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28.3℃
  • 구름조금강릉 24.8℃
  • 맑음서울 28.5℃
  • 맑음대전 27.6℃
  • 맑음대구 24.7℃
  • 구름조금울산 24.1℃
  • 맑음광주 26.4℃
  • 맑음부산 25.3℃
  • 맑음고창 26.4℃
  • 구름조금제주 24.5℃
  • 맑음강화 27.6℃
  • 맑음보은 25.5℃
  • 맑음금산 25.5℃
  • 맑음강진군 24.5℃
  • 구름조금경주시 24.1℃
  • 맑음거제 26.4℃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덤보>, 디즈니와 팀 버튼의 협업은 성공일까?

29일 개봉하는 <덤보>, 북미 반응은?


지난 27일, 2010년 팀 버튼의 <이상한 나라의 앨리스> 이후 <덤보>까지 총 8편의 실사영화를 제작한 디즈니는 이렇다 할 성공을  거두지 못하고 있다. 한 지붕 아래서 개봉 때마다 흥행을 몰고 다니는 ‘마블 시네마틱 유니버스(이하 마블)’과, 3D 애니메이션의 공룡이 되어 버린 ‘픽사 애니메이션 스튜디오(이하 픽사)’에  비한다면, 국내 관객 백만 명을 넘기기 힘든 ‘실사영화’ 시리즈는 참패에 가깝다.

 

팀 버튼 감독과 디즈니의 ‘실사 영화’ 인연은 2010년 개봉한 <이상한 나라의 앨리스>부터 시작한다. 그의 ‘사단’이라고 할 수 있는 조니 뎁, 헬레나 본햄 카터가 출연한 이 영화는 당시 ‘제83회 미국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콜린 앳우드가 의상상을 수상하는 등 작품성을 인정받고, 흥행 면에서도 북미에서만 3억 달러 이상의 수익을 거두며 두 마리 토끼를 모두 잡았다는 평가를 받았다. 한편, 콜린 앳우드는 <덤보>에서도 코스튬 디자이너로 작품에 참여했다.



디즈니에게 있어 애니메이션의 실사화는 일종의 자존심과도 같다. ‘픽사’와 ‘마블’을 사들이며 성공적인 제작사로서의 위치는 굳혀가고 있지만, 2D 애니메이션의 전설이 그 자산을 활용하고 싶은 욕심은 어찌 보면 당연하다. 그런 점에서 디즈니와 ‘상상력의 거장’ 팀 버튼은 최상의 조합처럼 보였다. 하지만 2016년 <미스 페레그린과 이상한 아이들의 집>은 평단과 관객의 미지근한 반응을 얻으며 팀 버튼의 신화가 한 풀 꺾인 모습을 보였다. 3년 만에 디즈니의 영화를 들고 온 팀 버튼은, 10년 전 발휘했던 시너지를 되찾지 못한 형국이다.

 

로튼 토마토(www.rottentomatoes.com)에 따르면, 120명의 비평가 중 52%만이 긍정적인 반응을 보였다. 가디언지의 영화 비평가 브래드소는, “영화 초반 덤보가 날아오를 때 뒤뚱거리는 장면에서 괜찮은 순간도 있었다. 하지만 그런 장면들조차 산만하게 꼬이고, 짜증 나는 결말로 이야기가 늘어지면서 사라졌다”며 악평을 하기도 했다. 북미 시간으로 29일 개봉하는 덤보는, 엇갈리는 평가 속에 어떤 모습으로 날아오를지 주목된다.



OCN 'WATCHER(왓쳐)' 대망의 D-DAY, '아는 만큼 보인다' 제작진이 뽑은 관전 포인트
‘WATCHER(왓쳐)’가 사건의 이면까지 파고드는 새로운 차원의 심리스릴러를 선보인다. OCN 새 토일 오리지널 ‘WATCHER(왓쳐)’(연출 안길호, 극본 한상운, 제작 스튜디오드래곤/ 이하 ‘왓쳐’)가 드디어 오늘(6일) 첫 방송된다. ‘왓쳐’는 비극적 사건에 얽힌 세 남녀가 경찰의 부패를 파헤치는 비리수사팀이 되어 권력의 실체를 밝히는 내부 감찰 스릴러를 그린다. 경찰을 잡는 경찰, ‘감찰’이라는 특수한 수사관을 소재로 인간의 다면성을 치밀하게 쫓으며 결이 다른 장르물을 완성한다. 한석규, 서강준, 김현주를 중심으로 장르물 최적화 배우들이 총출동했고, ‘비밀의 숲’,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에서 치밀한 연출력을 선보인 안길호 감독과 ‘굿와이프’에서 인물의 내면을 세밀하게 조명한 한상운 작가가 만나 차원이 다른 심리 스릴러를 탄생시킬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그 누구도 믿을 수 없고, 한순간도 눈 뗄 수 없는 내부 감찰 스릴러 ‘왓쳐’. 그 서막을 열며 제작진이 ‘아는 만큼 보이는’ 놓치면 안 될 관전 포인트를 밝혔다. #장르물 명가 OCN의 이유 있는 도전, 이번엔 ‘감찰’이다! 새로운 차원의 심리스릴러 탄생 ‘손 the guest’, ‘라이프


기상청 국가기상위성센터, 제9회 기상위성 여름캠프 개최
기상청 국가기상위성센터가 주관하는 제9회 기상위성 여름캠프가 2019년 8월 20일(화)~23일(금) 3박 4일간 진행된다. 올해로 9회째를 맞는 기상위성 여름캠프는 첨단과학을 기반으로 하는 위성에 대한 서비스 및 분석기술 활용을 확대하고, 수요자에 맞는 기상위성 전문교육 프로그램에 대한 효과 분석 및 활성화 전략, 기상위성관련 전공자 대상의 역량 강화 및 전문성 향상을 위한 체계적인 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프로그램이다. 기상위성 여름캠프 주요내용으로는 위성자료 획득 및 서비스 기관 이해, 위성영상 기본해석, 기상위성자료처리, 위성산출물 활용, 위성영상분석(실습), 현장학습 등 캠프참가자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되는 알찬 커리큘럼으로 구성되었다. 이번 캠프 신청접수는 1차 접수는 7월 5일, 2차 접수는 7월 12일이며 캠프장소는 근로복지공단 인재개발원(충북 진천 소재), 참가비는 무료이다. 캠프를 진행할 종합컨설팅전문기업 에이치알디솔루션 오정민 대표는 “이번 기상위성 여름캠프는 기상위성과 국가위성센터 업무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고, 참가자 개개인의 역량 강화, 참가자간의 네트워크 구성할 수 있는 알찬 시간이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