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17.2℃
  • 구름많음강릉 19.2℃
  • 구름많음서울 19.7℃
  • 구름많음대전 20.0℃
  • 흐림대구 17.0℃
  • 흐림울산 15.9℃
  • 흐림광주 19.1℃
  • 구름많음부산 18.5℃
  • 흐림고창 17.6℃
  • 흐림제주 20.1℃
  • 구름조금강화 17.9℃
  • 맑음보은 17.3℃
  • 구름많음금산 18.0℃
  • 흐림강진군 17.4℃
  • 흐림경주시 15.0℃
  • 흐림거제 18.7℃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엑스
  • 인스타그램

ENA '행복배틀' 진서연X차예련X박효주X우정원, 최고급 아파트 입성한 엄마들 정체는?

 

‘행복배틀’ 강남 최고급 아파트에는 어떤 가족들이 살고 있을까.

 

오는 5월 31일 첫 방송되는 ENA 새 수목드라마 ‘행복배틀’(연출 김윤철/극본 주영하/기획 KT스튜디오지니/제작 HB엔터테인먼트)은 '고즈넉이엔티X밀리의 서재' 케이 스릴러 공모전에서 당선된 동명의 원작 소설을 바탕으로 한 서스펜스 스릴러 드라마다. ‘품위있는 그녀, ‘내 이름은 김삼순’ 등을 연출한 김윤철 PD가 메가폰을 잡고 이엘, 진서연, 차예련, 박효주, 우정원 등 믿고 보는 배우들이 출연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행복배틀’은 SNS에서 행복을 겨루던 엄마들 중 한 명이 의문투성이인 채 사망한 뒤, 비밀을 감추려는 이와 밝히려는 이의 싸움을 그리는 작품이다. 강남 최고의 몸값을 자랑하는 아파트에 살며, 아이들을 월 수백만 원에 달하는 영어 유치원에 보내는 엄마들이 ‘행복배틀’을 벌이는 주인공들. 이런 가운데 5월 17일 ‘행복배틀’ 측이 전쟁의 중심인 고급 아파트 단지, 하이프레스티지에 살아가는 네 가족을 소개하며 드라마에 대한 기대를 끌어올린다.

 

◆ 진서연(송정아 역) “송정아, 야망 가득한 가장”

 

먼저 영어 유치원 헤리니티 엄마들 중에서도 일인자 위치에 있는 송정아(진서연 분)는 뷰티 기능 식품 업체 ‘이너스피릿’의 설립자이자 대표이사다. 작은 구멍가게 같던 사업을 악착같이 일해 번듯한 법인으로 키워 놓았다. 나이 어린 남편 정수빈(이제연 분), 아들 민성(김하언 분)과 살고 있으며, 여기에 더해 철없는 세 명의 남동생들까지 보살펴야 하는 가장이다.

 

이처럼 송정아는 자신의 노력으로 하이프레스티지 아파트에 입성했으며, 이 위치를 지키기 위해서도 부단히 애쓰는 인물이다. 진서연은 “가장으로서 남편과 아이들을 보듬으며, 참 열심히 사는, 야망으로 가득한 인물”이라고 송정아를 설명했다. 사는 곳도, 아이들의 교육도 무엇이든 최고여야 하는 송정아가 자신의 행복을 위해 어떤 일을 펼칠지 귀추가 주목된다.

 

◆ 차예련(김나영 역) “집착마저 러블리한 김나영, 쉽게 미워할 수 없는 마성의 캐릭터”

 

땅 부자, 건물 부자로 불리는 집안에서 태어난 김나영(차예련 분)은 변호사 남편 이태호(김영훈 분)와 일찍 결혼해 이른 나이에 딸 아린(윤채나 분)도 낳았다. 어릴 때는 아빠라는 든든한 울타리 밖을 벗어난 적이 없고, 현재는 남편이 모든 선택의 기준이다. SNS에도 언제나 남편이 사준 선물, 남편이 해준 칭찬 등만 늘어놓는다.

 

차예련은 김나영을 “남들한테 과시하는 거 좋아하고 남편의 사랑을 갈구한다. 겉으로는 까칠해 보이지만 알고 보면 속은 여린, 어떻게 보면 불쌍하기도 하고 사랑스럽기 한 인물이다”고 말하며 “한마디로 정의하면 '집착마저 러블리한 김나영’이다. 쉽게 미워할 수 없는 마성의 캐릭터다”고 말해 드라마에서 구현될 김나영의 매력을 기대하게 했다.

 

◆ 박효주(오유진 역) “행복의 표본 오유진, 이 드라마의 키(key)”

 

오유진(박효주 분)은 다정하고 능력 있는 치과 의사 남편 강도준(이규한 분)과 슬하에 지율(노하연 분), 하율(오은서 분) 자매를 둔 전업주부다. 내조부터 아이들 교육까지 완벽하게 해내는 모습을 SNS에 올려, 2년 만에 인플루언서가 된 슈퍼맘. 고급 아파트에 사는 것도, 아이들을 영어유치원에 보내는 것도 금수저에 좋은 직업을 가진 남편 덕분이지만, 이를 더욱 완벽하게 세공해서 전시하는 것은 오유진의 몫이다.

 

박효주는 “멋진 치과의사 남편, 예쁜 두 딸, 심지어 인플루언서 활동을 하며 많은 사람들에게 관심과 사랑까지 받는 오유진은 행복의 표본”이라고 말하면서도 “하지만 속에는 욕망이 가득한 인물이다. 갖고 싶은 건 어떤 방법을 쓰든 가지려고 한다. 극중 엄마들의 행복을 부추기는 인물이기도 해서 이 드라마에 가장 중요한 키(key) 인물이라고 생각한다”라고 이야기해 앞으로 오유진이 일으킬 파장을 궁금하게 했다.

 

◆ 우정원(황지예 역) “황지예, 딸에게 자본 물려주고 싶어 하는 ‘야망 있는 시골 쥐’”

 

스스로의 능력으로 부자가 된 송정아, 태어날 때부터 친정이 부자인 김나영, 남편과 시댁의 덕으로 부자의 반열에 들어온 오유진과 달리 황지예(우정원 분)은 부동산테크의 수혜자로 하이프레스티지에 들어온 인물이다. 일하지 않아도 부(富)를 누리는 다른 엄마들이 부럽기도 하지만, 자신의 직업적인 능력에 자부심도 느낀다. 인도에 주재원으로 가 있는 은행원 남편을 대신해 혼자 살림, 딸 소원(김서아 분)까지 챙기는 워킹맘이다.

 

우정원은 “황지예는 직업적 능력이 있고 성취를 좋아하고 그것으로 꾸준히 생활을 갈고 닦아 온 여자다. 그리고 딸을 매우 사랑한다. 본인이 자라 온 환경보다 더 좋은 환경을 딸에게 자본으로 주고 싶어 한다”며 “한마디로 이솝우화 ‘시골 쥐, 도시 쥐’의 ’야망 있는 시골 쥐‘”라고 황지예를 소개해 호기심을 더했다.

 

한편 고급 아파트를 배경으로 한 상류층 엄마들의 치열한 행복 경쟁을 확인할 수 있는 ENA 새 수목드라마 ‘행복배틀’은 ‘보라! 데보라’ 후속으로 오는 5월 31일 수요일 밤 9시 첫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영화&공연

더보기
리들리 스콧X페데 알바레즈, ‘에이리언' 시리즈 신작, 8월 개봉
영화 '에이리언'의 창시자이자 수많은 명작을 낳은 리들리 스콧 감독이 제작자로 참여하고, '맨 인 더 다크'로 페데 알바레즈 감독이 연출을 맡은 영화 '에이리언: 로물루스'가 전 세계의 관심 속에서 글로벌 스페셜 포스터와 메인 예고편을 공개했다. 글로벌 스페셜 포스터는 섬뜩한 붉은 배경 위에 숙주의 몸속에 '에이리언' 유충을 넣는 '페이스허거'에게 잠식당하고 있는 인간의 모습을 담아 눈길을 끈다. 특히, '페이스허거'로부터 벗어나기 위한 필사적인 손짓은 극강의 긴장감을 불러일으킨다. 함께 공개된 메인 예고편은 황폐화된 지구를 탈출하기 위해 버려진 우주 정거장으로 향하는 식민지 개척자들의 모습에서 시작된다. 이내 물속에서 나타난 정체불명의 무언가는 등골을 오싹하게 만들며 뜻하지 않은 공포의 시작을 알린다. 이어지는 "그게 우릴 사냥하고 있어!"라는 대사는 긴장감을 더욱 고조시킨다. 특히 사지로 내몰린 사람들의 처절한 비명과 치열한 사투가 뒤섞인 가운데 "그곳에선 아무도 네 절규를 듣지 못한다"라는 카피가 드러나며, '에이리언: 로물루스'가 보여줄 장르적 쾌감을 예고한다. 영화 '에이리언: 로물루스'는 오는 8월 극장에서 개봉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