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조금동두천 16.2℃
  • 맑음강릉 26.6℃
  • 구름조금서울 19.4℃
  • 맑음대전 18.7℃
  • 구름많음대구 22.0℃
  • 맑음울산 20.5℃
  • 박무광주 20.2℃
  • 맑음부산 21.1℃
  • 구름조금고창 17.6℃
  • 맑음제주 19.2℃
  • 맑음강화 15.8℃
  • 맑음보은 17.3℃
  • 맑음금산 16.3℃
  • 맑음강진군 18.7℃
  • 구름많음경주시 19.6℃
  • 맑음거제 18.5℃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엑스
  • 인스타그램

ENA '보라! 데보라' 첫 회부터 터졌다! 유인나X윤현민, 뼈 때리는 ‘팩폭’으로 시작한 달콤살벌 첫 만남

 

‘보라! 데보라’가 한 끗 다른 연애 코칭의 신세계를 열었다.

 

ENA 수목드라마 ‘보라! 데보라’(연출 이태곤·서민정, 극본 아경, 기획 KT스튜디오지니, 제작 풍년전파상·오즈아레나)가 지난 12일 뜨거운 기대 속에 첫 방송 됐다. 최강 연애 코치 데보라(유인나 분)가 보고, 듣고, 말하고, 겪은 현실 연애담은 시청자들의 진한 공감을 불러일으켰다. 무엇보다 얽히고설키는 관계 속에서 비롯되는 복잡다단한 감정들을 진솔하게 그려낸 유인나, 윤현민, 주상욱, 황찬성, 박소진 등 배우들의 열연에도 호평이 쏟아졌다.

 

이날 방송은 최강 연애 코치 데보라의 달콤한 일상으로 시작했다. 세련된 비주얼에 똑 부러지는 입담을 지닌 데보라는 모두가 부러워하는 ‘워너비 셀럽’ 그 자체였다. 무엇보다 완벽한 스펙에 훈훈한 비주얼까지 장착한 연인 노주완(황찬성 분)은 그의 삶에 있어 방점과도 같았다. 사람들 앞에서는 “연애의 목적은 결혼이 아니다. 현재 후회 없는 연애를 하고 있는가”라고 말하고 다니는 그였지만, 데보라 역시 노주완과의 결혼을 내심 기대하고 있었다. 지인 커플의 모임에서 ‘올해 안에는 결혼하겠다’라던 노주완의 선언을 계속 마음에 품고 있었던 데보라. 하지만 3주년 기념일에도, 노주완의 입에서 프러포즈가 나오는 일은 없었다.

 

데보라는 사랑의 전략을 개시했다. 자신이 진행하는 라디오 프로그램인 ‘연애에 대한 거의 모든 것’에서 사연을 소개하던 중, 노주완을 연상시키는 사연 속 남자에게 “작고 반짝이는 것을 건네며 ‘나랑 결혼해줘’라고 안 하면 절대로 결혼할 수 없어요”라며 연애 코칭을 빙자한 속마음을 드러낸 것. 그러나 정작 그 말을 듣고 반응한 이는 따로 있었다. 도서 출판 진리의 기획자 이수혁(윤현민 분)이 그 장본인이었다. 마치 자신을 그려놓은 듯한 사연과, 그를 저격하는 데보라의 말에 따끔함을 느낀 이수혁. 사실 그즈음 그는 데보라의 존재를 크게 의식하고 있었다. 베스트셀러 작가이기도 한 데보라가 새 출판사를 물색 중이라는 정보를 전해 들었기 때문. 그러나 연애에 ‘전략’이 필요하다는 데보라에게 그는 적지 않은 반감을 느꼈다. “감정에 솔직하고 상대를 진심으로 대하는 것”이 진짜 연애라고 생각하는 그였다.

 

달라도 너무 다른 두 사람의 첫 만남은 예상치 못한 순간 이뤄졌다. 데보라의 ‘팩폭’ 조언을 듣게 된 뒤, 줄곧 자신의 지난 행동들을 신경 쓰고 있던 이수혁. 그는 문득 연인 유리(김지안 분)를 떠올리며 들어간 쥬얼리샵에서 반지를 구경하던 데보라를 발견했다. 행복한 상상에 빠져 있던 데보라에게 그는 마치 들으라는 듯 “애초에 용도가 없는 게 반지인데, 목적은 필요한가 보죠?”라고 말하며 찬물을 끼얹으려 했다. 데보라 역시 지지 않고 “그렇게 뭘 몰라서 연애가 잘 되겠어요? 내일 그대로 환불하러 오는 거 아닌가 모르겠네”라고 응수했다. 하지만 이에 대한 복수처럼 그가 끼고 있는 반지를 사겠다고 나선 이수혁의 돌발 행동에는 그저 당할 수밖에 없었다.

 

그러나 곧 더없이 반가운 소식이 들려왔다. 친구 이유정(박소진 분)이 백화점에 결혼반지를 사가는 노주완을 목격했다는 것이었다. 노주완의 품에는 반지가 있고, 데보라는 ‘YES’를 외칠 준비가 된 상황. 어느덧 눈앞에 성큼 다가온 해피엔딩에 데보라가 기뻐하는 동안, 정작 그의 반지를 가져간 이수혁에게는 새드엔딩이 기다리고 있었다. 연인 유리에게 줄 반지를 꺼내 보이지도 못한 채 이별 통보를 받은 것. 사랑한다는 말도, 마음 표현도 않던 그를 두고 “오빠 진짜 나빠. 곁에 있는 사람 초라하게 만들어”라며 오랫동안 앓았던 속마음을 담담하게 털어놓는 유리에게 그는 어떤 변명도 하지 못한 채 헤어짐을 맞이해야 했다. 오랜 연애의 끝자락, 새로운 페이지를 앞둔 데보라와 이수혁의 모습은 이어질 이야기에 궁금증을 더했다.

 

‘보라! 데보라’는 첫 회부터 연애에 대한 ‘거의’ 모든 것을 유쾌하게 풀어내며 ‘현실 공감 로코’의 탄생을 알렸다. 리얼리티 넘치는 연인들의 모습, ‘연애’라는 한 단어로 풀어낼 수 없는 복잡미묘한 관계와 그 내밀한 사연들은 보는 이들의 과몰입을 자아내기 충분했다. 그 중심에 선 유인나는 특유의 사랑스러움과 코믹을 넘나드는 연기로 연애 코치 ‘데보라’의 매력을 배가시키며 극을 이끌었다. 비의도적 나쁜 남자(?)의 정석 ‘이수혁’으로 분한 윤현민 역시 설렘을 자극했다. 여기에 능청스러운 매력의 ‘한상진’으로 분해 윤현민과 차진 티키타카를 펼친 주상욱과, ‘치킨수저’를 든 데보라의 연인 ‘노주완’으로 유쾌한 재미를 더한 황찬성, 적재적소 ‘찐친’ 텐션을 톡톡히 발휘한 ‘이유정’ 역의 박소진까지, 개성 충만한 캐릭터들을 재치 넘치게 풀어낸 배우들의 열연이 몰입도를 극대화했다.

 

‘한 끗’ 어긋난 첫만남으로 서로에게 강렬한 첫인상을 남긴 데보라와 이수혁. 이수혁은 쓰라린 연애의 마지막 페이지를 덮었지만, 아직 데보라에게는 마지막 장이 남은 상황이다. 연애서를 중심으로 얽혀들 것을 예고한 두 사람이 써 내려갈 이야기가 어떤 모습일지, 이제 막 시동을 건 과몰입 유발 로맨스에 이목이 집중된다.

 

ENA 수목드라마 ‘보라! 데보라’ 2회는 오늘(13일) 밤 9시에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SBS ‘굿파트너’ 장나라X남지현, 이혼전문변호사들의 워맨스 폭발 오피스물
SBS의 새 금토드라마 '굿파트너'(극본 최유나, 연출 김가람, 기획·제작 스튜디오S·스튜디오앤뉴)가 오는 7월 12일 첫 방송을 앞두고 있다. 이 드라마는 스타변호사 차은경(장나라)과 신입변호사 한유리(남지현)의 극과 극 분위기를 담은 메인 포스터를 공개하며 큰 관심을 모았다. ‘굿파트너’는 이혼이 ‘천직’인 스타변호사 차은경과 이혼은 ‘처음’인 신입변호사 한유리가 펼치는 냉혹하면서도 뜨거운 휴먼 법정 오피스 드라마다. 이 드라마는 예기치 않은 이별을 마주한 사람들과 가정을 해체하는 순간에 벌어지는 다양한 빅딜과 딜레마를 현실적이고 직접적으로 그려낸다. 특히 대중에게 잘 알려진 최유나 이혼전문변호사가 직접 집필한 만큼 공감력 높은 법정 드라마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또한 ‘알고있지만,’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 등의 작품으로 호평받은 김가람 감독이 연출을 맡아 완성도를 높였다. 공개된 메인 포스터에서는 경력 17년 차 베테랑 변호사 차은경의 카리스마 넘치는 모습과 이제 막 첫발을 내디딘 신입 변호사 한유리의 열정적인 모습을 대비시켜 흥미를 자아냈다. 차은경의 자신감 넘치는 눈빛과 여유만만한 자태는 그녀가 독보적인 스타변호사임을 보여주며, 한유리의 반짝이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