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26.2℃
  • 맑음강릉 32.7℃
  • 맑음서울 26.3℃
  • 맑음대전 29.1℃
  • 맑음대구 32.1℃
  • 구름조금울산 26.4℃
  • 맑음광주 28.6℃
  • 구름많음부산 23.2℃
  • 맑음고창 ℃
  • 구름많음제주 24.3℃
  • 맑음강화 19.6℃
  • 맑음보은 27.5℃
  • 맑음금산 28.3℃
  • 맑음강진군 29.6℃
  • 맑음경주시 32.6℃
  • 구름조금거제 25.5℃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엑스
  • 인스타그램

KBS2 '걸어서 환장 속으로' 여섯 고모 나태주 쟁탈전! & 쇼핑 주의보 발령!

 

나태주와 그의 엄마 같은 여섯 고모의 추억 남기기 태국 여행이 KBS2 ‘걸어서 환장 속으로’를 통해 처음 공개된다.

 

KBS 2TV 가족 여행 버라이어티 ‘걸어서 환장 속으로’(연출 김성민 윤병일/이하 ‘걸환장’)는 피를 나눈 사이지만 피 터지게 싸운다. 닮은 듯 다른 스타 가족들의 좌충우돌 해외여행! 환상 혹은 환장이 될 패밀리 월드투어. 박나래, 이유리, 규현의 공감 넘치는 진행과 고은아, 미르 남매가 이끄는 개성 만점 방가네의 라오스 여행, 나태주와 여섯 고모가 함께하는 태국 효(孝) 여행기가 그려진다고 해 기대감을 치솟게 한다.

 

오는 12일 방송되는 5회는 나태주와 여섯 고모의 파란만장 태국 여행이 첫날이 그려진다. 앞서 나태주는 “부모님의 이혼으로 어머니의 빈자리를 여섯 고모가 채워줬다. 저에게 고모들은 엄마 같은 존재다. 그래서 더 늦기 전에 고모들과 좋은 추억을 만들고 싶다”며 태주 투어를 계획한 이유를 밝혀 고모들에 대한 애정을 드러낸다. 나태주와 여섯 고모는 형형색색 인간 레인보우 7인 7색으로 공항 패션을 뽐내 시선을 강탈시킨다.

 

태주 투어의 첫 번째 목적지는 쇼핑센터. 쇼핑센터에 도착한 나태주는 여섯 고모에게 “쇼핑센터 안에서 헤어지면 한국에서 만나야 해”라며 함께 다닐 것을 신신당부한다. 그러나 쇼핑센터 입구부터 시작된 화려한 볼거리에 본래의 목적을 잃어버린 막내 라인의 다섯째와 여섯째 고모는 “우리 잠깐 구경 갔다 올게”라며 줄행랑을 치고 만다. 나태주는 오로지 직진만 하는 언니 라인과 쇼핑 주의보가 발발한 막내 라인으로 2단 분리된 고모들 사이에서 당황한 모습을 보여 스튜디오를 폭소케 만든다. 나태주가 쫓아오는 줄도 모르고 구경 삼매경인 막내 고모. 나태주는 “막내 오늘 왜 이래. 안 되겠네”라고 푸념하고, 언니 고모들은 나태주를 힘들게 한 막내 고모에게 응징을 가해 모든 고모의 사랑을 한 몸에 받는 나태주의 존재감을 드러냈다는 후문.

 

여섯 고모의 사랑을 듬뿍 받는 나태주의 모습은 방콕 야시장에서도 드러난다. 관람차를 타기 위해 팀을 나눈 여섯 고모. 나태주의 “나는 어느 팀에 들어갈까?”라는 말이 끝나기가 무섭게 여섯 고모는 “우리 팀으로 와야지”라며 애교 배틀을 선보여 조카 나태주를 향한 무한 사랑을 드러낸다.

 

이에 스튜디오에 나와 나태주를 향한 고모들의 사랑을 증언한 첫째 고모는 “태주는 보기만 해도 아까운 조카”라고 밝혀 나태주의 얼굴을 발그레하게 했다는 후문. 나태주와 6인 6색 고모들이 함께하는 태주 투어의 태국 첫날은 오는 12일(일) ‘걸환장’ 5회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걸어서 환장 속으로’ 6회에는 한혜진이 스페셜 MC로 참여해 박나래와의 특급 케미를 자랑할 예정이다. 스타 가족들의 좌충우돌 가족 여행을 통해 웃음과 공감을 끌어내는 KBS 2TV ‘걸어서 환장 속으로’는 매주 일요일 밤 9시 25분 방송된다.
 




영화&공연

더보기
야생을 빼앗긴 동물과 보금자리 만들려는 사람들, '생츄어리' 6월 12일 개봉
오는 6월 12일, 인간의 시대 속에서 야생을 빼앗긴 야생동물과 그들을 위한 보호소 '생츄어리'를 만들려는 사람들의 모습을 담은 다큐멘터리 영화 '생츄어리'. 개봉이 한 달도 채 남지 않은 가운데 도시 속 야생동물의 오늘을 보여주는 2차 포스터를 공개하며 많은 주목을 받고 있다. 공개된 2차 포스터는 농수로에 빠진 고라니의 모습을 서정적이고 감성적인 색감으로 담아내며 길 잃은 야생동물의 현재를 보여준다. 인간의 시대에서 야생을 잃어가는 동물들은 어디로 가야 할까 라는 질문에 대한 답이라도 하듯 포스터는 야생동물 생츄어리의 필요성을 역설하며 관객들의 의식을 환기시킨다. 포스터에는 들판이나 산이 아닌 인공물인 농수로 안에 서 있는 고라니의 모습과 함께 “야생동물 생츄어리: 자연으로 돌아갈 수 없는 야생동물을 위한 보호 시설”이라는 문구가 어우러져 있다. 이를 통해 예비 관객들은 야생동물들의 보금자리에 대한 궁금증을 가지게 된다. 또한, 옅은 갈색의 색감과 고라니의 실루엣이 어우러져 쓸쓸하면서도 다정한 분위기를 자아내며 영화의 사려 깊은 시선을 예감케 한다. 영화 제목 옆에 쓰인 문구 “인간의 시대, 야생동물의 자리”는 자연으로 돌아갈 수 없는 야생동물과 그들을

라이프

더보기
한국음악저작권협회, 총 상금 4천600만원 논문 공모전 개최
사단법인 한국음악저작권협회(회장 추가열, 이하 한음저협)가 창작자의 권익 강화와 올바른 저작권 문화의 정착을 목적으로 '제2회 한국음악저작권협회 논문 공모전'을 개최한다. 이번 공모전은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로 진행되며 음악 산업의 발전 방향 모색 및 저작권 인식 제고를 위해 마련되었다. 특히 이번 공모의 주제로는 '음악저작권 및 자유주제' 외에도 현재 화두로 떠오르고 있는 '생성형 AI와 음악저작물에 대한 연구'가 포함되어 연구자들의 큰 관심이 예상된다. 한음저협은 AI 기술의 발달로 인해 저작권 분야에서 새롭게 대두되는 이슈에 대한 이해를 돕고 저작권자의 권리 보호를 위한 정책 연구 및 저작권법 개정의 기초 자료로 활용할 계획임을 밝혔다. 또한, AI 사업자의 무단 저작물 사용과 관련된 입법안에 반대하는 입장을 표명하며, 이번 공모전이 이론적 바탕을 마련하는 데 큰 의미가 있을 것으로 보인다. 공모전은 대학 및 대학원 재학생 또는 학사 이상의 학위를 소지한 사람이라면 누구나 개인 또는 5인 이내의 팀으로 참가할 수 있으며 5월 20일부터 8월 20일까지 논문 접수가 가능하다. 접수된 논문은 한음저협 내·외부의 저작권 전문가로 구성된 심사단의 서면 심사를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