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6.5℃
  • 흐림강릉 10.7℃
  • 서울 9.1℃
  • 구름많음대전 10.2℃
  • 대구 13.6℃
  • 흐림울산 16.1℃
  • 구름조금광주 12.2℃
  • 구름많음부산 19.3℃
  • 맑음고창 11.9℃
  • 맑음제주 14.2℃
  • 흐림강화 7.7℃
  • 흐림보은 10.6℃
  • 흐림금산 10.0℃
  • 맑음강진군 13.0℃
  • 흐림경주시 15.6℃
  • 흐림거제 17.6℃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엑스
  • 인스타그램

MBC ‘물 건너온 아빠들’ 일본 아빠 미노리, 나고야 대표 명물! 히츠마부시(장어 덮밥) 완벽 재현! MC들 군침!

 

‘물 건너온 아빠들’ 장윤정이 “도하영 큰일 났네”라고 딸을 떠올리며 ‘소통 전문가’ 김창옥에게 상담을 요청한다고 전해져 이목이 집중된다.

 

오늘(12일) 밤 9시 10분에 방송되는 MBC ‘물 건너온 아빠들’(연출 임찬) 24회에서는 일본 아빠 미노리와 장난꾸러기 리온의 일상이 공개된다.

 

‘살림하는 육아 대디’ 일본 아빠 미노리와 아들 리온은 앞서 친구 같은 부자의 일상을 공개해 화제를 모았다. 일본 아빠는 ‘기지개 켜기’, ‘달력 넘기기’ 등 생활 습관을 루틴처럼 지키도록 지도했고, 이동 중에 아이가 한참을 놀아도 재촉하지 않고 기다렸다. 무엇보다 일식 셰프 출신 다운 요리 실력을 자랑하며 아이가 직접 요리를 해보도록 알려줘 시선을 모았다.

 

이날 일본 아빠는 게임에 푹 빠진 아이의 마음을 달래 공부를 시키는 육아 고수표 스킬로 시선을 강탈할 예정이다. 몰입해 게임을 하던 리온이는 “한 번만 더 해”라는 아빠와의 약속을 지키며 게임기를 내려놓는다. 일본 아빠는 게임이 끝나서 무기력해하던 리온이에게 일본에서 명절 때 하는 게임을 같이 하자고 제안하며 아이를 다시 웃게 한다.

 

일본 아빠는 여전히 아이가 공부하기 싫어하며 시무룩해하자 부드러운 한 마디로 아이의 마음을 바꾼 뒤 함께 자세를 고쳐 잡고 공부를 시작한다. 이를 지켜보던 ‘소통 전문가’ 김창옥은 “강연할 때 이상적이라고 말하는 교육을 일본, 이태리 아빠가 하고 있다. 이런 아빠가 실존하는 걸 본 적이 없다”고 극찬한다고 전해진다. 전문가마저 감탄한 일본 아빠표 육아 스킬은 무엇일지 호기심을 증폭시킨다.

 

이미 한글을 뗀 리온이는 수학 공부를 할 때도 똘똘함을 자랑한다. 3년 선행 학습 중이라는 리온은 세 자릿수 덧셈도 암기로 술술 해결해 놀라움을 자아낼 예정이다. 리온이와 같은 나이의 아이를 키우고 있는 장윤정은 “도하영 큰일 났네”라며 딸의 얼굴을 떠올린다. 이어 그는 김창옥에게 아이 교육 상담을 요청한다고 해 그 내막을 궁금하게 한다.   

 

미노리 부자는 수산물 시장으로 향해 식재료를 구입한다. 이날 일본 부자의 저녁 메뉴는 광어회, 장어 덮밥, 홍게 된장국으로 이어지는 아빠표 해산물 풀코스이다. 일본 아빠는 나고야 대표 명물 히츠마부시(장어 덮밥)를 완벽 재현하게 재현해 MC들의 침샘을 자극한다.

 

리온은 꼬마 요리사로 변신해 제 몫을 톡톡히 한다. 리온이는 고사리손으로 능숙하게 쌀을 씻고, 물양까지 정확하게 맞춰 육아 반상회 모두를 감탄하게 한다고 해 본방사수 욕구를 자극한다 .

 

소통 전문가도 놀란 일본 아빠의 육아 스킬은 오늘(12일) 밤 9시 10분에 방송되는 ’물 건너온 아빠들’에서 확인할 수 있다.




영화&공연

더보기
소리없는 공포 '콰이어트 플레이스: 첫째 날' 6월 개봉
제작비를 훨씬 뛰어넘는 엄청난 수익을 올린 전설적인 시리즈, '콰이어트 플레이스'가 다시 우리 곁으로 돌아온다. 이번에는 세상에서 소리가 사라진 그 순간을 담은 '콰이어트 플레이스: 첫째 날'로, 6월 개봉을 앞두고 새로운 예고편을 선보였다. 이 영화는 소리를 내면 공격받게 되는 괴생명체가 등장하며 모든 것이 침묵으로 가득 찬 그날의 시작을 말해준다. 최근 공개된 예고편은 뉴욕에서 고양이와 평범한 일상을 보내던 '사미라'(루피타 뇽오)부터 시작하여 갑작스러운 섬광과 함께 도시를 혼란에 빠트린 괴생명체의 습격까지 급변하는 상황을 담았다. 폐허가 된 도시에서 '사미라'와 생존자 '에릭'(조셉 퀸)은 함께 힘을 모아 위기에서 벗어나려 한다. 무음의 싸움은 지하철부터 성당에 이르기까지 뉴욕 곳곳에서 펼쳐지며 관객들마저 숨죽이게 만든다. '콰이어트 플레이스: 첫째 날'은 '소리를 내면 죽는다'는 독창적인 설정으로 1, 2편 합산 6억 달러 이상의 수익을 기록하며 작품성과 흥행성 모두를 인정받은 시리즈의 새로운 장을 열었다. 전작을 연출한 존 크래신스키가 각본을 맡고, '피그'로 다수의 상을 수상한 마이클 사노스키 감독이 연출을 맡았다. 여기에 '노예 12년', '어스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