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5.0℃
  • 맑음강릉 0.1℃
  • 맑음서울 -1.9℃
  • 박무대전 -2.5℃
  • 연무대구 -1.0℃
  • 연무울산 0.5℃
  • 박무광주 1.0℃
  • 연무부산 2.1℃
  • 맑음고창 -1.8℃
  • 맑음제주 6.0℃
  • 맑음강화 -4.4℃
  • 맑음보은 -3.4℃
  • 맑음금산 -4.6℃
  • 맑음강진군 -1.1℃
  • 맑음경주시 -0.7℃
  • 맑음거제 -0.1℃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손석구-김성철-김동휘-홍경, 제목부터 강렬한 '댓글부대' 3월 27일 개봉 확정 & 런칭 예고편 전격 공개!

 

온라인 여론 조작이라는 현실과 맞닿아있는 소재와 손석구의 스크린 복귀작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는 영화 <댓글부대>가 3월 27일 개봉을 확정 짓고, 런칭 예고편을 공개했다.


대기업에 대한 기사를 쓴 후 정직당한 기자 ‘임상진’에게 온라인 여론을 조작했다는 익명의 제보자가 나타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 를 다룬 영화 <댓글부대>가 오는 3월 27일 개봉을 확정 짓고 런칭 예고편을 공개했다. 제목부터 강렬한 영화 <댓글부대>는 작품마다 뛰어난 캐릭터 소화력과 탄탄한 연기력을 보여주며 믿고 보는 배우로 자리매김한 배우 손석구의 스크린 복귀작으로 공개 전부터 이목을 집중시킨 바 있다. 손석구는 대기업의 횡포를 고발하는 기사를 쓰고 정직당한 뒤 복직을 노리는 기자 ‘임상진’ 역을 맡았다. 여기에 ‘임상진’(손석구)과 대립하는 일명 ‘팀알렙’의 멤버로는 빠른 두뇌 회전을 선보이며 여론 조작을 주도하는 실질적 리더 ‘찡뻤킹’ 역의 김성철, 후킹한 스토리를 짜는 익명의 작가이자 ‘댓글부대’의 존재를 알리는 제보자 ‘찻탓캇’ 역의 김동휘, 온라인 여론 조작의 위력을 체감하고 점점 더 빠져드는 키보드 워리어 ‘팹택’ 역의 홍경이 캐스팅 소식을 알려 기대감을 높인다.

 

 

공개된 런칭 예고편은 어딘가를 주시하며 생각에 잠긴 듯한 ‘임상진’ 주위로 ‘댓글부대’에 대해 보도하는 뉴스 음성과 수많은 댓글들이 빠르게 지나가며 시선을 사로잡는다. ‘임상진’이 자리를 박차고 일어나자, “그게 다 저희들이 만든 방법이라고요”라고 나오는 의문의 목소리는 ‘팀알렙’의 활동에 대해 궁금증을 자아낸다. 마지막으로 “이 이야기는 이 사람의 제보로 시작된다” 는 ‘임상진’의 의미심장한 내레이션은 앞으로 펼쳐질 예측 불가한 전개에 대한 서스펜스를 극대화하며 웰메이드 범죄 드라마의 탄생을 예고한다. 특히 <댓글부대>는 인터넷 기사, 각종 커뮤니티와 소셜 네트워크 서비스(SNS)를 일상적으로 사용하는 현대인이라면 누구나 생각해 봤을 온라인 여론 조작이라는 현실적인 소재로 몰입도를 끌어올린다. 뿐만 아니라 <성실한 나라의 앨리스>를 통해 탄탄한 스토리텔링과 감각적인 연출로 제52회 백상예술대상 영화 부문 각본상을 받으며 충무로의 차세대 감독으로 부상한 안국진 감독이 메가폰을 잡아 영화에 대한 기대감을 더한다.

 

웰메이드 범죄 드라마의 탄생을 예고하며 기대감을 증폭시키는 영화 <댓글부대>는 3월 27일 개봉 예정이다.


연예&스타

더보기
MBC 설파일럿 '송스틸러' 같은 곡 다른 느낌, '잠깐 시간 될까' 애절 임정희 vs 청량 이무진...관객의 선택은?
MBC 설 파일럿 예능 '송스틸러'에서 임정희와 FTISLAND 이홍기가 스틸 무대를 선보인다. 갖고 싶은 남의 곡을 대놓고 훔칠 기회를 제공하는 신개념 음악 프로그램 '송스틸러'는 파트너끼리 서로의 곡을 훔치는 '1:1 스틸전'과, 둘이 한 팀이 되어 다른 사람의 곡을 훔치는 ‘듀엣 스틸전’으로 진행된다. 12일 공개되는 1:1 스틸전에서는 임정희가 이무진의 ‘잠깐 시간 될까’를 선보일 예정이다. 이무진은 제작진과의 사전 미팅에서 “‘잠깐 시간 될까’는 아무도 못 뺏을 것”이라며 내기까지 했다고 밝혀져 임정희가 선보일 무대에 관심이 쏠린다. 제작진은 “이무진의 원곡이 고백하기 전의 설렘을 담았다면, 임정희의 편곡은 이별 후의 짙은 감정을 느낄 수 있을 것”이라 언급하며, “자신감 넘쳤던 이무진을 불안에 떨게 했다”고도 전해 무대에 대한 기대감을 더한다. 더불어 초통령의 자리도 임정희에게 뺏길지 모른다는 전현무의 질문에 “이미 아이브에게 넘어간 지 오래”라고 밝혀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기도 했다고. 이어 이홍기는 1:1 스틸전에서 정용화의 솔로 데뷔곡 ‘어느 멋진 날’을 선곡해 기대를 모은다. 정용화는 이 곡에 대해 “피와 살이 들어간 가장 사랑하는 곡”이라



라이프

더보기
국내 지방공항~자카르타·발리 직항 생긴다. 한·인도네시아, 하늘길 확대
앞으로 지방공항에서도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발리 직항 비행기를 탈 수 있게 됐다. 한국과 인도네시아 항공 운항 횟수도 늘어난다. 국토교통부는 지난달 31일부터 양일간 인도네시아 바탐에서 열린 한-인도네시아 간 항공회담을 열고 양국간 국제선 운항 횟수를 대폭 늘리기로 합의했다고 밝혔다. 인도네시아는 아세안 10개국 중 유일한 직항 자유화를 체결하지 않은 국가(마닐라 제외)다. 2012년에 주 23회로 증대된 운항횟수는 현재까지 유지되는 중이다. 하지만 이번 회담으로 양국 6개 지방 공항 간 자유화되고 한국 지방공항-자카르타,발리 간 각 주 7회 등 운항 횟수가 총 주 28회로 늘어난다. 한국 6개 지방 공항은 부산, 대구, 청주, 제주, 무안, 양양이다. 인도네시아 6개 지방공항은 바탐, 마나도, 롬복, 족자카르타, 발릭파판, 케르타자티 등이다. 그동안 한국 지방공항-인도네시아 간 직항 노선이 없어 인천공항에서만 출발해야 했던 큰 불편이 해소될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지방공항 활성화에 많은 도움이 될 전망이다. 또, 성수기 동안 항공권 구매가 어려울 만큼 인기가 많은 발리 노선은 양국 지정항공사간 공동운항(Code-share)을 통해 무제한 운항이 가능해진다.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