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1.1℃
  • 맑음강릉 6.9℃
  • 맑음서울 3.2℃
  • 맑음대전 1.6℃
  • 맑음대구 2.8℃
  • 구름많음울산 7.2℃
  • 맑음광주 7.8℃
  • 구름많음부산 7.9℃
  • 맑음고창 5.6℃
  • 구름많음제주 9.3℃
  • 맑음강화 0.4℃
  • 맑음보은 -2.2℃
  • 맑음금산 -1.5℃
  • 맑음강진군 7.8℃
  • 맑음경주시 1.6℃
  • 구름많음거제 5.5℃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MBC '구해줘! 홈즈' 추상미X김원훈X엄지윤, 장기 연애 커플을 위한 2~3억 원대 신혼집 찾는다!

 

오늘(21일) 방송되는 MBC ‘구해줘! 홈즈’(연출:이민희,전재욱 /이하‘홈즈’)에서는 배우 겸 영화감독 추상미와 박영진 그리고 코미디언 김원훈과 엄지윤, 양세찬이 각각 매물 찾기에 나선다.

 

이날 방송에서는 결혼을 앞둔 예비부부가 의뢰인으로 등장한다. 스무 살에 만나 올해로 10년 째 장기 연애를 하고 있다는 두 사람은 마침내 결혼을 결심, 신혼집을 찾고 있다고 한다. 현재 두 사람은 강남역과 고양시청 인근에서 근무하고 있어, 신혼집의 희망지역으로 부부의 직장까지 대중교통으로 1시간 내외의 고양시 또는 서울시를 바랐다. 신혼집을 찾는 만큼 깔끔한 인테리어와 다양한 기본 옵션을 원했으며, 재택근무를 자주하는 남편을 위해 별도의 공간을 필요로 했다. 또, 대중교통으로 출,퇴근을 하는 만큼 도보 15분 이내 지하철과 버스정류장이 있길 바랐다. 예산은 전세가 2~3억 원대까지 가능하다고 밝혔다.

 

먼저, 복팀에서는 배우 추상미와 박영진이 고양시 덕양구 향동동으로 향한다. 예비 아내의 직장이 있는 고양시청까지 대중교통으로 40분, 남편의 직장까지는 대중교통으로 1시간 소요된다고 한다. 고양시 주민인 추상미는 도보 3분 거리에 향동천 산책로가 있다고 소개하며, 산책 후 인근 맛집에서 데이트를 즐기라고 추천한다.

 

박영진은 현재 신혼부부가 거주하고 있을 정도로 의뢰인 커플에게 맞춤형 매물이라고 소개한다. 또, 세련되고 감각적인 인테리어는 흠잡을 곳이 없으며, 전세가까지 합리적이라고 해 기대를 모은다.

 

덕팀에서는 코미디언 김원훈과 엄지윤, 양세찬이 서울시 은평구 불광동으로 향한다. 올해 준공한 도시형 생활 주택으로 예비 아내의 직장까지는 40분, 예비 남편의 직장까지는 50분이 소요된다고 한다.

 

집 안으로 들어선 세 사람은 창밖으로 보이는 북한산 뷰에 감탄사를 내뱉는다. 북한산 뷰에 반한 김원훈은 “북한산 뷰를 보며 아침 기상을 하고 클래식 음악을 들으며, 커피와 영자 신문을 보는 것이 내 로망이다.”라고 말해 웃음을 유발한다.

 

김원훈과 엄지윤은 결혼을 앞둔 의뢰인들을 위해 ‘장기 연애 커플’이 아닌 ‘현실 부부’로 분해 하이퍼 리얼리즘 연기를 선보인다. 상상을 뛰어넘는 입담과 반전 재미로 역대급 웃음을 만들었다고 전해져 기대를 높인다.

 

10년 장기 연애 커플의 신혼집 구하기는 21일 밤 10시 35분 MBC ‘구해줘! 홈즈’에서 공개된다.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
고객 동의 없이 방문·전화로 투자상품 권유 못한다
앞으로 소비자에게 방문,전화 등을 통해 투자성 상품을 권유할때는 방문 전 소비자의 동의를 확보한 경우만 예외적으로 허용된다. 사전 동의를 받았다고 하더라도 일반 금융 소비자에 대한 고위험 상품 권유는 금지된다. 금융위원회는 이같은 내용을 담은 금융소비자보호법 시행령 개정안 및 업권별 방문판매 모범규준이 8일부터 시행된다고 밝혔다. 이번 개정안은 개정 방문판매법 시행으로 금융상품 계약을 체결하기 위한 거래가 규제 대상에서 제외됨에 따라 금융소비자의 피해 발생 우려가 커진 점을 고려해 마련했다. 개정안에 따르면 소비자의 평온한 생활을 침해하는 과도한 방문판매를 방지하고 소비자피해를 예방하기 위해 불초청권유 금지 범위를 확대했다. 금융소비자의 구체적,적극적인 요청이 없는 경우 방문 전 소비자의 동의를 확보한 경우에만 방문판매가 가능하도록 했다. 이 경우에도 일반금융소비자에 대해서는 고위험 상품 등을 권유할 수 없도록 금융소비자보호법 시행령 및 감독규정을 개정했다. 지금까지 금융소비자보호법은 원칙적으로 소비자 요청이 없는 경우 방문판매를 통한 투자성상품 권유를 금지하고 있으나(일명 불초청권유 금지) 시행령에서 넓은 예외를 인정함에 따라 장외파생상품을 제외한 모든 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