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1.11 (금)

  • 구름많음동두천 5.9℃
  • 맑음강릉 7.0℃
  • 연무서울 6.0℃
  • 연무대전 7.4℃
  • 구름조금대구 8.1℃
  • 구름조금울산 9.1℃
  • 연무광주 9.3℃
  • 구름조금부산 10.7℃
  • 구름많음고창 7.1℃
  • 연무제주 8.9℃
  • 구름많음강화 4.3℃
  • 맑음보은 7.6℃
  • 구름조금금산 7.5℃
  • 구름많음강진군 8.1℃
  • 구름조금경주시 9.3℃
  • 맑음거제 8.7℃
기상청 제공

연예계 주간소식



김정민 부친상, 15년간 연락無.."아버지 정말 미웠습니다, 죄송합니다" 고백


김정민이 부친상을 당했다는 소식을 전하면서 아픈 가정사도 고백해 화제가 됐다.


11일 김정민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9일 부친께서 고인이 되셨습니다. 내일이 발인인 아버지 장례를 오늘 알았습니다. 친척께서 연락을 해주지 않았다면 몰랐을지도 모르겠습니다”라고 부친상을 뒤늦게 알았다는 사실을 전했다.


김정민은 이어 "오는 길 내내 생각이 많았습니다. 눈물도 안 날줄 알았습니다. 그런데 영정사진을 뵈니 한없이 죄인이 된 마음입니다. 이렇게 일찍 일줄은 정말 몰랐습니다"라며 슬픈 감정을 내비췄다. "빚투가 한창일때 혹시 제 친부도 그런게 있지 않을까 하는 걱정이 들었습니다. 알아보고 싶었었지만 15년이 넘게 연락도 없이 지냈고 나에겐 너무나 안좋은 기억만을 남겨준 아버지였습니다. 그런데 그때가 살아계신 아버지를 볼수있는 마지막 기회 였었나봅니다"고 전했다.

 
또 김정민은 15년간 아버지를 보지 못했던 가정사를 밝히면서 투병사실을 전혀 몰랐었다고 전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김정민은 "저는 투병중이셨던 것 조차 알지 못했고, 마지막 염을 하는것도 보지 못했습니다. 장례라는것을 미리 상상이라도 해봤었다면 염을 조금만 늦춰달라고 연락이라도 했을텐데 아무것도 못했습니다"라며 "아버지. 많이 미웠습니다. 정말 많이 원망 했었습니다. 하지만 돌아가시면 아무 의미가 없다는 말을 이제야 이해할 것 같습니다"라며 그동안 소식을 묻지 않은 자신을 자책을 하는 모습을 보였다.

 
마지막으로 김정민은 "이제 몇시간뒤 발인입니다. 부디 가시는 길이라도 편안하셨으면 합니다. 저도 용서하고 아버지도 저를 용서해 주시기를 바랍니다. 1월 11일 오늘이 이제 저에겐 다른 의미로 평생동안 기억 되겠죠. 아버지 부디 저를 용서하시고 편히 잠드시길 바랍니다"고 덧붙였다.


한편, 김정민의 부친은 지난 9일 간경화로 투병하다가 세상을 떠난 것으로 알려졌다.

관련태그

뉴스인스타  김정민  부친상  긴경화  발인



tvN '커피 프렌즈' 몰려드는 주문에 멤버들 위기, 조재윤 알바생 긴급 투입!
오늘(11일, 금) 방송하는 tvN '커피 프렌즈' 2회에서는 혼란에 빠진 멤버들의 고군분투가 예고돼흥미진진, 아슬한 분위기를자아내고 있다. tvN '커피 프렌즈'는 유연석과 손호준이 제주도의 한 감귤 농장에서 카페를 운영하며, 수익금을 전액 기부하는 예능 프로그램이다. 이 프로젝트는 절친한 두 사람이 올 한 해 동안 진행했던 동명의 기부 행사 '커피 프렌즈'에서 시작됐다. 지난 4일(금) 첫 방송에서는 영업을 개시한 유연석, 손호준, 최지우, 양세종 네 멤버의 환상적인 호흡이 따뜻한 웃음을 안겼다. 이어 오늘(11일, 금) 2회 방송을 앞두고 공개된 예고편에서는 영업 첫날부터 위기에 봉착한 멤버들의 모습이 담겨 있어 흥미를 자극한다. 이날 멤버들은 갑자기 나타난 단체 손님의 행렬에 입을 다물지 못한다. 정신을 수습하고 차근차근 일을 처리해나가지만, 주문이 쌓일 정도로 몰리자 메뉴판을 빼먹고 주문이 꼬이는 등 실수를 연발해 손에 땀을 쥐게 만든다. "지금 큰 문제가 생겼다"는 유연석의 외침과 손님들 사이를 오가는 최지우, 양세종의 발걸음에서 다급함이 느껴진다. 손호준은 걱정 가득한 목소리로 "진짜 어떡하지"라 말해 이들의 첫 영업이 무사히 마칠 수 있을지 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