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27.2℃
  • 구름조금강릉 29.5℃
  • 흐림서울 29.4℃
  • 구름많음대전 28.7℃
  • 구름많음대구 28.5℃
  • 구름많음울산 26.6℃
  • 구름많음광주 28.2℃
  • 구름조금부산 28.2℃
  • 흐림고창 29.0℃
  • 구름많음제주 31.2℃
  • 구름많음강화 24.1℃
  • 구름많음보은 26.3℃
  • 구름조금금산 29.0℃
  • 흐림강진군 27.2℃
  • 구름많음경주시 28.0℃
  • 구름많음거제 27.0℃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tvN ‘조선 정신과 의사 유세풍’ ‘심의’ 3인방 김민재X김향기X김상경, 응급 상황에 본업 모드 ON

 

‘조선 정신과 의사 유세풍’ 김민재, 김향기의 설레는 거리감이 두근거림을 자아낸다.

 

tvN 월화드라마 ‘조선 정신과 의사 유세풍’(연출 박원국·강희주, 극본 박슬기·최민호·이봄, 기획 스튜디오드래곤, 제작 미디어캔·일취월장) 측은 5회 방송을 앞둔 15일, ‘풍우커플’ 유세풍(김민재 분)과 서은우(김향기 분)의 저잣거리 데이트(?)를 포착했다. 환자들을 치유하며 한 발 가까워진 유세풍과 서은우, 쌍방구원 관계에서 ‘심의’로 성장해 가는 두 사람의 설레는 변화가 궁금증을 높인다.

 

지난 방송에서 만복(안창환 분)은 살인 누명을 쓰고 죽음의 위기에 놓였다. 유세풍은 하나밖에 없는 가족이자 친구 만복을 구하기 위해 분투했고, 계수의원 식구들도 힘을 보탰다. 진범 길수(백성광 분)가 정혼자 효연(장희령 분)을 데리고 도망친 상황. 만복의 형 집행을 막기 위해선 진범 길수를 잡아야만 했다. 한 시도 지체할 수 없는 절체절명의 위기 속, 만복을 위해 거침없이 내달리는 유세풍과 서은우의 엔딩은 시청자들의 가슴을 졸이게 했다.

 

그런 가운데 공개된 사진 속 유세풍과 서은우의 한결 달라진 분위기가 호기심을 자극한다. 저잣거리 한가운데 서서 눈빛을 주고받는 유세풍과 서은우, 두 사람 사이에 감도는 왠지 모를 설렘이 가슴을 두근거리게 한다. 서책에 푹 빠진 서은우의 모습을 책장 너머로 바라보는 유세풍의 표정 변화도 흥미롭다.

 

계수의원의 평화로움을 깨는 응급 상황도 발생했다. 축 늘어진 아이를 업은 할아범과 저동궁 마님(이지하 분)이 다급한 모습, 아이를 살피는 유세풍, 서은우, 계지한(김상경 분)의 심각한 표정은 병증과 사연에 궁금증을 불러일으킨다.

 

오늘(15일) 방송되는 5회에서는 환자를 돕기 위한 유세풍과 서은우의 간절한 진심이 폭발한다. 만복을 무사히 구하고, 몸과 마음에 깊은 멍이 든 석철(오한결 분)의 아픔을 치유해낼 수 있을지 기대를 모은다. ‘조선 정신과 의사 유세풍’ 제작진은 “더욱 돈독해진 유세풍과 서은우의 성장과 변화가 설렘을 유발할 것”이라며 “‘심의’ 3인방이 석철의 말할 수 없는 아픔에 어떤 처방을 내릴지 지켜봐 달라”라고 전했다.

 

tvN 월화드라마 ‘조선 정신과 의사 유세풍’ 5회는 오늘(15일) 밤 10시 30분에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ENA ‘얼어죽을 연애따위’ 최시원, 스펙갑 의사 → 동네 반백수 숨겨진 사연은?!
“외모, 스펙, 아우라 다 갖춘 연애 생태계 파괴자! 하지만...” ‘얼어죽을 연애따위’ 최시원이 스펙갑 동네 반백수, 박재훈 역으로 분한 첫 촬영 모습을 공개했다. 오는 10월 5일(수) 밤 9시 첫 방송 되는 ENA 새 수목드라마 ‘얼어죽을 연애따위’(극본 김솔지/ 연출 최규식/ 기획 KT스튜디오지니/ 제작 스토리티비)는 20년 절친 ‘여름’과 ‘재훈’이 뜻하지 않게 연애 리얼리티쇼 PD와 출연자로 만나, 뜻밖의 연애 감정을 느끼게 되는 ‘현실 생존 로맨스’다. 때론 박장대소하게, 때론 대성통곡하게 하는 단짠단짠 스토리로, 올 가을 안방극장에 유쾌한 재미를 선사할 또 하나의 ‘명품 로코’ 탄생을 예고하고 있다. 최시원이 극중 맡은 박재훈 역은 대한민국 최고 의대 출신 신경외과 써전이었지만, 현재는 주3일 성형외과 페이닥터로 근무하며 동네 만화방과 피씨방을 전전하는 ‘스펙갑 반백수’다. 박재훈은 일 뿐만 아니라, 연애 역시 적당히 놀고 필요한 만큼만 관계를 맺는, 이 시대의 ‘쿨한 썸’을 예찬한다. 이처럼 세상만사 심드렁한 박재훈이 20년 절친 구여름(이다희)과의 의리를 지키기 위해, 구여름이 연출하는 리얼리티쇼 ‘사랑의 왕국’에 출연하며 일생일대 ‘선택의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
지자체 소규모 수의계약 한도 2배로 늘린다
앞으로 지방자치단체가 발주하는 계약의 소액수의계약 한도가 2배 상향되고 신기술 제품에 대한 수의계약 대상 범위도 확대된다. 행정안전부는 지역중소업체의 수주 기회를 확대하고 지방계약 업무의 공정성과 적정성을 높이기 위해 마련한 '지방계약법 시행령' 일부개정령안이 지난 13일 국무회의를 통과했다고 밝혔다. 지자체 소액수의계약 요건 등이 완화됨에 따라 지역 소규모 업체들이 지역 경제 활력에 기여하게 되면서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 먼저 자치단체가 소규모 수의계약을 할 수 있는 한도가 2배 상향된다. 앞서 정부는 지난 2020년 7월부터 코로나19로 인한 지역업체의 어려움을 해소하기 위해 소액수의계약 한도를 2배 상향하는 특례를 올해 말까지 한시적으로 운영 중이다. 하지만 신속한 계약집행을 통한 경제활력 제고 및 영세기업 참여 확대를 위해서는 특례를 제도화할 필요가 있어 지방계약법 시행령에 소액수의계약 한도를 상향 규정하기로 했다. 또 현재 신기술 제품의 조달시장 진출을 지원하기 위해 산업기술혁신촉진법 등 4개 법령에 따른 신기술로 제조된 제품에 대해서 수의계약을 허용하고 있으나, 그 외 운영 중인 7개 법령의 신기술 제품에 대해서도 수의계약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