킹><밀정>을 비롯, 최근 [열혈사제]에서 열정 만렙 신입 형사로 시원시원한 연기를 보여준 금새록이 연기한다. ‘진아’는 ‘세종’과 ‘신미’ 일행의 새 문자 만들기를 돕고, 사가의 여인들에게 새 글자를 전하는 등 한글이 퍼지는 데에 힘을 보태는 인물. 막 만들어진 새 문자를 배운 후, ‘학조’와 서툰 문자로 마음을 나누는 모습을 통해 풋풋함과 뭉클함을 전할 예정이다.

 

이처럼 영화 <나랏말싸미>는 세상에서 가장 쉽고 아름다운 문자, 한글이 개인이 아닌 ‘모두’의 성취였던 것처럼 다채로운 개성과 탄탄한 연기력을 가진 배우들이 뜻을 모아 열연을 펼치며 관객들에게 깊은 여운과 긴 울림을 선사할 것이다. 

 

연기파 배우들의 호연과 함께 한글을 만들기 위해 신념을 꺾지 않고 노력을 다했던 사람들의 이야기를 그려낼 영화 <나랏말싸미>는 7월 24일 개봉 예정이다.


연예&스타

더보기
tvN '건강함의 시작, 몸의 대화' "내 몸에 딱 맞는 건강 비법 제시, 실속있는 건강 프로그램"
tvN '건강함의 시작, 몸의 대화'의 전현무, 이지혜, 문세윤, 홍신애가 오늘 첫 방송을 앞두고 특별한 소감을 전해 눈길을 끈다. '건강함의 시작, 몸의 대화'(연출: 문희현, 김수현)(이하 '몸의 대화')는 유전자 검사를 통해 질병을 예측하고 예방 솔루션을 제시하는 평생 질병 예측 토크쇼다. 매회 MC 전현무, 이지혜, 문세윤, 홍신애와 게스트의 유전자 검사를 실시, 전문의들과 함께 질병을 심도 있게 파헤치고 솔루션을 제시할 예정. 유전자 검사라는 트렌디한 주제로 건강에 관심이 많은 젊은 층 사이에서 특히 큰 화제를 일으키고 있다. 오늘(11일) 저녁 7시 40분 첫 방송을 앞두고 전현무, 이지혜, 문세윤, 홍신애가 소감을 전했다. 먼저 전현무는 "'몸의 대화'는 유전자 검사를 기반으로 내 몸에 딱 맞는 건강 비법을 제시한다"며 "비유하자면 맞춤형 원테이블 식당, 맞춤정장 같은 건강 프로그램이다. 내 유전자가 원하는 건강 비법으로 실속 있게 몸을 돌볼 수 있는 프로그램이라 느낌이 좋다"며 기대감을 드러냈다. 또한 이지혜는 "유전자를 통해 내 건강상의 약점을 먼저 알고 관리할 수 있다는 게 너무 신기했다"며 "여기서 얻은 정보로 건강을 관리해야겠다. 생명연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
LG전자, CJ푸드빌 빕스 매장에 ‘LG 클로이 셰프봇’ 추가 도입
LG전자가 CJ푸드빌이 운영하는 패밀리 레스토랑 ‘빕스’에 음식을 만드는 ‘LG 클로이 셰프봇’을 확대 적용한다. LG전자는 이번 주까지 패밀리 레스토랑 빕스 광주 광천점, 안양 비산점, 인천 예술회관역점에 클로이 셰프봇을 도입한다. 앞서 2019년 말 빕스 1호점인 등촌점에 클로이 셰프봇을 처음 선보였다. LG전자와 CJ푸드빌은 레스토랑에서 위험하거나 단순하고 반복적인 조리 는 클로이 로봇이 맡고 직원들은 고객에게 좀 더 가치 있는 경험과 서비스를 제공하는 데 집중할 수 있도록 로봇 도입을 확대하고 있다. 클로이 셰프봇 외에 자율주행하며 음식을 나르는 ‘LG 클로이 서브봇’도 추가 도입을 검토하고 있다. 또 양사는 CJ푸드빌 매장에서 셰프봇과 서브봇을 운영하며 쌓은 경험을 제품 개발에 적용하는 등 레스토랑에서 활용할 수 있는 로봇 솔루션을 함께 개발하고 있다. 요리로봇인 클로이 셰프봇은 직접 국수를 만든다. 고객이 국수 코너에서 원하는 재료를 그릇에 담아 셰프봇에 건네면 셰프봇은 뜨거운 물에 국수 재료를 넣어 삶는다. 삶은 재료를 건져내 물기를 탁탁 털어 다시 그릇에 담고 육수를 부어 요리를 완성한다. LG전자는 셰프봇이 실제 요리사처럼 움직일 수 있도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