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19.8℃
  • 맑음강릉 21.0℃
  • 구름많음서울 21.2℃
  • 흐림대전 21.4℃
  • 흐림대구 19.7℃
  • 흐림울산 17.9℃
  • 광주 19.6℃
  • 부산 19.3℃
  • 구름많음고창 20.2℃
  • 흐림제주 20.5℃
  • 구름조금강화 18.5℃
  • 구름많음보은 20.2℃
  • 구름많음금산 19.2℃
  • 구름많음강진군 19.1℃
  • 구름많음경주시 18.5℃
  • 흐림거제 17.6℃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전체기사



연예&스타

더보기
JTBC '나쁜엄마' 의문의 화재 사건! 행복한 농장 집어삼킨 화마! 다시 깨어난 이도현의 달라진 눈빛
‘나쁜엄마’ 이도현이 다시 깨어났다. 시청률은 10.6%를 돌파하며 또 한번 자체 최고 기록을 경신했다. 지난 31일 방송된 JTBC 수목드라마 ‘나쁜엄마’(연출 심나연, 극본 배세영, 제작 드라마하우스스튜디오∙SLL∙필름몬스터) 11회에서는 영순(라미란 분)이 갑자기 쓰러지며 강호(이도현 분)가 그의 보호자를 자처하고 나섰다. 앞으로 함께 할 날이 얼마 남지 않았다는 사실을 받아들이며 슬프지만 담담하게 마지막을 준비하는 모자의 모습이 다시금 시청자들의 눈물 버튼을 눌렀다. 그러나 행복하기만도 부족한 두 사람에게 또 한 번 비운의 사고가 닥쳤다. 돼지 농장에 화마가 덮친 것. 치솟는 불길 속의 영순을 구하고 뒤따라 탈출하던 강호는 2차 폭발과 함께 쓰러졌다. 마치 긴 잠에서 깬 듯 눈을 뜬 강호의 엔딩이 궁금증을 고조시켰다. 시청자 반응도 뜨거웠다. 11회 시청률은 전국 10.3% 수도권 10.6%(닐슨코리아, 유료가구 기준)로 6회 연속 자체 최고를 경신하며 동시간대 1위를 차지했다. 타깃2049 시청률 역시 3.2%로 전 채널 1위를 지키며 그 인기를 실감케 했다. 영순, 강호 모자의 집 앞에는 아침부터 손님들이 줄을 지었다. 모든 것을 고백하기로 한 미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