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0.3℃
  • 구름많음강릉 2.6℃
  • 구름많음서울 2.5℃
  • 대전 1.8℃
  • 구름조금대구 3.8℃
  • 맑음울산 2.9℃
  • 맑음광주 3.9℃
  • 맑음부산 3.3℃
  • 맑음고창 2.3℃
  • 구름많음제주 7.7℃
  • 맑음강화 1.6℃
  • 구름많음보은 1.2℃
  • 구름많음금산 3.3℃
  • 맑음강진군 1.1℃
  • 구름조금경주시 -0.4℃
  • 맑음거제 4.3℃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부석순, 궁금증 유발하는 신보 ‘SECOND WIND’ 단체 오피셜 포토 공개!

 

그룹 세븐틴의 스페셜 유닛 부석순(승관, 도겸, 호시)이 신보 ‘SECOND WIND’ 단체 오피셜 포토를 공개했다.

 

부석순은 오늘(24일) 0시 세븐틴 공식 SNS에 내달 6일 오후 6시에 발매되는 첫 번째 싱글 앨범 ‘SECOND WIND’(세컨드 윈드)의 오피셜 포토를 게재했다. 이로써 개인부터 단체까지 첫 번째 버전의 오피셜 포토가 모두 공개됐다.

 

오피셜 포토 속 부석순은 운동화 끈이 서로 얽혀 있거나 밧줄로 몸이 묶인 채 갑갑한 듯한 표정을 짓고 있어 이들이 신보 ‘SECOND WIND’로 보여 줄 모습에 궁금증을 자아냈다.

 

부석순의 첫 싱글 앨범명 ‘SECOND WIND’는 자신을 지치게 만든 일을 계속할 수 있게 하는 ‘제2의 호흡’ 혹은 ‘새로운 활력’을 의미한다. 격렬한 운동으로 신체적 고통을 느끼는 ‘사점(Dead Point)’을 지나, 고통이 줄어들면서 ‘가장 짜릿한 순간’을 느끼며 오히려 운동을 더 계속하고 싶은 의욕이 생기는 시기, 혹은 변화를 뜻한다.

 

부석순은 언제나 우리 곁에서 끊임없이 웃음과 활력을 주는 ‘나를 위한 응원단’으로 변신해 지친 일상에 새로운 숨을 불어넣는 것처럼, 두 번째(Second) 앨범 ‘SECOND WIND’를 통해 가요계에도 새로운 숨(Wind)을 불어넣을 것을 예고했다.

 

한편, 부석순은 오는 25일부터 28일까지 첫 번째 싱글 앨범 ‘SECOND WIND’의 오피셜 포토 두 번째 버전을 연이어 공개한다.


연예&스타

더보기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
입주·분양권 보유 ‘1주택자’, 3년 내 기존주택 팔면 양도세 면제
입주권이나 분양권을 가진 1주택자가 새집 완공 후 3년 이내에 기존 주택을 팔면 양도소득세 비과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또, 한국토지주택공사(LH) 등 공공주택사업자의 종합부동산세율도 최고 5.0%에서 2.7%로 인하하는 방안이 추진된다. 정부는 26일 오전 정부서울청사에서 추경호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주재로 '비상경제장관회의'를 열고 이같은 내용의 부동산 세제 보완 방안을 발표했다. 이에 따르면 1세대 1주택자가 주택 1채를 보유한 상태에서 분양권이나 입주권을 추가로 사들인 경우 양도세 비과세를 받기 위한 특례 처분 기한이 기존 2년에서 3년으로 늘어난다. 또 1세대 1주택자가 재건축,재개발 기간 동안 거주할 목적으로 대체주택을 취득한 경우에도 신규주택 완공일로부터 3년 내에 처분하면 비과세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처분기한을 1년 연장한다. 이번에 마련한 양도세 비과세 혜택은 입주권,분양권이 있는 주택으로 입주하는 경우에만 적용된다. 실거주하지 않거나 입주권이나 분양권을 처분하는 경우는 원칙적으로 제외된다. 기재부 관계자는 '입주하지 않는 경우에는 입주권 또는 분양권 취득일로부터 3년 이내에 종전주택을 처분하면 비과세 혜택을 받을 수 있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