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조금동두천 20.0℃
  • 구름많음강릉 20.7℃
  • 구름많음서울 21.8℃
  • 흐림대전 21.6℃
  • 구름많음대구 18.0℃
  • 흐림울산 17.5℃
  • 구름많음광주 20.0℃
  • 흐림부산 20.3℃
  • 흐림고창 19.7℃
  • 흐림제주 20.7℃
  • 맑음강화 20.8℃
  • 구름조금보은 19.5℃
  • 구름많음금산 19.7℃
  • 흐림강진군 18.2℃
  • 흐림경주시 16.1℃
  • 흐림거제 18.8℃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엑스
  • 인스타그램

JTBC ‘최강야구’ 장충고등학교를 상대로 필사의 승부수를 띄운다.

 

최강 몬스터즈 김성근 감독이 장충고등학교를 상대로 필사의 승부수를 띄운다.

 

오는 29일 밤 10시 30분에 방송되는 JTBC 예능 프로그램 ‘최강야구’ 42회에서는 장충고를 상대로 연패 탈출을 위해 고군분투하는 최강 몬스터즈의 모습이 그려진다.

 

앞서 최강 몬스터즈는 장충고의 단단한 마운드에 막혀 1차전에서 1대 3으로 패했다. 평소 징크스에 민감한 김성근 감독은 패배한 날과는 다른 루틴으로 2차전에 임했다. 김선우 해설위원과 정용검 캐스터에게 그라운드 금지령을 내리는 것은 물론이며, 경기 전까지 선수들과 접촉하지 않기 위해 감독실에 셀프 감금을 자처한다고.

 

특히 김성근 감독은 라인업 작성까지 포기한다. 이후 감독실로 이광길 코치를 소환, 라인업을 작성하라고 지시한다. 난생 처음 접하는 현실에 이광길 코치는 “저 태어나서 처음 써보는 거예요.”라며 당황한 모습을 보였고, 김성근 감독은 “출세했다”라고 격려(?)한다. 감독실을 나온 그는 “머리 아파 지금. 나 집에 가고싶어”라며 현실을 받아들이지 못하는 웃픈 모습을 보인다.

 

생애 첫 라인업지를 작성하게 된 이광길 코치는 오랜 시간 고민에 빠진다. 그리고 어렵게 라인업지에 선수들의 이름을 채워 나간다. 과연 그가 평소 생각하고 있는 이상적인 최강 몬스터즈의 타순은 어떨지, 누구를 선발 투수로 내세울 것인지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더불어 연패를 막기 위해 징크스 그 자체로 분한 김성근 감독의 필사의 노력이 최강 몬스터즈의 승리로 이어질 수 있을지 이번 경기의 결과가 더욱 궁금해진다.

 

경기 시작 전부터 전투 모드에 돌입한 최강 몬스터즈 감코(감독-코치)진의 눈물겨운 사투는 오는 29일(월) 밤 10시 30분에 방송하는 ‘최강야구’ 42회에서 확인할 수 있다.


연예&스타

더보기


영화&공연

더보기
리들리 스콧X페데 알바레즈, ‘에이리언' 시리즈 신작, 8월 개봉
영화 '에이리언'의 창시자이자 수많은 명작을 낳은 리들리 스콧 감독이 제작자로 참여하고, '맨 인 더 다크'로 페데 알바레즈 감독이 연출을 맡은 영화 '에이리언: 로물루스'가 전 세계의 관심 속에서 글로벌 스페셜 포스터와 메인 예고편을 공개했다. 글로벌 스페셜 포스터는 섬뜩한 붉은 배경 위에 숙주의 몸속에 '에이리언' 유충을 넣는 '페이스허거'에게 잠식당하고 있는 인간의 모습을 담아 눈길을 끈다. 특히, '페이스허거'로부터 벗어나기 위한 필사적인 손짓은 극강의 긴장감을 불러일으킨다. 함께 공개된 메인 예고편은 황폐화된 지구를 탈출하기 위해 버려진 우주 정거장으로 향하는 식민지 개척자들의 모습에서 시작된다. 이내 물속에서 나타난 정체불명의 무언가는 등골을 오싹하게 만들며 뜻하지 않은 공포의 시작을 알린다. 이어지는 "그게 우릴 사냥하고 있어!"라는 대사는 긴장감을 더욱 고조시킨다. 특히 사지로 내몰린 사람들의 처절한 비명과 치열한 사투가 뒤섞인 가운데 "그곳에선 아무도 네 절규를 듣지 못한다"라는 카피가 드러나며, '에이리언: 로물루스'가 보여줄 장르적 쾌감을 예고한다. 영화 '에이리언: 로물루스'는 오는 8월 극장에서 개봉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