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0.6℃
  • 맑음강릉 7.9℃
  • 맑음서울 2.3℃
  • 맑음대전 3.1℃
  • 맑음대구 8.7℃
  • 맑음울산 10.4℃
  • 맑음광주 7.3℃
  • 맑음부산 12.0℃
  • 맑음고창 3.5℃
  • 맑음제주 11.7℃
  • 맑음강화 0.2℃
  • 맑음보은 1.1℃
  • 맑음금산 1.5℃
  • 맑음강진군 6.7℃
  • 맑음경주시 4.8℃
  • 맑음거제 10.0℃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E채널 ’개며느리’ 느낌 아니까~”…‘개며느리’ 김지민, NEW 예비 개며느리로 강렬한 눈도장?!

 

오늘(24일) 방송되는 티캐스트 E채널 예능 프로그램 ‘개며느리’(연출 박소현, 작가 안용진) 2회 예고편에서는 김준호와 공개 열애 중인 김지민의 강렬한 등장이 예고됐다.

 

이날 김지민은 “개며느리가 되고 싶은 개그우먼”이라고 자신을 소개, 스튜디오를 후끈하게 했다.

 

첫 번째 ‘개며느리’로 커플티를 입은 허안나와 시어머니의 데이트가 그려진다. 그런데 화사한 꽃들 사이에서 허안나 시어머니의 표정이 마냥 좋지만은 않았는데. 이어 농구 게임을 하면서 시어머니를 이기려고 최선의 노력을 다하는 허안나의 모습에 MC 양세찬은 “대단한 며느리입니다~”라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하지만 이내 시어머니의 반격이 시작, 본방송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두 번째 ‘개며느리’로는 이수지가 나선다. 이수지의 친정엄마는 “수지의 사랑을 되찾겠다”라는 각오로 요리를 준비했다고 해 눈길을 끈다. 그 가운데 경상도 친정엄마와 전라도 시어머니의 미묘한 요리 대결이 펼쳐졌다고. 또한 두 어머니가 깻잎을 먹다가 이른바 ‘깻잎 논쟁’과 ‘남사친/여사친 논쟁’을 두고 토론을 펼쳤다고 한다. 두 어머니의 속 시원한 대답이 궁금증을 자아낸다.

 

마지막 ‘개며느리’는 예비 ‘개며느리’ 이세영. 스튜디오 녹화에서 이세영은 “최근 일본 시댁을 방문했는데, 깜짝 놀랐다”라며 “부자예요”라고 말해 현장에 있던 허안나, 이수지 등의 ‘격한’ 축하를 받았다고 한다. 이세영은 일본인 남자친구 잇페이와 궁합을 보러 갔는데, 예비 남편만큼 중요한 시댁과의 궁합도 봤다고 해 눈길이 모아진다.

 

특히 스튜디오에서 김지민과 김준호의 궁합 결과도 공개됐는데, 패널들이 이에 대해 이야기하자 김지민이 갑자기 녹화장을 박차고 나가는 제스처를 취했다고 한다. 과연 어떤 결과가 나왔는지 ‘개며느리’ 2회에서 모두 공개될 예정이다.

 

한편 ‘개며느리’는 매주 목요일 밤 8시 50분에 방송되며 티빙, 웨이브, 왓챠 등 주요 OTT에서도 공개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SBS ‘소방서 옆 경찰서’ ’김래원-공승연, “다음은 찾아가는 검거 서비스다!”진호개의 작전은?
“그 엄마, 거짓말을 하고 있어요” ‘소방서 옆 경찰서’ 김래원과 공승연이 보험사기를 위해 ‘7세 여아 뺑소니 사건’을 위장한 친엄마의 학대 자행을 밝혀내며, 안방극장에 공분과 사이다를 안겼다. 지난 25일(금) 방송된 SBS 금토 드라마 (극본 민지은/연출 신경수/제작 메가몬스터) 4회는 닐슨 코리아 기준 수도권 7.6%, 순간 최고 8.8%를 기록했다. 2049 시청률은 3.3%를 차지하면서, 경찰과 소방의 환상적 티키타카에 대한 쏟아지는 타겟층의 열광적 반응을 입증했다. 무엇보다 지난 4회에서는 7살 여아, 예슬이가 겪은 뺑소니 사고 뒤에 숨은 비정한 엄마의 보험사기가 담겨 보는 이들을 분노케했다. 먼저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과 소방은 새벽녘 짙은 안개로 앞이 잘 보이지 않는 도로의 폐버스정류장 지붕 위까지 날아간 예슬이의 모습에 경악했다. 예슬이의 엄마 주영순은 오열하며 예슬이가 떨어진 곰 인형을 주우려고 달려갔다가 차에 치였다고 전했고, 봉도진(손호준)과 송설(공승연)은 예슬이의 기도가 막혀있는 일촉즉발 위기를 인지해 병원으로 이송했다. 진호개가 싸이카를 타고 진입로를 확보해준 가운데 송설은 예슬이가 맥박이 안 잡히고, 피까지 토하자 고심 끝에 니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