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8.3℃
  • 맑음강릉 13.8℃
  • 맑음서울 11.0℃
  • 박무대전 10.0℃
  • 구름많음대구 12.6℃
  • 구름조금울산 12.3℃
  • 맑음광주 11.2℃
  • 맑음부산 13.3℃
  • 맑음고창 9.4℃
  • 구름조금제주 13.7℃
  • 맑음강화 11.7℃
  • 맑음보은 7.6℃
  • 맑음금산 8.1℃
  • 구름조금강진군 12.1℃
  • 구름많음경주시 11.8℃
  • 구름조금거제 13.5℃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tvN '우리들의 블루스' 이병헌-신민아 본격 등장, 배현성-노윤서 신예들의 활약 ‘기대감 UP’

URL복사


‘우리들의 블루스’ 이병헌, 신민아의 아련한 케미부터 신예 배현성, 노윤서의 풋풋한 케미까지, 모두 만나본다.

 

tvN 토일드라마 ‘우리들의 블루스’(극본 노희경/연출 김규태 김양희 이정묵/기획 스튜디오드래곤/제작 지티스트)에는 옴니버스 형식 안에 다양한 배우들이 등장한다. 그리고 그들 사이 다채로운 이야기가 펼쳐지며 안방극장을 사로잡고 있다. 제작진은 매회 달라지는 에피소드 주인공들의 포스터를 공개하며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이번 주 ‘우리들의 블루스’에서는 그동안 짧게 등장해 시청자들의 호기심을 키웠던 인물들의 이야기가 풀린다. 4월 23일 방송되는 5회에서는 앙숙 아버지들 사이 비밀 연애를 하던 고등학생 커플 정현(배현성 분), 방영주(노윤서 분)가, 4월 24일 방송되는 6회에서는 제주에서 재회하는 이동석(이병헌 분), 민선아(신민아 분)가 주인공인 에피소드가 펼쳐진다.

 

먼저 ‘영주와 현’ 에피소드는 떠오르는 신예 배현성, 노윤서가 주인공을 맡아 신선한 바람을 예고한다. 공개된 포스터에는 만나기만 하면 으르렁대는 아버지들 정인권(박지환 분), 방호식(최영준 분)과, 그 사이에서 사랑을 키우는 ‘제주판 로미오와 줄리엣’ 정현, 방영주의 다정한 모습이 담겼다. ‘사랑이 뭐! 죄예요?’라는 카피 문구가 당차고도 풋풋한 ‘고딩 커플’ 로맨스를 기대하게 한다.

 

지난 4회에서 정현과 방영주의 대화는 이들의 사랑이 어떻게 전개될지 궁금증을 유발했다. 방영주는 정현에게 의미심장한 말을 건넸고, 5회 예고 영상에서는 갈등하는 두 사람의 모습이 그려져 눈길을 끌었다. ‘제주판 로미오와 줄리엣’은 과연 이 위기를 어떻게 풀어갈지, 안방극장에 단단히 눈도장을 찍을 ‘뉴페이스’ 배현성, 노윤서의 활약에 관심이 모인다.

 

드디어 본격 등장하는 이병헌, 신민아의 ‘동석과 선아’ 에피소드가 6회를 장식한다. 지난 2회 프롤로그에서는 두 사람의 7년 전 만남이 짧게 그려졌다. 이동석은 민선아가 자신에게 마음이 있는 줄 알고 입을 맞췄지만, 민선아는 “내가? 오빠를?”이라고 말해 상처를 남겼다. 그런 민선아가 지난 4회 프롤로그에는 아이를 키우며 우울증을 앓는 모습으로 등장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공개된 포스터에는 제주로 내려온 민선아와 다시 만나는 이동석의 재회 스토리가 담겨 있다. 쓸쓸하고 외로운 민선아의 눈빛, 그녀를 바라보는 이동석의 아련한 시선이 진한 감성을 예고한다. ‘죽어라 힘들게 살아온 인생. 억울해서라도 행복하고 싶었다’는 카피 문구는 벌써부터 강한 울림의 이야기를 짐작하게 한다. 어긋나고 상처받은 두 사람이 다시 만난다. 행복해지고 싶은 두 사람이 함께 만들어갈 이야기는 무엇일까. 

 

한편, tvN 토일드라마 ‘우리들의 블루스’ 5회 ‘영주와 현’ 에피소드 4월 23일, 6회 ‘동석과 선아’ 에피소드는 4월 24일 밤 9시 10분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SBS '편먹고 공치리' “멀리건 드릴게요” 정동원 강력 입질에 예능 대부 이경규 멘탈 휘청
오늘(30일) 오후 6시에 방송되는 SBS '편먹고 공치리' 시즌3에 배우 곽도원, 가수 정동원이 출연해 굽힐 수 없는 골프 라운딩을 펼친다. 이들은 5월 초 방영될 ENA 수목드라마 '구필 수는 없다'에서 유쾌한 부자지간으로 호흡을 맞춘 바 있다. 이날 또한 아버지 '곽도원'과 아들 '정동원' 팀으로 나뉘어 골프 대결을 진행해 기대를 모았다고. 두 사람이 필드 위에서 어떤 활약을 보여줄지 귀추가 주목된다. 구력 4개월 차라고 고백한 정동원은 골린이 답지 않은 자신감을 드러냈다. 이승기에게 '골프 치는 걸 봤는데 (실력이) 자신과 비슷하다"고 말한 것. 이에 이승기는 "오늘 봐주려고 했는데 싹을 자르겠다"며 승부욕을 불태웠다. 라운딩에 들어가자 정동원은 자신감을 증명하듯 놀라운 골프 실력 뽐냈다. 어려운 벙커샷은 물론 퍼팅까지 완벽하게 해냈는데. 이를 본 유현주는 “퍼팅 진짜 잘한다”, “구력 4개월 맞아?”라며 연신 감탄했다고. 이날 정동원은 특유의 천진난만한 입질로 어른들의 멘탈을 흔들어 놓기도 했다. 첫 티샷을 앞둔 곽도원에게 “못 쳐라, 못 쳐라~”고 한 것에 이어 이경규가 어드레스에 들어가자 “멀리건 드릴게요”라며 너스레를 떨었는데 계속되는 입질에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
한국여성재단, 자립준비 여성 청년 역량강화 지원사업 ‘We are Future Makers’ 참가자 모집
한국여성재단이 5월 18일까지 2022년 '자립준비 여성 청년 역량강화 지원사업 We are Future Makers' 1기 참가자를 모집한다. 이번 사업은 샤넬코리아의 후원으로 진행되며 여성 청년의 자립을 위한 자기 계발, 교육 프로그램 및 자립 지원금을 제공한다. 이를 위해 청소년을 위한 대안적 진로 교육 프로그램을 기획,개발,운영하고, 지속 가능한 진로 생태계를 확장하는 서울시 청소년 특화 시설 하자센터가 함께한다. 샤넬은 전 세계 여성 및 여성 청소년의 경제적,사회적 여건을 개선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국내 여성 청년의 경제적 자립 및 사회적 지위 향상을 지원하기 위해 이번 사업에 뜻을 함께하게 됐다. 사업 대상은 아동 양육 시설 및 가정 위탁 보호가 종료된 만 18세~26세 여성 청년 25명이다. 프로그램은 2022년 6월 말부터 9월까지 진행한다. 젊은 사회인으로서 여성 청년들이 삶을 주체적으로 살아갈 역량을 강화하고, 다양한 분야의 네트워크를 구축해 사회적 관계망을 형성할 수 있도록 멘토링 프로그램과 함께 개인 맞춤형 자립 지원금을 여성 청년들에게 지원하는 게 사업 특징이다. 사업을 주관하는 한국여성재단 장필화 이사장은 '자신의 의지와 상관없