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21.4℃
  • 흐림강릉 18.1℃
  • 흐림서울 21.2℃
  • 흐림대전 22.6℃
  • 흐림대구 27.8℃
  • 구름조금울산 21.4℃
  • 흐림광주 21.4℃
  • 구름조금부산 21.7℃
  • 흐림고창 20.6℃
  • 흐림제주 22.4℃
  • 흐림강화 19.0℃
  • 구름많음보은 22.0℃
  • 흐림금산 21.3℃
  • 구름조금강진군 21.0℃
  • 구름많음경주시 24.9℃
  • 구름많음거제 22.6℃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MBC '나 혼자 산다' 차서원, 낭만과 함께 떠난 속초 여행! 속초 시장 아이돌 등극?

URL복사

 

'나 혼자 산다' 차서원이 ‘속초 시장의 아이돌’이 된 모습이 포착돼 궁금증을 유발한다. 이동은 고속버스, 숙소는 게스트하우스를 고집하는 '낭또(낭만+돌아이)'의 네버스탑 낭만 여행은 시청자들의 잠들어 있던 감성까지 깨워줄 전망이다.

 

오는 20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연출 허항 이민지 강지희)에서는 차서원의 속초 여행이 공개된다.

 

‘낭또’ 차서원이 속초에서 포착됐다. 매 출연마다 낭만과 청춘에 취해 항마력을 자극하는 일상으로 화제를 모았던 그의 행보에 이목이 집중된다. “1년 반 만에 떠나는 여행”이라며 설렘을 가득 품은 그는 자차도 아닌 고속버스에 몸을 싣고 있어 궁금증을 자아낸다.

 

차서원의 여행에서 빠질 수 없는 건 바로 ‘낭만’. 감성 충만한 필름 카메라부터 모래사장 낙서까지 손발이 오그라드는 ‘낭또템’의 향연은 쉴 틈 없는 웃음을 자아낼 예정이다. 특히 발끝까지 차오르는 파도에도 굴하지 않고 모래사장에 꿋꿋이 하트를 그리는 모습은 폭소를 자아낸다.

 

차서원이 선택한 숙소는 바로 게스트하우스로 알려져 호기심을 자극한다. 한겨울 보일러가 없어 처참한 실내 온도를 자랑했던 집도 오로지 ‘감성’ 만으로 이겨냈던 ‘낭또’의 심장을 저격한 게스트하우스의 정체는 또 무엇일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이날 차서원은 발길이 닿는 곳마다 ‘어머님 팬’이 쏟아진 것도 모자라, 속초 시장에서는 서비스 행렬(?)로 인산인해를 이뤘다는 후문. 지난 4월 인기리에 종영된 드라마 '두 번째 남편' 이후 달라진 반응을 체감하며 벅차 오른 마음에 연기 대상 못지않은 소감을 들려준다고 해 기대를 모은다. '속초 시장의 아이돌'로 등극한 차서원의 인기가 어느 정도일지 본 방송을 기다려지게 만든다.

 

그런가 하면, 약재상을 방문한 차서원의 모습이 포착돼 눈길을 끈다. ‘나래미식회’를 뒤흔들었던 나뭇가지 건강차의 재료 수급처(?)가 바로 속초 였던 것. “비 많이 오는 날 물 구덩이 같다”던 시식평을 이끌어냈던 건강차의 비밀이 드디어 밝혀지는 것일지 관심을 끌어올린다.

 

'낭또' 차서원의 속초 여행은 오는 20일 밤 11시 10분 방송되는 ‘나 혼자 산다’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나 혼자 산다'는 1인 가구 스타들의 다채로운 무지개 라이프를 보여주는 싱글 라이프 트렌드 리더 프로그램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연예&스타

더보기
JTBC '불행을 사는 여자' 왕빛나X백은혜, 카메라 뒤 미소 폭발→케미 빛나는 인증샷! 비하인드 컷 공개
‘불행을 사는 여자’ 왕빛나, 백은혜가 두 여자의 극적이고도 내밀한 충돌을 완벽하게 그려낸다. 오는 6월 2일 밤 10시 30분 방송 예정인 JTBC 드라마페스타 ‘불행을 사는 여자’(연출 김예지, 극본 이효원, 제작 SLL)측은 30일, 인생 캐릭터를 예고한 왕빛나와 백은혜의 열정 가득한 비하인드컷을 공개했다. ‘불행을 사는 여자’는 모두가 인정하는 좋은 사람, 착한 아내, 훌륭한 소설가로서 충만한 삶을 살고 있는 차선주(왕빛나 분)의 집에 밑 빠진 독처럼 불행한 일이 늘 쏟아졌던 인생을 산 친한 동생 정수연(백은혜 분)이 들어오면서 생긴 균열을 그린 심리 치정극이다. 우정을 가장한 두 여자의 아슬아슬한 관계를 통해, 타인의 불행을 바라는 인간의 본능을 날 것 그대로 그려낸다. JTBC 2020년 드라마 극본 공모 단막 부문 대상 수상작으로, ‘부부의 세계’ ‘언더커버’ 등 굵직한 작품에서 프로듀서로 활약한 김예지 감독이 연출을 맡아 기대를 모으고 있다. 왕빛나는 좋은 사람, 착한 아내, 훌륭한 소설가로서 완벽한 삶을 살아가는 ‘차선주’를 연기한다. 친한 후배 정수연이 건넨 뜻밖의 부탁으로 인해 충만했던 인생이 흔들리기 시작하는 인물. 차선주의 후배이자 불


영화&공연

더보기
영화 '브로커' 송강호, 칸이 선택한 남자, 한국 남자 배우 최초 칸 국제영화제 남우주연상 수상!
영화 <브로커>의 송강호가 28일 오후 8시 30분(현지 시각) 프랑스 칸에서 열린 제75회 칸 국제영화제 폐막식에서 한국 남자 배우 최초로 남우주연상을 수상했다. <브로커>는 공식 폐막식에 앞서 인간 존재를 깊이 있게 성찰한 예술적 성취가 돋보이는 영화에게 수여되는 에큐메니컬상(Prize of the Ecumenical Jury)도 수상하며 겹경사를 맞았다. 전 세계 언론의 관심이 집중된 이날 폐막식에서 송강호는 자신의 이름이 남우주연상 수상자로 호명되자 옆자리에 앉은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 강동원과 진한 포옹을 나누며 수상의 기쁨을 만끽했다. 이어 <헤어질 결심>으로 감독상을 수상한 박찬욱 감독, 주연배우 박해일과도 포옹을 이어간 송강호는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 강동원, 이지은, 이주영의 힘찬 박수와 함께 수상 무대에 올랐다. “메르시 보꾸(감사합니다)”라며 입을 뗀 송강호는 “너무 감사하고 영광스럽습니다. 위대한 예술가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님께 깊은 감사를 드립니다. (작품을) 같이 해준 강동원, 이지은, 이주영, 배두나에게 깊은 감사와 영광을 같이 나누고 싶습니다”며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과 동료 배우들에게 감사의

라이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