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15.8℃
  • 구름조금강릉 15.5℃
  • 구름많음서울 16.7℃
  • 구름조금대전 16.6℃
  • 구름많음대구 17.9℃
  • 구름많음울산 17.4℃
  • 구름많음광주 16.4℃
  • 구름많음부산 20.0℃
  • 구름많음고창 15.4℃
  • 구름많음제주 18.4℃
  • 맑음강화 15.1℃
  • 구름조금보은 15.8℃
  • 구름조금금산 16.1℃
  • 구름많음강진군 17.4℃
  • 맑음경주시 18.7℃
  • 구름많음거제 16.8℃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MBC ‘두 번째 남편’ 오늘(9일) 첫 방송! 배우가 직접 꼽은 ‘관전포인트’ 4

URL복사

 

MBC ‘두 번째 남편’이 오늘(9일) 저녁 7시 5분 드디어 첫 방송한다. 이와 함께 엄현경, 차서원, 오승아, 한기웅이 ‘두 번째 남편’의 관전포인트를 직접 꼽아 이목을 집중시킨다.

 

오늘(9일) 저녁 7시 5분에 첫 방송하는 새 일일드라마 MBC ‘두 번째 남편’(극본 서현주/연출 김칠봉/ 제작 MBC C&I, 팬 엔터테인먼트)은 멈출 수 없는 욕망이 빚은 비극으로 억울하게 가족을 잃은 한 여인이 엇갈린 운명과 사랑 속에서 복수에 나서게 되는 격정 로맨스 드라마. ‘최고의 연인’, ‘빛나는 로맨스’ 등을 집필한 서현주 작가가 대본을 맡은 가운데 엄현경(봉선화 역), 차서원(윤재민 역), 오승아(윤재경 역), 한기웅(문상혁 역)의 출연으로 기대지수를 높이고 있다. 그런 가운데 엄현경, 차서원, 오승아, 한기웅이 ‘두 번째 남편’의 관전포인트를 직접 꼽아 시청자들의 흥미를 높이고 있다.

 

엄현경은 극중 잔인한 운명의 소용돌이에 휩싸이게 되는 싱글맘 ‘봉선화’ 역을 맡았다. 이에 엄현경은 “봉선화는 당하고만 있지 않는 시원한 사이다 캐릭터”라며 고구마 없는 통쾌한 반격을 펼칠 것을 예고했다. 이어 “극중 살인누명까지 쓰지만 좌절하지 않고 고난과 역경을 헤쳐나가는 봉선화의 활약을 지켜봐 달라. 봉선화와 함께 일상의 고난을 이겨 나가시면 좋겠다”고 전한 후 “뜨거운 여름 밤 시원하게 갈증을 해소시켜 드리겠다”고 당차게 말해 엄현경이 펼칠 맹활약에 기대를 높였다.

 

봉선화의 두 번째 남편이자 다정한 온기로 가득한 로맨틱 연하남 ‘윤재민’ 역을 맡은 차서원은 “젊고 감각 있는 제작진과 출연진들이 한데 뭉쳐 파이팅 있게 촬영 중이다. 새로운 스타일의 복수극을 보실 수 있을 것”이라고 자신했다. 이어 “윤재민이 봉선화를 만나 사랑에 빠지고 성숙해지는 과정에서 설렘과 재미를 느낄 수 있을 것이다. 또한 극중 가수 지망생인 윤재민이 여러 장르의 노래를 소화하는 만큼 볼거리, 들을 거리가 많은 드라마가 될 것 같다. 다양한 연령대의 시청자분들께서 모두 즐겁게 보실 수 있으리라 생각한다”고 말해 차서원의 다채로운 매력이 담길 ‘두 번째 남편’에 관심을 고조시켰다.

 

그런가 하면 윤재민의 이복 여동생이자 야망을 위해서라면 무엇이든 서슴지 않는 욕망의 팜므파탈 ‘윤재경’ 역의 오승아는 “극중 윤재경이 자신의 야망을 이루기 위해 봉선화의 첫 번째 남편인 문상혁을 차지하는 과정이 흥미를 자극할 것이다”라며 “윤재경과 봉선화, 두 여자의 신경전을 주목해 봐주시면 매회 긴장의 끈을 놓지 않고 극에 몰입하실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혀 극중 오승아와 엄현경의 긴장감 넘치는 대립을 예고했다.

 

마지막으로 봉선화의 첫 번째 남편이자 출세를 위해서 연인과 자식까지 버리는 비정한 남자 ‘문상혁’으로 분하는 한기웅은 “봉선화에게 벌어지는 사건들과 이로 인해 얽히고 설킨 각 인물들의 갈등과 감정 변화가 주된 관전포인트”라면서 “특히 문상혁은 다정한 남편에서 자신의 출세를 위해 매몰차게 돌아서는 비정한 남자로 변화하며 첫 회부터 강렬한 존재감을 발산할 것이다. 단 한 회도 놓치지 마시고 끝까지 많은 시청 부탁드린다”며 본방사수 영업에 나서 첫 방송에 대한 기대를 증폭시켰다.

 

한편, MBC 새 일일드라마 ‘두 번째 남편’은 오늘(9일) 저녁 7시 5분에 첫 방송한다.


연예&스타

더보기


영화&공연

더보기