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13.6℃
  • 흐림강릉 11.1℃
  • 맑음서울 13.5℃
  • 맑음대전 15.6℃
  • 구름조금대구 14.4℃
  • 구름많음울산 13.5℃
  • 맑음광주 17.2℃
  • 맑음부산 16.2℃
  • 맑음고창 ℃
  • 맑음제주 19.2℃
  • 맑음강화 14.6℃
  • 구름조금보은 14.2℃
  • 맑음금산 15.1℃
  • 맑음강진군 19.2℃
  • 구름많음경주시 13.3℃
  • 맑음거제 17.4℃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엑스
  • 인스타그램

KBS1 '전국노래자랑-설특집 인기상 총집합' 영탁, 인제의 자랑 원하율 '찐이야'에 꿀뚝뚝!

 

44년 전통의 국내 최고, 최장수 예능프로그램 ‘전국노래자랑’이 '설특집 인기상 총집합 특집'을 선보인다.

 

'전국노래자랑'이 민족 대명절인 설을 맞이해 흥겨운 특집 방송을 선사한다. 오는 11일(일) 오후 12시 10분부터 총 80분간 방송될 설특집은 '인기상 총집합'으로 앞서 '전국노래자랑' 지역 본선에 참가해 인기상을 수상한 '전낳스(전국노래자랑이 낳은 스타)'들이 총출동하는 무대가 될 전망이다. 특히 2주에 걸쳐 1, 2부로 방송되는 '설특집 인기상 총집합'은 1부에서 깜찍함으로 똘똘 뭉친 10대 이하 참가자들의 경연을, 2부에선 배꼽 잡는 끼와 예능감을 겸비한 성인 참가자들의 경연을 담아내며 설 안방에 유쾌한 볼거리를 선사한다. 또한 진성, 김용임, 영탁, 뮤지가 특별 심사위원 군단으로 나서 설특집 방송을 한층 풍성하게 꾸밀 예정이다.

 

무엇보다 '설특집 인기상 총집합' 1부에는 서울 성북구 편에 출연해 역대급 귀여움으로 심사위원에게 용돈을 받은 초유의 사태(?)를 만든 5세 박서아가 출연한다. 당시 '새벽비'를 열창하며 무대를 뒤집었던 박서아는 '전국노래자랑' 출연 이후 '모태 트롯 신동'이라는 타이틀을 거머쥐며 트롯 예능 섭외 1순위에 오르기도 했다. 이에 '전국노래자랑' 무대에 금의환향한 화제의 키즈스타 박서아의 무대에 기대감이 고조된다.

 

 

또한 경기도 부천시편 인기상에 빛나는 스턴트 치어리더팀 '빅 타이드'의 오프닝 공연을 시작으로, 서울특별시 양천구편 인기상 수상자 '목동 하현우' 김윤솔(9세), 구슬픈 노래가락으로 트롯 신동 반열에 오른 충남 서산시편 인기상 수상자 유지우(7세), 색소폰 부는 재간둥이로 주목 받은 부산광역시 사상구편 인기상 도유민(17세) 등이 무대에 오른다. 특히 깜찍한 군복 차림으로 등장해 '찐이야'를 열창했던 강원특별자치도 인제군편 인기상 원하율(5세)이 원곡자 영탁과 꿀이 뚝뚝 떨어지는 무대 위 만남으로 흐뭇한 미소를 자아내기도 한다는 후문.

 

과연 전국에서 모인 10대 이하 인기상 수상자들 중 최고 인기대상의 영예가 누구에게 돌아갈지 '설특집 인기상 총집합' 1부 방송에 기대감이 수직 상승한다.

 

이에 대해 '전국노래자랑' 제작진은 "설특집 인기상 총집합 특집은 그야말로 웃음이 끊이지 않는 방송이 될 예정이다. 깜찍하고 사랑스러운 10대 인기상 수상자들의 무대가 시청자분들께 기분 좋은 설 선물이 되길 바란다. 2주 간 이어질 전국구 끼쟁이들의 무대에 많은 기대와 관심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한편 KBS 1TV ‘전국노래자랑’은 매주 일요일 낮 12시 10분에 방송되며, '설특집 인기상 총집합 1부'는 오는 2월 11일(일) 낮 12시 10분부터 80분간 방송된다.




영화&공연

더보기
소리없는 공포 '콰이어트 플레이스: 첫째 날' 6월 개봉
제작비를 훨씬 뛰어넘는 엄청난 수익을 올린 전설적인 시리즈, '콰이어트 플레이스'가 다시 우리 곁으로 돌아온다. 이번에는 세상에서 소리가 사라진 그 순간을 담은 '콰이어트 플레이스: 첫째 날'로, 6월 개봉을 앞두고 새로운 예고편을 선보였다. 이 영화는 소리를 내면 공격받게 되는 괴생명체가 등장하며 모든 것이 침묵으로 가득 찬 그날의 시작을 말해준다. 최근 공개된 예고편은 뉴욕에서 고양이와 평범한 일상을 보내던 '사미라'(루피타 뇽오)부터 시작하여 갑작스러운 섬광과 함께 도시를 혼란에 빠트린 괴생명체의 습격까지 급변하는 상황을 담았다. 폐허가 된 도시에서 '사미라'와 생존자 '에릭'(조셉 퀸)은 함께 힘을 모아 위기에서 벗어나려 한다. 무음의 싸움은 지하철부터 성당에 이르기까지 뉴욕 곳곳에서 펼쳐지며 관객들마저 숨죽이게 만든다. '콰이어트 플레이스: 첫째 날'은 '소리를 내면 죽는다'는 독창적인 설정으로 1, 2편 합산 6억 달러 이상의 수익을 기록하며 작품성과 흥행성 모두를 인정받은 시리즈의 새로운 장을 열었다. 전작을 연출한 존 크래신스키가 각본을 맡고, '피그'로 다수의 상을 수상한 마이클 사노스키 감독이 연출을 맡았다. 여기에 '노예 12년', '어스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