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22.7℃
  • 구름많음강릉 22.4℃
  • 맑음서울 23.6℃
  • 흐림대전 21.3℃
  • 흐림대구 19.0℃
  • 흐림울산 18.7℃
  • 구름많음광주 20.8℃
  • 흐림부산 20.7℃
  • 구름많음고창 22.0℃
  • 제주 21.5℃
  • 구름조금강화 23.0℃
  • 구름많음보은 21.5℃
  • 구름많음금산 20.8℃
  • 흐림강진군 19.5℃
  • 흐림경주시 17.6℃
  • 흐림거제 20.1℃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엑스
  • 인스타그램

지니TV ‘마당이 있는 집’ 임지연, 비루한 현실 탈출 꿈꾸는 ‘상은’ 役 스틸컷 첫 공개!


지니 TV 오리지널 드라마 ‘마당이 있는 집’을 통해 또 한번 센세이셔널한 연기 변신에 나서는 임지연의 스틸컷이 전격 공개됐다.

 

지니 TV 오리지널 ‘마당이 있는 집’(연출 정지현/극본 지아니/기획 KT스튜디오지니/제작 스튜디오드래곤, 영화사 도로시)은 동명의 베스트셀러 소설을 원작으로 한 드라마로 뒷마당에서 나는 수상한 냄새로 인해 완전히 다른 삶을 살던 두 여자가 만나 벌어지는 서스펜스 스릴러다.

 

“뒷마당에서 시체 냄새가 난다”라는 한 줄의 미스터리로 호기심을 자극하는 ‘마당이 있는 집’은 드라마 ‘검색어를 입력하세요 WWW’와 ‘스물다섯 스물하나’로 감각적인 연출력을 인정받은 ‘히트 메이커’ 정지현 감독의 신작으로 주목받고 있다. 여기에 김태희(문주란 역)-임지연(추상은 역)-김성오(박재호 역)-최재림(김윤범 역) 등 탄탄한 배우진이 의기투합해 웰메이드 스릴러 탄생을 예감케 하고 있다.

 

이 가운데 주인공 '상은' 역을 맡은 임지연의 스틸이 처음으로 공개돼 관심을 집중시킨다. 극중 임지연은 비루한 현실에서 탈출을 꿈꾸는 가정폭력 피해자 '상은' 역을 맡아, 지옥 같은 현실을 탈출하고자 하는 내재된 욕망을 강렬한 연기로 그려낼 예정이다. 영화와 드라마를 오가며 한계 없는 연기 스펙트럼을 보인 임지연은 '제59회 백상예술대상'에서 TV부문 여자 조연상을 수상하며 2023년을 임지연의 해로 만든 바 있다. 이에 압도적 스릴러로 돌아온 임지연이 '마당이 있는 집'을 통해 불러일으킬 또 하나의 신드롬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이 가운데 공개된 스틸 속 임지연은 가정폭력에 내몰린 여자의 안타까운 상황을 온몸으로 구현해 내고 있어 시선을 사로잡는다. 잔뜩 헝크러진 머리카락 틈으로 비치는 임지연의 절박한 눈빛이 안타까움을 자아낸다. 또한 임지연은 민소매 차림으로 욕실 거울 앞에서 자신의 모습을 비추어보고 있는데, 툭 불거진 쇄골과 앙상한 팔 그리고 상반신을 뒤덮은 검푸른 멍자국이 보는 이의 탄식을 유발할 정도. 더욱이 깡마른 몸과는 달리 볼록하게 솟은 배는 그가 임산부라는 사실을 암시해 충격을 한층 배가시킨다. 이에 '학교폭력 가해자'에서 '가정폭력 피해자'로 180도 달라진 임지연의 새로운 연기 변신에 귀추가 주목된다.

 

그런가 하면 임지연이 뿜어내는 서늘함이 손에 땀을 쥐게 만든다. 메마른 듯 텅 비어 있는 눈빛 너머로 깊이를 알 수 없는 어둠과 꿈틀거리는 욕망이 느껴지는 것. 이처럼 눈빛만으로도 보는 이들을 숨죽이게 만드는 임지연이 '마당이 있는 집'에서 선보일 압도적 열연에 기대감이 수직 상승한다. 또한 극중 임지연은 자신의 집 마당에서 나는 시체 냄새로 인해 혼란에 빠지는 '주란' 역의 김태희와 얽히며 거대한 미스터리의 중심에 설 예정. 과연 임지연이 김태희의 마당에서 나는 시체 냄새와 어떤 관련이 있을지 궁금증이 꼬리에 꼬리를 문다.

 

이에 '마당이 있는 집' 제작진은 "임지연이 스스로를 뛰어넘는 열연을 펼쳤다"면서 "폭력에 길들여진 피해자의 모습부터 지옥 같은 현실을 탈바꿈하기 위한 처절한 몸부림에 이르기까지, 한 작품 안에서 임지연이 소화하는 연기 스펙트럼이 실로 엄청나다. 임지연이 등장하는 매 순간 숨죽이게 되실 것이다. 기대하셔도 좋다"고 전해 시청자들의 기대감을 한층 끌어올렸다.

 

한편 지니 TV 오리지널 드라마 ‘마당이 있는 집’은 오는 6월 19일(월)부터 지니 TV와 지니 TV 모바일, ENA에서 만날 수 있다.
 


연예&스타

더보기


영화&공연

더보기
영화 '빅토리' 8월 14일 개봉 확정! 티저 예고편 공개!
오직 열정만큼은 충만한 생판 초짜 치어리딩 동아리 ‘밀레니엄 걸즈’가 신나는 댄스와 가요로 모두를 응원하는 이야기를 그린 영화 <빅토리>가 8월 14일(수) 개봉을 확정했다. 이와 함께 공개된 티저 예고편은 “쌤의 전성기는 언젭니까?”라고 묻는 ‘필선’(이혜리)의 위풍당당함으로 이목을 집중시킨다. “저는 지금입니다!”라고 자신만만하게 외치는 목소리 위로 1999년의 감성이 느껴지는 동네 오락실 펌프부터 교실까지, 장소를 가리지 않고 힙합 댄스를 추는 댄스 콤비 ‘필선’과 ‘미나’(박세완)의 삘과 그루브 가득한 모습이 이어지며 보는 이들의 마음을 들썩이게 한다. 여기에 거제를 배경으로 치어리딩 댄스를 선보이는 ‘밀레니엄 걸즈' 9명의 에너제틱한 모습 위로 더해진 “우린 응원을 춤으로 하는 기다”라는 ‘필선’의 대사와 “세상이 멸망해도 우리는 춤춘다”라는 카피는 열정 충만한 초짜 치어리딩 동아리가 보여줄 유쾌한 응원을 기대하게 만든다. <빅토리>의 티저 포스터 역시 가슴이 뻥 뚫리는 것 같은 청량함을 담은 푸르른 바다 위, 힘차게 뛰어오른 아홉 명의 캐릭터들로 시선을 사로잡는다. 양손에 응원 솔을 쥐고 각자의 개성을 담아 하늘 위로 날아오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