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22.7℃
  • 구름많음강릉 22.4℃
  • 맑음서울 23.6℃
  • 흐림대전 21.3℃
  • 흐림대구 19.0℃
  • 흐림울산 18.7℃
  • 구름많음광주 20.8℃
  • 흐림부산 20.7℃
  • 구름많음고창 22.0℃
  • 제주 21.5℃
  • 구름조금강화 23.0℃
  • 구름많음보은 21.5℃
  • 구름많음금산 20.8℃
  • 흐림강진군 19.5℃
  • 흐림경주시 17.6℃
  • 흐림거제 20.1℃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엑스
  • 인스타그램

MBC ‘연인’ 남궁민X안은진X이학주X이다인, 마지막 촬영 인증 ‘감동’

 

‘연인’ 남궁민, 안은진, 이학주, 이다인이 종영 소감을 전했다.

 

지난 18일 MBC 금토드라마 ‘연인’(기획 홍석우/연출 김성용 이한준 천수진/극본 황진영) 마지막회가 방송됐다. 지난 8월부터 파트1과 파트2로 나눠 방송된 ‘연인’은 병자호란이라는 역사적 사건을 배경으로 닿을 듯 닿지 않는 연인들의 애절한 사랑과 백성들의 강인한 생명력을 밀도 있게 담아내며 큰 사랑을 받았다. 이에 ‘연인’ 마지막회는 닐슨코리아 전국 기준 12.9%로 자체 최고 기록을 경신, 동 시간대 전 채널 및 금토드라마 1위를 차지하며 유종의 미를 거뒀다.

 

‘연인’ 최종회에서는 남녀 주인공 이장현(남궁민 분)과 유길채(안은진 분)가 먼 길을 돌아 재회하며 해피엔딩 결말을 암시했다. 둘의 애틋한 사랑과 파란만장한 운명을 쭉 지켜본 시청자들에게는 오래도록 깊은 여운으로 남는 엔딩이었다. 이런 가운데 그동안 ‘연인’을 위해 최선을 다한 주연 배우 4인 남궁민, 안은진, 이학주(남연준 역), 이다인(경은애 역)이 종영 소감을 밝혔다.

 

 

먼저 남궁민은 “오랜 기간 동안 좋은 분들과 좋은 작품 만들 수 있어 매우 뜻깊고 감사한 시간이었습니다. 저희 드라마 ‘연인’과 함께해 주신 모든 시청자 분들께도 행복하고 즐거운 추억이 되었기를 바라겠습니다. 정말 감사합니다”라고 전했다.

 

이어 안은진은 “그동안 ‘연인’을, 유길채를, 이장현과 유길채의 사랑을 지켜봐 주시고 응원해 주신 시청자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좋은 분들과 함께할 수 있어 행복했고, 많은 것을 배울 수 있는 시간이었습니다. 늘 많은 배려심으로 ‘연인’을 이끌어 주신 남궁민 선배님, 좋은 작품에 참여할 수 있는 기회를 주신 감독님과 작가님, 함께한 모든 선, 후배, 동료 배우님들 고맙습니다. ‘연인’은 저에게 영원히 잊지 못할 작품이 될 것 같습니다. 정말 행복하고 감사했습니다”라고 말했다.

 

이학주는 “그동안 ‘연인’을 시청해 주신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시대의 풍파를 겪는 중에도 꿋꿋하게, 흔들림 없이 자신의 길을 가는 연준의 모습이 용기있어 보였고 또 안타까워 보이기도 했습니다. 이런 이유로 ‘연인’ 저에게 ‘세상을 어떻게 살아야 하는가’라는 생각을 많이 하게 된 작품이었습니다. 또 배우로서 정식으로 선보이는 첫 사극이었는데 감독님, 작가님을 비롯한 많은 스태프들과 함께 고민하며 무탈하게 완주할 수 있었습니다. 정말 수고 많으셨고, 최고의 제작진이었다고 꼭 말씀드리고 싶습니다. 앞으로 또 어떤 작품을 만나게 될지 모르지만 언제나 응원 부탁드리며 다가오는 연말 따뜻하게 보내지길 바랍니다”라고 전했다.

 

마지막으로 이다인은 “긴 여정 함께할 수 있어 크나큰 영광이었습니다. 저에게도 ‘연인’은 매우 뜻깊은 작품으로 남을 것 같습니다. 1년 가까운 시간 동안 사계절을 함께하며 모두와 정이 많이 들었는데, 현장과 동료들 그리고 은애를 떠나보내려니 무척이나 시원섭섭합니다. 그동안 ‘연인’을 많이 사랑해 주신 모든 시청자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라고 밝혔다.

 

한마음 한뜻으로 뭉친 배우들과 제작진들의 열정과 노력으로 ‘연인’이 완성됐다. 2023년 가을 대한민국을 애절한 사랑으로 물들인 MBC 금토드라마 ‘연인’의 여운은 당분간 계속될 전망이다.


연예&스타

더보기


영화&공연

더보기
영화 '빅토리' 8월 14일 개봉 확정! 티저 예고편 공개!
오직 열정만큼은 충만한 생판 초짜 치어리딩 동아리 ‘밀레니엄 걸즈’가 신나는 댄스와 가요로 모두를 응원하는 이야기를 그린 영화 <빅토리>가 8월 14일(수) 개봉을 확정했다. 이와 함께 공개된 티저 예고편은 “쌤의 전성기는 언젭니까?”라고 묻는 ‘필선’(이혜리)의 위풍당당함으로 이목을 집중시킨다. “저는 지금입니다!”라고 자신만만하게 외치는 목소리 위로 1999년의 감성이 느껴지는 동네 오락실 펌프부터 교실까지, 장소를 가리지 않고 힙합 댄스를 추는 댄스 콤비 ‘필선’과 ‘미나’(박세완)의 삘과 그루브 가득한 모습이 이어지며 보는 이들의 마음을 들썩이게 한다. 여기에 거제를 배경으로 치어리딩 댄스를 선보이는 ‘밀레니엄 걸즈' 9명의 에너제틱한 모습 위로 더해진 “우린 응원을 춤으로 하는 기다”라는 ‘필선’의 대사와 “세상이 멸망해도 우리는 춤춘다”라는 카피는 열정 충만한 초짜 치어리딩 동아리가 보여줄 유쾌한 응원을 기대하게 만든다. <빅토리>의 티저 포스터 역시 가슴이 뻥 뚫리는 것 같은 청량함을 담은 푸르른 바다 위, 힘차게 뛰어오른 아홉 명의 캐릭터들로 시선을 사로잡는다. 양손에 응원 솔을 쥐고 각자의 개성을 담아 하늘 위로 날아오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