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23.2℃
  • 맑음강릉 29.6℃
  • 구름많음서울 24.2℃
  • 맑음대전 24.4℃
  • 맑음대구 27.0℃
  • 맑음울산 26.7℃
  • 맑음광주 24.5℃
  • 맑음부산 25.5℃
  • 맑음고창 21.3℃
  • 박무제주 21.2℃
  • 구름많음강화 22.7℃
  • 맑음보은 24.3℃
  • 맑음금산 24.3℃
  • 맑음강진군 21.4℃
  • 맑음경주시 28.0℃
  • 맑음거제 25.7℃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엑스
  • 인스타그램

지니 TV '사랑한다고 말해줘' 정우성의 고요한 세상에 찾아온 ‘신현빈’이라는 설렘! 메인 예고편 공개

 

‘사랑한다고 말해줘’ 정우성의 고요한 세상에 ‘신현빈’이라는 따스한 설렘이 찾아든다.


오는 27일(월) 첫 방송되는 지니 TV 오리지널 ‘사랑한다고 말해줘’(연출 김윤진, 극본 김민정, 기획 KT스튜디오지니, 제작 스튜디오앤뉴·아티스트스튜디오, 원작 일본 TV 드라마 ‘사랑한다고 말해줘’(각본 키타카와 에리코·제작 TBS 텔레비전)) 측은 20일, 차진우(정우성 분)와 정모은(신현빈 분)의 관계 변화가 기대되는 메인 예고편을 공개했다.


‘사랑한다고 말해줘’는 손으로 말하는 화가 차진우와 마음으로 듣는 배우 정모은의 소리없는 사랑을 다룬 클래식 멜로다. 눈빛을 언어 삼아, 표정을 고백 삼아 사랑을 완성해가는 두 남녀의 이야기가 시청자들에게 따스한 설렘을 선사한다. 청춘 로맨스의 한 획을 그은 ‘그해 우리는’ 김윤진 감독과 ‘구르미 그린 달빛’ 등을 통해 감각적인 필력을 선보인 김민정 작가가 의기투합해 오랜만에 만나는 짙은 감성의 ‘찐’ 멜로를 완성한다.


무엇보다도 감성의 깊이가 다른 정우성과 신현빈의 케미스트리에 이목이 집중된다. 정우성은 청각장애를 가진 화가 ‘차진우’로 11년 만에 멜로 드라마로 귀환한다. 그림만이 세상 전부였던 차진우는 ‘정모은’과의 운명적 만남을 통해 큰 변화를 맞는 인물. 신현빈은 배우의 꿈을 키우는 ‘정모은’ 역을 맡았다. 차진우로 인해 겪게 되는 감정의 소용돌이 속 진정한 사랑을 깨닫고 배우로 성장해간다.

 


차진우의 고독한 세상에 찾아 든 ‘정모은’이라는 설렘, 정모은의 치열한 세상에 고요한 안식을 주는 ‘차진우’가 어떤 로맨스를 완성할지 기대를 높인다. 그런 가운데 공개된 메인 예고편은 두 사람의 이야기를 더욱 궁금하게 한다.


“다가오는 발소리를 들을 수 없는 나에겐 타인과의 안전거리 확보는 필수다”라는 차진우의 덤덤한 내레이션은 혼자가 익숙한 그의 세상을 짐작게 한다. 그런 차진우의 일상에 불쑥 들어선 ‘정모은’은 다채로운 감정의 파동을 일으킨다. 정모은 역시 자신도 모르게 차진우에게 이끌린다. 그와의 대화를 위해 수어까지 도전했지만, 귀여운 실수를 하고 만다. ‘대화’를 ‘고백’으로 틀리게 표현하는 정모은을 향해 짓는 차진우의 미소가 따스하다. 차진우의 안전거리를 단숨에 무너뜨리고 나란히 선 정모은. 한 우산 속 두 사람의 한 뼘 거리가 두근거림을 안긴다.


화재경보에 다급히 건물을 빠져나가는 사람들 사이 홀로 남겨진 차진우의 모습 뒤로 “가끔 잊어버려요 당신이 듣지 못한다는 거”라는 정모은의 목소리는 왠지 모를 애틋함을 더한다. 어딘가로 연행되는 차진우의 모습은 평온할 것만 같은 인생에 숨겨진 남모를 사연을 짐작게 한다. 무대에 선 정모은에게 ‘잘 해낼 거라고 믿어요’라는 세상에서 가장 따뜻한 응원을 보내는 차진우. 여기에 더해진 ‘들을 수 없어도, 말할 수 없어도, 언어가 달라도 누구나 사랑할 수 있다’라는 문구가 차진우와 정모은이 완성할 진정한 사랑을 더욱 기대케 한다.


메인 예고편이 공개되자 각종 SNS와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차진우와 정모은 그냥 운명”, “안전거리 확보 필수라면서 모은이한테만 웃어주는 진우 아주 좋아”, “정우성 목소리 무슨 일? 목소리, 눈빛이 멜로 그 자체다”, “우산 씬 벌써부터 명장면”, “얼떨결에 고백하게 된 모은이 귀여워”, “찐멜로 오랜만이다! 감성 폭발”, “연출,음악,연기까지 클래식 멜로 폼 미쳤다” 등의 뜨거운 반응이 쏟아졌다.


한편 지니 TV 오리지널 ‘사랑한다고 말해줘’는 오는 27일(월) 밤 9시 지니 TV, 지니 TV 모바일, ENA에서 첫 공개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SBS ‘굿파트너’ 장나라X남지현, 이혼전문변호사들의 워맨스 폭발 오피스물
SBS의 새 금토드라마 '굿파트너'(극본 최유나, 연출 김가람, 기획·제작 스튜디오S·스튜디오앤뉴)가 오는 7월 12일 첫 방송을 앞두고 있다. 이 드라마는 스타변호사 차은경(장나라)과 신입변호사 한유리(남지현)의 극과 극 분위기를 담은 메인 포스터를 공개하며 큰 관심을 모았다. ‘굿파트너’는 이혼이 ‘천직’인 스타변호사 차은경과 이혼은 ‘처음’인 신입변호사 한유리가 펼치는 냉혹하면서도 뜨거운 휴먼 법정 오피스 드라마다. 이 드라마는 예기치 않은 이별을 마주한 사람들과 가정을 해체하는 순간에 벌어지는 다양한 빅딜과 딜레마를 현실적이고 직접적으로 그려낸다. 특히 대중에게 잘 알려진 최유나 이혼전문변호사가 직접 집필한 만큼 공감력 높은 법정 드라마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또한 ‘알고있지만,’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 등의 작품으로 호평받은 김가람 감독이 연출을 맡아 완성도를 높였다. 공개된 메인 포스터에서는 경력 17년 차 베테랑 변호사 차은경의 카리스마 넘치는 모습과 이제 막 첫발을 내디딘 신입 변호사 한유리의 열정적인 모습을 대비시켜 흥미를 자아냈다. 차은경의 자신감 넘치는 눈빛과 여유만만한 자태는 그녀가 독보적인 스타변호사임을 보여주며, 한유리의 반짝이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