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13.6℃
  • 맑음강릉 22.8℃
  • 맑음서울 16.8℃
  • 맑음대전 16.9℃
  • 맑음대구 18.7℃
  • 맑음울산 15.6℃
  • 맑음광주 17.8℃
  • 맑음부산 18.2℃
  • 맑음고창 12.4℃
  • 맑음제주 16.6℃
  • 맑음강화 13.2℃
  • 맑음보은 13.7℃
  • 맑음금산 14.1℃
  • 맑음강진군 13.5℃
  • 맑음경주시 16.2℃
  • 맑음거제 16.0℃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엑스
  • 인스타그램

‘파묘’ 장재현 감독, 오컬트 각본집 출간 4월 25일 예판 시작

'검은사제들'·'사바하'·'파묘' 영화 속 숨겨진 디테일을 글로 만나다.

 

 

대한민국 오컬트 장르에 한 획은 그은 장재현 감독의 ‘오컬트 3부작:장재현 각본집’(세트, 전 3권)이 출간된다.

 

장재현 감독은 자신만의 독특하고 매혹적인 스타일로 오컬트 장르에 새로운 생명을 불어넣었다.

 

그의 작품 중 '검은 사제들'은 가톨릭 사제 두 명의 이야기를 담아내며 시작한다.

 

이어서 신의 존재를 탐구하는 '사바하' 그리고 한국 오컬트 영화 사상 가장 큰 성공을 거둔 '파묘'까지 장재현 감독의 필체가 담긴 오컬트 3부작은 그 자체로 하나의 예술 작품이라는 평이다.

 

 

 

이번에 공개된 ‘오컬트 3부작: 장재현 각본집’에서는 감독이 직접 각본을 쓰고 연출한 모든 영화의 숨겨진 디테일과 다양한 언어로 표현된 대사들을 만날 수 있다.

 

특히 '검은 사제들'에서 사용된 라틴어와 '파묘'에 나오는 고대 일본어 등이 독자들에게 색다른 경험을 제공할 예정이다.

 

여기에 영화에서 볼 수 없던 장면과 대사까지 포함되어 있으며 4월 25일부터 예약 판매가 진행되고  5월 16일에 정식으로 출간될 예정이다.




영화&공연

더보기
소리없는 공포 '콰이어트 플레이스: 첫째 날' 6월 개봉
제작비를 훨씬 뛰어넘는 엄청난 수익을 올린 전설적인 시리즈, '콰이어트 플레이스'가 다시 우리 곁으로 돌아온다. 이번에는 세상에서 소리가 사라진 그 순간을 담은 '콰이어트 플레이스: 첫째 날'로, 6월 개봉을 앞두고 새로운 예고편을 선보였다. 이 영화는 소리를 내면 공격받게 되는 괴생명체가 등장하며 모든 것이 침묵으로 가득 찬 그날의 시작을 말해준다. 최근 공개된 예고편은 뉴욕에서 고양이와 평범한 일상을 보내던 '사미라'(루피타 뇽오)부터 시작하여 갑작스러운 섬광과 함께 도시를 혼란에 빠트린 괴생명체의 습격까지 급변하는 상황을 담았다. 폐허가 된 도시에서 '사미라'와 생존자 '에릭'(조셉 퀸)은 함께 힘을 모아 위기에서 벗어나려 한다. 무음의 싸움은 지하철부터 성당에 이르기까지 뉴욕 곳곳에서 펼쳐지며 관객들마저 숨죽이게 만든다. '콰이어트 플레이스: 첫째 날'은 '소리를 내면 죽는다'는 독창적인 설정으로 1, 2편 합산 6억 달러 이상의 수익을 기록하며 작품성과 흥행성 모두를 인정받은 시리즈의 새로운 장을 열었다. 전작을 연출한 존 크래신스키가 각본을 맡고, '피그'로 다수의 상을 수상한 마이클 사노스키 감독이 연출을 맡았다. 여기에 '노예 12년', '어스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